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누군지도 모르는 직장동료의 시비?

왜이래이거 (판) 2020.07.09 14:31 조회6,142
톡톡 회사생활 꼭조언부탁
안녕하세요

두번째 겪은일인데요 (참고로 동성입니다)

한 두어달 쯤인가 회사에서 식사시간에 실내화에서 운동화로 갈아 신는도중에 앞서 갈아신던 사람이 신발을 다 갈아신고 치듯이 머리를 스치고 지나간적이 있어요
그리곤 휙 한번 돌아보더니 가는겁니다.

그땐 실수로 그랬겠지 했었지만..
근데 치고 갔으면 사과를 해야지 왜 그냥 돌아보고 가지? 이런 불쾌한 기분만 갖고 머지? 기분나쁜놈이네 하고 지나쳤습니다. 인상이 더러워 따질려다 말았지만..;

근데 오늘 식사 후 식판 받납하러가는데 코앞에서 누가 새치기 하듯이 껴들길래 먼저 한걸음 앞으로 걸어 들어갔어요 못 들어오게 뒤에 다들 줄서 있는데 뭔가했죠..
그리고 돌아보니 그놈이더군요..
순간 그때 불쾌한 기분이 다시 확 올라왔지만 아니겠지 그냥 개념 없는놈이겠지 싶었습니다.

그리곤 물한잔하고 거울을보며 티슈로 머 묻은거 없나 싶어 정리하고 있는데 뒤에서 제가보는거울 밑에 티슈를 확 빼가는겁니다
보통 자리가 십여개 있어서 자리에 사람 서 있으면 다른 자리로 가거나 기다릴텐데 보란듯이 휙 뽑아가더군요
순간 이새끼 머지 일부러 그러는거 같은데 싶더군요
마치 보복운전하듯이요..깔짝 깔짝 시비거는거 같았어요

같은 회사라 얼굴은 가끔 마주치는데 누군지도 모르고 간단한 목례를 할 사이도 아닌 그저 같은 회사 사람이구나 정도로만 인지 하고 있었는데 한두번도 아니고 대놓고 들이대는데 어찌해야할지 모르겠네요 ..
이름도 나이도 모르는 사람한테 이렇게 불쾌하게 할 수 있는건가요? 어쩌면 좋을까요?

추가
생각해보니 세번짼거 같아요
한달전쯤인가.. 우리는 어릴때부터 받아온 우측 통행이란 습관이 있잖아요?

서로 한 50미터 떨어진 문에서 각각 나왔는데 이놈이 앞을 한번 쓱 보더니 왼쪽으로 걸어오는겁니다
전 우측 그놈은 좌측 그러니 마주걸어오는거죠
코앞에 와선 제가 안피하고 걸어오니 못 봤단듯이 다시 우측으로 휙 피해가더군요

제일 적은 충격이라 깜빡 했네요

이쯤되면 일부러 하는거 같긴한데 왜 이러는지 알 수가 없네요 음..
6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8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미치겠다 2020.07.10 14:41
추천
15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혹시?동성애자 일까요? 님을 찜하고 싶어하는.. 난,울나라 남성들의 성정체성을 의심 하는중.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7.10 14:00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전을 하면 응전해 줘야지. 인생의 기본 아니냐.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7.10 14:22
추천
1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뭔가 의도한것 같지는 않아요 그냥 모르고 하는 행동인것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미치겠다 2020.07.10 14:41
추천
15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혹시?동성애자 일까요? 님을 찜하고 싶어하는.. 난,울나라 남성들의 성정체성을 의심 하는중.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0 14:22
추천
1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뭔가 의도한것 같지는 않아요 그냥 모르고 하는 행동인것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0 14:00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전을 하면 응전해 줘야지. 인생의 기본 아니냐.
답글 0 답글쓰기
풍경소리 2020.07.10 13:38
추천
1
반대
1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저도 궁금해지네요 왜 저러실까 다음에 또그러면 살짝 용기 내어 물어보세요 저기요 나 알아요 ? ㅋ 꼭 후기 올려주세요 너무 재밌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20.07.10 13:3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음 못배운 놈이구나
음 쟤 걔네 못배운 애
그런 식으로 무시하시고요
밑댓 말대로 쟤 좀 그래 라고 주위 사람들에게 말해놓는것도 괜찮을 듯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7.10 12:50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일단 주변 친한 동료한테 부터 조금씩 흘리세요
저 사람이 날 싫어하나? 내가 뭘 잘못했나?
내가 예민한가 ㅠㅠ? 쫌 신경쓰인다ㅠㅠ이런식으로..
그럼 아무래도 그 말을 들은 사람은 들을 당시 옹? 모르겠어 이러다가도
저런행동을 눈으로 포착하고 그러면 엇 그런거 같다 하면서 행동들이 점점
인지하고 있어서 그런지 눈에 보이기 시작할꼬에요
나중에 정말 일이 터졌을때 증인이 생기는거죠..
지금 이렇게 글을 쓸정도면 은근 스트레스인데 이게 쌓이다쌓이다 폭팔해서
한마디 했을때 상대가 엥? 기억안난다 그런적 없다 이런식으로 발뺄수도 있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0 11:5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상한사람이네요... 불쾌한티 내면서 한마디 하면서 기선제압 가능한 피지컬이면 그렇게하시고 그런게 자신없다하시면 되려 저어언혀 타격없다는것처럼 그러던지말던지 투명인간취급하세요 응 니가 뭘하든 난 타격 0퍼ㅋ 이런느낌 주게끔요 당당하게 웃으면서 먼저 인사도해주시구요 씹히든지말든지 기분나빠하지도말구요 더 약올려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20.07.10 11:3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누군가가 님이랑 그 사람을 비교했나 봅니다 저두 아침 출근길에 다른층 총무님이 저 때문에 자기들 대표한테 혼났다고 저한테 뭐라하는데 완전 뻥!! 그전에도 다른 지사장들이 자기네 초짜 급여 덜주는 총무랑 저랑 자꾸 업무능력 비교해서 서로 서먹해진적도 있구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