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한심하게 살아도 인생 잘풀리는 친구

ㅇㅇ (판) 2020.07.13 21:28 조회35,790
톡톡 결혼/시집/친정 방탈죄송
제목 그대로 별생각없이 사는데 하는일마다 잘 풀리는 친구가 있어요 중학생때부터 친구인데 중학생때 성적도 거의 전교꼴찌였는데 고등학교 입학 시험 몇개월전부터 마음 잡는가싶더니 벼락치기해서 원하는 고등학교 들어가고 고등학생때도 역시나 한심하게 공부안하고 그렇다고 다른걸 열심히 하는것도 아니여서 지방대 들어갔어요.대학생때도 학과공부 그닥 열심히 하는거 같진않았는데 지 나름대로 sns로 물건 만들어팔았는데 그게 잠깐 대박이나서 달에 몇백씩 벌고 그돈 바짝모아서 졸업하자마자 카페 차렸어요 전 솔직히 겉으론 응원한다 대박나라 했지만 속으론 요즘 널린게 카펜데 몇개월 못가서 문닫겠구나 했어요 근데..오픈하자마자 카페가 넓은 편인데 앉을자리 없어서 기다리는 손님이 있을정도로 잘되더라구요 ...이친구가 공부머리는 없어도 약간 센스 있는건 알고있었는데 대박날정도는 아닌것같은데 이상하게 하는일마다 잘되는게 좀 의아하고 솔직히 너무 부럽네요 이제 27살인데 그친구는 잘나가는 카페 사장님 소리 듣고 저는 취준생..항상 그친구보단 내가 조금 낫지 라는 생각을 했었는데 이젠 그게 아닌것같아서 참 제가 비참해지네요 저는 중학생때부터 노력빼면 시체라고 할 정도로 모든걸 열심히 했다고 생각했는데 이렇다할 결과가 없네요 제가 운이 안좋은건지 ..ㅜ 그친구는 딱히 큰 노력하지않아도 일이 잘풀리는것같고 하하 ㅠ^^ 답답해서 글 적어봤어요
12
216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개걸ㅣ레남]
7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7.13 23:09
추천
10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 노력은 피와 땀의 결정체이고 남은 쉽게 사는거 같지? 친구는 인터넷으로 쉽게 돈벌고 까페차려서 우아하게 커피만 마시고 노는거 같지?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7.13 22:40
추천
8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그 친구분이 진짜 똑똑하다고 생각되는데 ?단순히 공부 잘해서,지능이 높아서 똑똑한게 아니라 자기인생을 자기가 너무 잘 이끌어나가잖아 전교 꼴등해도 결국 자기가 원하는건 다 이루어내잖아 원하는 고등학교간것부터 노력이지;뭐가 노력을 안한다는거지?단순히 공부 잘하는게 노력이아냐 남의 돈 내돈만드는거 그거 진짜 어려운건데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ㅇ 2020.07.15 18:3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이 이렇게 꽈배기마냥 배배 꼬여있으니 안 풀리는거 아니겠어요? 저런 애를 친구로 두고 배워나가야겠다고 생각해야지 이런 글을 써가면서 까내리는 님 심보 때문에 앞으로 인생이 잘 풀릴 일은 없겠네요,,, 님 인성 때문에 주위 사람들이 다 떠날테니깐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5 16: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런 못난 생각들 좀 버리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5 02: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봤자 카페사장인데.. 장사 힘든 직업이야. 쓰니가 취준생이라 비교대상이 없어서 그런가본데 세상에 잘나가는 사짜에 예쁘고 금수저들이 얼마나 많은데. 쓰니도 취직하고 본인의 재능에 맞춰 노력하면 지금 그런 감정들보다는 자존감이 더 높아질거야. 그리고 질투는 사람을 성장하게도 하니까 힘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23:2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생이 다 그런거. 나조차도 오타쿠로 해맑게 살다가 사짜랑 결혼했고, 친구는 날라리로 살다가 이국적인 마스크 덕분에 외국계 스튜어디스 됐고, 몸에 셀프 낙서질에 담배빵 있던 녀석은 의료용기계 회사 들어가 미인과 결혼했고, 춤날라리에 듣보 대학 나온 녀석은 서민갑부 방송 나올 정도로 자영업으로 성공했음. 다들 학창시절엔 이렇게 성공할 줄 몰랐겠지만 나름의 고민과 노력들이 있지 않았겠음? 나 싫어하는 사람이 한둘이었겠음? 그런데 지금 모두 다 잘 먹고 잘 살음. 그러니 사람을 대할 때 그 사람을 내 아래로 두지 말고 늘 존경할만한 부분을 찾고 존중하라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21:2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친구보단 내가 낫지 ㅇㅈㄹ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21:1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sns로 물건 팔아서 카페 초기자본 벌라면 얼마나 순 터져라 만들어야 하는지 아니? 주문량이 받쳐줘도 보통 체력이 딸려서 못한단다; 마카롱집들이 괜히 한정수량 받는줄 알아? 