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주방 싱크대를 보면 미칠 것 같습니다

삼남매아빠 (판) 2020.07.14 07:23 조회60,240
톡톡 남편 vs 아내 채널보기

40대 중반 부부입니다.

 

저는 평범한 직장인이고, 아내는 가사와 육아만 하고 있습니다.

거두절미하고, 싱크대를 보면 환장하고 미칠 것 같습니다.

여름철 싱크대 주변에 초파리가 10~20마리가 날라 다닙니다.

음식물 쓰레기봉투는 꽉 차서 터지기 일보직전이고, 항상 묶어두지 않고

그냥 개봉해 놓습니다.

 

어제도 봉투를 만지는 순간 초파리들이 후드득하고 날아 다니더군요

작년에는 초파리가 쓰레기 분리수거함에 알까지 낳아 어마어마했습니다.

처음엔 무슨 참께 껍질이 붙어있는줄 알았는데 자세히 보니 초파리 알 껍질이더군요

얼마나 화가 났는지...

정말 알아듣게 말한 것도 몇십번...

그럴 때마다 아내는 알았어 음식물 쓰레기 자주 버리고, 봉지는 묶어놀게 합니다.

그런데 바뀌질 않습니다.

 

어제도 하도 화가나 좀 뭐라 했습니다.(그래도 욕이나 폭력적 행동은 안합니다)

출근하려 아침에 일어나보니 싱크대는 그대로 입니다.

음식물 쓰레기봉투는 여전히 열려있고 초파리가 날라 다닙니다.

 

그렇다고 제가 설거지나 청소를 아예 안도와 주는 건 아닙니다.

퇴근해서, 휴일에 시간 날때마다 도와줍니다.

특히 주말에는 침대 밑까지 싹싹 청소합니다.

 

다른 집들도 여름에 초파리가 알 까고, 번식하고 그럽니까?

음식물 쓰레기 봉투는 터지기 일보 직전인데 그냥 개봉해 놓고요?

아님 내가 예민한 건지...

 

이제는 아내가 해주는 밥도 먹기 실습니다.

정말 병걸릴것 같습니다.

