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우리 태용이'가 실트 순위에 올랐어

ㅇㅇ 2020.07.11 13:19 조회526
팬톡 NCT
별거 아닌 그냥 '우리 태용이'가....태용 팬들은 꼭 거의 글 시작에 우리 태용이 이러고 시작해,그렇게 하자고 한건 아닌데 꼭 우리 태용이 우리 태용이..요즘 아니고 예전부터 그랬어...나는 툥프들이 어떤 맘인지 아니까 우리 태용이~하고 부르는거에서 또 짠한 마음이 들어..우리 태용이 잘 지내고 있지?사랑해 태용아


28
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5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7.11 15:4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실트 1위 한참있던데 무슨 7위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1 13:28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무 좋은 내용인데 태용팬 툥프로 한정지어서 쓰니까 좀 그렇긴 하다! 모든 즈니들이 다 똑같은 맘이지~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7.11 13:25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태용이 ~ 우리 마크~ 우리 애들 다 그렇게 부르잖아~ 암튼 우리 리더 태용이 그동안 팬들이 주접 떨고 싶어도 많이 참았다 싶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1 13:22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태용팬들->즈니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7.11 13:21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침에 7위까지 올랐어ㅠㅠ 우리 태용이 보고싶다 진짜...
답글 0 답글쓰기
1
톡커들의 선택
  1. 1 친구부부랑 같이 살자는 남편 (228)
  2. 2 친구가 저한테 우월감 느낀대요 (172)
  3. 3 브이앱 도중에 스탭들 얼굴 나.. (150)
  4. 4 추가)성형수술부작용, 하루하루.. (227)
  5. 5 (이어쓰기) 미친년에 거지근성.. (245)
  6. 6 남편, 시아버지 다 패버리고 싶.. (184)
  7. 7 +)나 중3인데 86키로야 (223)
  8. 8 (원본지킴)네일샵글 당사자 입.. (137)
팬톡쓰기

즐겨찾기

설정
다양한 팬톡 채널을 즐겨찾기에서 이용해 보세요!

팬톡 카테고리

팬톡채널
숨김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