그리고 카페는 줄을 줄을 서도 겨우 본전치기거든ㅋㅋㅋㅋㅋ 이런애랑 친구하면 안된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21: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생각엔 친구와의 관계에서 본인이 비교우위에있다 여기며 살았으니 지금의 결과가 한탄스럽나보네요. 벼락치기로 원하는 학교 간거면 그친구 머리좋은거아닌가요. 게다가 손재주도, 사업능력도 있네요. 성공할 만 한데 뭐가불만이에요. 쓰니는 뭐하셨는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20: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20.07.14 20: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ㅋㅋㅋ원래 남들 사는 대로 살면서 거기서 특출나게 성공하긴 힘들다 그리고 나도 직장생활하면서 투잡으로 사업 시작했는데 사업 간단한거 하나 파는거 안해볼떈 우습게 생각했는데 진짜 사진하나 찍는거며 인터넷에 올리는데 확인해야 될 사항들 등등 진짜 할거 엄청 많고 자영업이 얼마나 힘든지 깨닫고 있음. 진짜 하나하나 다 내손으로 해야된느데 그게 쉽게 풀린다고 생각하다니 ㅋㅋㅋ너는 걍 남들 사는 대로 살아가니까 저런 사람 보면 우습겠지ㅋ 그때 당시엔 니들 못따라간다고 생각하니까? 근데 나는 학교다닐때부터 자기 갈 길 찾는 애들이 제일 부러웠다 결단력도 있고 책임감도 있는건데 그걸 우습게 보고 쉽게 간다 생각하네 ㅋㅋㅋㅋ너같은 정신머리론 아무것도 못할듯 고만고만한 성적 고만고만한 대학 너같은 애는 차고 널렸거든ㅋㅋ 제목부터 쓰레기다 넌 ㅋㅋㅋㅋ뭘해도 안될걸? 한심하게 산다니 너야말로 사상이 한심하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20:1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센스가 그 친구의 인생 그 자체
답글 0 답글쓰기
2020.07.14 19:3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더욱더 혐오하고 증오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7.14 19:3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이하는거 쉽게 보고 평가질하는사람이라면 평생 치질하게살지~~참 못났다
답글 0 답글쓰기
쓰니 2020.07.14 19: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작같은데? 친구맞니?
답글 0 답글쓰기
2020.07.14 19: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렇게 쉬워보이고 사장님 소리 듣고싶으면 쓰니도 카페 창업 해보지 그래요?ㅋㅋㅋ내가 해서 성공할 자신은 없고 남의 창업은 운좋게 인생 잘 풀려보이고? 지금 쓰니가 친구분보다 성공하지 못한 이유가 바로 그 마인드때문인데 본인만 모르는 듯
답글 0 답글쓰기
2020.07.14 18:4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질투해봤자 님 속만 쓰리고 그 시간에 비결이나 물어보고 님도 해봐요. 그럼 그 친구가 누리는게 노력인지 단지 운인지 알 수 있겠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18: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도 카페 차려. 취준생 때려치고. 그러면 안부럽겠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18:26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연이 우연에 우연을 거듭하면 그건 우연이 아닙니다. 운빨도 한두번이지..지가하면 실력 능력 남이하면 운?ㅋㅋ그러니까 니가 그모양..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18:25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 눈에만. 열심히 안해보였을수도 있다. 글 마지막쯤에..그친구보다 내가 잘났다고 생각했었다는거보니..쓰니가 맘속에 친구 무시해서..친구의 진가를 못알아봤을수있다. 그리고. 취업준비만 한다고..잘사는것도아니고. 세상 넓고. 배울게 얼마나많은데..쓰니 우물안개구리였던 삶을. 반성해보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18: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사람이 타고난 운이라는건 무시 못하죠 남들이랑 똑같은 과정이라도 결과가 더좋은 사람들보면 와 진짜 쟤는 무슨복을 타고나서 그래 하는 사람들있어요 하지만 그사람들이 그냥 가만히 앉아있는데 찾아오는것들은 아니란걸 알잖아요? 누구나 다 노력하며 살고있고 그결실이 일찍 자주 찾아오는 사람과 조금 늦게 한번에 크게찾아오는 사람이 있고 하는거죠 쓰니님은 나중에 큰복이 올테니 자신의 인생을 더 사랑하며 사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4 17:55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이 경계성지능장앤가봐여 노력해도 안되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