view

오늘의 톡본격 신혼 남편이 만드는 요리3

혼남 (판) 2020.06.28 22:29 조회43,324
톡톡 요리&레시피 내가한요리
이어지는 판
안녕하세요.
부족한 요리들인데
제 능력에 비해
좋은 댓글 달아주셔서 참 감사하게 생각해요.
덕분에 얼마나 요즘 기분이 좋은지 모르겠어요.

누구에게 가르침을 드릴만한 실력은
절대 안되지만 그냥 저 사람은 저렇게도 하는구나 정도는
보여드릴 수 있고, 또 다른 팁들을 공유받는 것 같아서 글 쓰는게 참 재밌는 것 같아요.

혼자 살때와는 다르게
상대방의 입맛에 맞추고, 먹는 사람의 평소 간에 맞추고
취향에 따라 조금씩 레시피를 변경하는 것도
그걸 알아채주는 상대가 있는것도
늘 새롭고 즐거워요.

다른분들의 음식사진에는 한참 못미치지만
제 나름대로의 팁 같은것도 조금씩 써보면서
정리해볼게요!



알리오 올리오 베이스에서 조금 변형시킨 파스타에요.
방울토마토를 추가했고, 소스를 만드는 과정에서
피쉬소스 한스푼 정도로 간을 했어요.
피쉬소스는 가열하게 되면 쿰쿰한 냄새는 사라지고
감칠맛이 많이나서 가끔 쓰고 있는데, 너무 많이쓰면
그 피쉬소스 특유의 액젓냄새가 너무 강하게 나니까
조금씩 쓰시면서 느낌을 보시면 될 것 같아요!
그리고 마무리로 영양부추 썰어서 넣었어요

맛은..조미료가 들어간 알리오 올리오 맛?!이라고 하면 될 것 같아요. 피쉬소스 향은 요리할때 본 거 아니면 못느낄거에요!

기회가 된다면, 알리오 올리오에 대해서만
자세히 한번 글을 써보고 싶어요.

마늘을 우려낸 오일에 삶아진 파스타 면을 넣어
볶아내는 레시피를 넘어서

팬에서 전분을 뽑아내 에멀전 하는 그런 방식의
알리오 올리오를 한번 소개할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아 사진보니까 군만두가 또 먹고싶네요...



연어스테이크에요.

전 예전에 연어스테이크를 어디선가 여러번 먹어보고
참치통조림만큼 퍽퍽해서
아 연어스테이크가 맛있는게 맞나..? 했었는데
나중에 제대로 된 걸 먹고나서는
아 조리가 잘못된것만 먹었구나 느꼈어요.
연어스테이크는 무조건 미디움!!

요즘은 꼭 코스트코가 아니라 하더라도
대형 마트에 구이용 연어가 잘 나오는 것 같아요.
(인터넷도 싸고, 질좋은것도 많아요)
저는 늦게가서 하나는 중간부분, 하나는 거의 꼬리부분이었는데
다들 부지런하시니 일찍가셔서 중간부분 챙겨오세요!

아 그리고 접시에 아웃포커싱 되서 잘 안보이는건
껍질깐 방울토마토 장아찌인데
약간 기름진거 먹을때 두알정도 꺼내서 내놓으면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요


굽기 전에는 키친타월로 물기제거 다 해주시고
껍질부분 말고 다른부분 소금, 후추 뿌려주시고
예열한 팬에 기름 넉넉히 두르신 후에
기름이 예열 충분히 되었을때 불을 엄-청 약하게 줄여주시고
껍질부분이 팬에 닿게 넣어주세요.
저는 약불로만 구워요!
그리고 손으로 한 20초 정도 눌러주세요!
(물기제거 다 하시고 구워야해요 그래야 기름이 사방에 안튀어요)

그리고 연어 옆면을 보시면 익으면 하얗게 되는데
그 하얗게 되는게 옆면의 2/5정도가 되었을때
버터와 로즈마리 같은 향신료(마늘도 아주 좋아요)를 넣으시고
그 버터가 녹아 거품이 조금 나면 불을 아에 끄시고
끄신 상태에서 그 녹은 버터기름을 연어 위에 계속 끼얹어 주세요!(아로제) 그러면 위에부터 또 익게되고, 딱 적당한 미디움으로 익게 되는것 같아요.

껍질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해서 정말 맛있게 먹었어요.

소스는 레몬즙을 조금 넣어 산도가 있게 만든 크림소스도 잘 어울리고, 간장과 식초, 물 청주, 꿀을 넣어 약간 달큰한 간장소스도
잘 어울렸어요!



비주얼이 이상해 보일까 걱정..
집에서 정말 자주해먹는 토마토 달걀 볶음!
이건 진짜 간단하면서 만족감 짱이에요.
밥반찬으로도 술 안주로도 너무 좋은것 같아요.
이 레시피는 진짜 다른거 다 필요없고
백종원 선생님(?) 레시피가 최고 맛있는것 같아요.




오븐에 구운 치킨이에요
파프리카 파우더, 후추, 향신료 여러가지
넣어서 만든 가루(럽)을 골고루 발라서
오븐에 구워줬어요. 느낌내려고 호일에 계란싸서 넣었는데
생각보다 맛있어서 놀랐어요.
닭다리나 날개나 갈비부분은 너무 부드러우면서 맛있었는데, 퍽퍽살은 왜이리 퍽퍽하게 구워졌는지.
치킨은 역시 튀긴게 최고에요.