204
36
태그
21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7.14 17:52
추천
233
반대
2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본인이 좀 해요가 아니라 퇴근하고 왔는데 음식물 저렇게 있으면 좀 그렇지. 맞벌이도 아니고...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7.14 20:28
추천
202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댓글이 왜 이래? 이건 게으르고 더러운거임. 입장 바꿔서 남편이 전업이고 부인이 외벌이라면? 싱크대 저 꼴이여도 출근하면서 버려주고 음식물 처리기 달아준다고??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2020.07.14 10:25
추천
167
반대
1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내분이 게으르고 위생관념이 제로네요 한두마리만 날라다녀도 엄청 짜증나는데 여름철엔 매일 버려야지요 진짜그게귀찮음 음식물 쓰레기나올때마다 얼려서 버리라하세요 왠지냉동고 자체에 넣는것도 귀찮아할거같네요
답글 6 답글쓰기
찬반대결 ㅇㅇ 2020.07.16 10:22
추천
11
반대
1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으악 닉 보고 육성 욕나왔네. 얘 삼남매 아빠래 ㅋㅋㅋㅋㅋㅋㅋ 삼남매 육아하는 아내를 집에서 가사와 육아라는 쉬운 일을 게으르게 하는 여자 취급ㅋㅋㅋㅋㅋㅋㅋ 이게 미쳤나. 쓰레기 같이 쉬운 건 니가 관리해. 집에 구더기가 끓어도 너는 할 말 없고 니 책임임. 어디서 직장일만 하고 가끔 설거지 청소한다고 생색내며 쓰레기도 안 버리는 게 애를 셋을 낳아놓고 판에 글을 올려. 진짜 욕나오네.
답글 6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8.01 18: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들 두고 음식 쓰레기 버리러 못가요. 애들 엄마한테 내팽겨치고 담배피러갈때 랑 같은줄 아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1 18: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음식쓰레기 남편이 버리지 제가 한번도 버린적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o 2020.07.28 11:3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무라지 말고 니가 좀 퇴근하고 보는 대로 갖다 버리면 되지 않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28 01: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음식문ㅅ 분쇄기 사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27 16: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음식물처리기 스마트카@ 사줘요 초파리 생길틈이 없어요 화낼일도 아니네요
답글 0 답글쓰기
에이 2020.07.26 01:3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으아악!! 바로 설거지하고 음식쓰레기는 매일 버리죠. 마트에 초파리제거 스프레이라고 파는데 전 설거지다하고 싱크대하수구에 그걸 뿌립니다. 그리고 식기세척기도 있는데요 이게 뜨거운물로 소독도 되는거라 깔끔해요. 아내분이 청소안하면 식기세척기라도사주시고요. 음식쓰레기바로 버려주는 기계도 있던데요. 그걸 설치해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25 19: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가정주부지만 .... 아오 더러워.... 음식물 분쇄기 권해드려요 .... 냄새 초파리.없이 그때 그때 설겆이 하면서 조금씩 갈아버려서 편해요 가져다 버리지 않아도 되고 ... 음식물 분쇄기 설치까지 해줬는데도 초파리 끼고 냄새나면 와이프분 문제 있는거에요...... 밥먹을때 만들때 생활할때 초파리 날아다니면 내가 근질거려서라도 그거 두고 못보겠던데 대단하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07.25 16:24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보신 분이 하세요. 초파리 알 까기 전에 치워야 하는 게 꼭 부인이어야 하는 법은 없잖아요. 집에서 살림만 한다고 노는 것 같죠? 아무나 본 사람이 치우면 되죠. 초파리 알 깔 때까지 남편분은 뭐 하셨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20.07.23 16:05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음식물 처리기를 사주세요. 게으르고 살림에 젬병인 사람은 정말 못 고치더라고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22 16:32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가 셋이면..전쟁이긴 하겠네요.초파리는 어느 틈에 날라왔는지 과일 좀 깎고 있어도 어느샌가 몇마리 꼬이긴 하더라고요. 킬라뿌려도 죽지도 않고요. 그래도 알까지 깐건..그건 좀..근데 막둥이가 혹시 갓 백일 넘긴 아기나 돌도 안됐다면..님이 좀 퇴근하신 후에 버려주시면 될 거 같고.그게 아니람 그때그때마다 음식물쓰레기 생김 저는 냉동실에 얼렸다가 버리는 날에 꺼내서 한꺼번에 버리거든요? 어차피 쓰레기 버리는 날도 일주일에 3일은 되니 뭐 많이 쌓이지도 않고요. 여름엔 특히 벌레 꼬이는건 어쩔수가 없어서 싱크대에 좀만 놔둬도 냄새나고요. 냉동실 얼렸다 버리세요 차라리 그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21 16: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이 셋이면 하루 종일 싱크대 주변이 어지럽긴 합니다. 초파리는 하루만 쓰레기 관리 안하면 생기구요. 휴일 하루 지켜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두부두부두 2020.07.21 00:43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집안일을 도와준다고 하는 남편님? 그자체가 틀렸어요.남편님은 그집안 구성원아닌가요? 와이프 혼자집이에요? 제집안 일 하는게 어떻게 도와주는건가요? 더러우면 니가 치우면 되고 아내가 해준밥이 먹기 싫으면 니가 하면 되고 초파리가 싫으면 니가 잡으면 되잖아!
답글 0 답글쓰기
12 2020.07.19 08:21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씽크대에 음식물 처리기 설치해주세요. 쌍방말 다 들어봐야 하지만 지금 글보면 전업주부인데 음식물쓰레기를 쌓아둔다가지고 뭐라하는듯... 내가 님이라면 더럽기도 하고 식구들 생각해서라도 출근하면서 버리겠네요. 저거 말고 다른문제는 없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9 02:45
추천
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도 드러운 거 보면서도 안 치울 정도로 드럽고 게으른 인간이면서 누굴 탓하니. 둘 다 드러워.
답글 0 답글쓰기
애기가 2020.07.17 16:2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분이 얘기하기가 좀 신경쓰이신다면, 와이츠붐께 아기들 위생 과 건강을 위해서라도 매일 비우자고 말해보셔요 ㅠㅠㅠ 요즘엔 음식물 쓰레기위에 뿌리는 락스도 나와서, 그거라도 좀 뿌리면 나을텐데요 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6 16:29
추천
4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니네 집 아님? 드러운 거 아는 사람이 치워. 왜 치우라고 말만하고 있어. 쓰니도 더럽고 게으르잖아.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김은별 2020.07.16 13:26
추천
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편분은 밖에서 식사하기도하니까...애기들이 너무 불쌍해요ㅠㅠ
음식물처리기 안에 버리는거 있던데...돈이 좀들어가더라도 그거 쓰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6 13:25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너무 싫어 ㅜㅜ 읽기만해도 없던 병도 생길거 같고 집에서 향긋한 섬유유연제 냄새가 아니라 음쓰 냄새 날거 같아... 저런 주방에서 요리하면 초파리도 음식에 들어갈거 아냐 ㅜ 고등학생때부터 혼자 살았지만 저건 절대 용납 못함. 음쓰는 생기는데로 봉투에 넣고 묶어야되고 집에 10시간 이상 방치해놓지 않고 바로바로 버리고 음식물 버리는곳은 최소 1-2주일에 한번은 씻어야 물때 안끼고 싱크대 냄새 안올라오는데 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6 12:5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드러...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