오징어 숙회 + 오징어 강회

어릴때에 엄마가 오징어를 데친 쪽파에 말아서 주셨는데
그걸 엄청 맛있게 먹었어요.
한동안 못 먹다가 어느날 집들이 할때즈음에 그게 생각나서
찾아보니 강회라 하더라구요.

아내는 처음에 '나 쪽파 안좋아하는데..' 했는데
먹어보더니 눈이 똥그래져서 맛있다고 또 해달라 했어요.
얼마나 귀여운지..

모양내기도 편하고, 맛도 너무 좋은 강회.
한번씩 해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이건 진짜 현실 집밥..
삶은 수육 + 청국장
저는 청국장 만들때 김치를 볶고, 거기에 소고기를 좀 볶다가
물넣고 청국장을 푸는데 특이한 방식이었나봐요.
(다른분들은 어떻게 끓이세요?!)
근데 무튼 엄청 맛있다고 놀라면서 먹어줘서 고마웠어요.

그리고 가끔씩 고추 된장무침 무쳐서 내놓으면
한끼 반찬으로 꽤 괜찮아서 좋아해요.
다음날 되면 급격히 맛 없어지지만..




홍합탕이에요.
혼자 먹을땐 대충 손질해서 끓여먹었는데
아내를 먹이려다 보니
껍질도 엄청 박박 씻게되고 그 제거해야 하는것도
엄청 열심히 뜯게되고 그래요.

무튼 손질만 하면.. 끓이는건 엄청 쉬운 홍합탕.
맑은 조개국 뜰때 쪽파 넣는걸 좋아해요
국 먹을때 씹히는 식감과 향이 너무 좋아요


이건 비밀인데..끓일 때 치킨스톡 한두스푼 정도 넣으면
맛이 깊은맛이나요...




막상 글을 쓰다보니
또 짧게 쓰려던게 길게 주절주절했네요....
더 쓰면 지겨우실 것 같아 오늘은 이만 줄일게요.

다들 또 새로운 한 주 시작됐는데
잘 시작하셨으면 좋겠어요.
맛있는것도 많이 드시구요!
늘 써주시는 댓글에 행복해 하고
늘 감사해요.


인스타 hw_y1121
궁금하신거 있으시면
늘 대답할 수 있는 부분에서 최대한 답해볼게요!
감사합니다!
100
9
태그
27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이긍 2020.06.30 17:37
추천
2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홍합을 얼마나 정성스럽게 씻었는지 윤이나네요~~
아내 사랑하는 마음 끝까지 가지고 가시길~~
많이 부럽네요~~~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ㅎㅎ 2020.07.10 17:5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요리 잘하신다~ 멋지네용
답글 0 답글쓰기
dd 2020.07.01 10:3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부러우면 지는거다 지는거다.....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01 10: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답글 0 답글쓰기
oo 2020.07.01 09: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연어스테이크 넘 맛있어보이네용!!혹시소스 레시피 크림 소스 레시피 알려주실수없을까용!!!!꺅1!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01 05:4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연어구이 ㅊㄱㅍ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01 02:36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남편도 요리잘해용^^ 맛난거 맨날 해주고용-♡ 그런남편있으니 넘좋쥬~~^^
답글 0 답글쓰기
미안한데 2020.07.01 02: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적당히 하세요. 나같은 남자 설 자리가 없어지네요. 하~ 부럽다... 부인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01 00: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 진짜 맛있겠어요~~ ㅠㅠ 이시각에 배고픈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01 00:34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대 꽂히겠지만 요리열정을 위한 쓰니를 위해 홍합탕에 치킨스톡보다는 같은 조미료라면...해물계열이...
답글 1 답글쓰기
룰루랄라리오 2020.07.01 00: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알리오올리오 맛잇겟다ㅜㅜ 전 이거 넘 좋아해서 항상 먹고나면 부족하다는 ㅋㅋㅋㅋ 진짜 저두 레스토랑에서 먹는거처럼 만들수만 있으면 면을 아주 3인분어치를 넣을텐데 ㅠㅠ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7.01 00:02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 남편은 본인은 라면 계란 후라이밖에 못하면서 제 음식 가지고 짜다 싱겁다 물을 많이 넣었네 하며 타박하는데. 부럽네요 와이프분은 무슨 복이 들었길래ㅜㅜ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6.30 23:51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무 멋있어요 아내 분 좋으시겠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6.30 23: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러워요ㅠㅜㅜ제가 요리를 잘못해서 쓰니님처럼 요리잘하는분이랑 만나는게 제 소원인데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6.30 23:50
추천
2
반대
9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이프는 놀아요? 남편이 밖에서 고생하는데 너무하네요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20.06.30 23:4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ㅊㄱㅍ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30 23:0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결혼해서도 요리 자주 해주는 남자 특징이 뭐에요. 그런 남자랑 결혼하게요..
답글 1 답글쓰기
dd 2020.06.30 22:3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릇 정보좀 부탁할게요 :) 특히 두번째 사진 흰접시요!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20.06.30 22:3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조신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30 22:2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6.30 22: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ㅎ...한입만.......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