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외모가 뛰어난 사람의 주변 사람들

ㅇㅇ (판) 2020.07.16 01:51 조회43,611
톡톡 해석 남/여 댓글부탁해
내가 볼때 외모가 뛰어난데 행동거지 올바르고 착한 애들은 싫어하는 사람들은 없음

근데 주변 사람들이 은근슬쩍 놀리거나 까내리고 그런건 부럽거나 열등감 느껴서 장난식으로 까내리는거지

사람들이 진짜 걜 싫어하는거면 단순 외모때문이 아니라정말 어떤 싫어할만한 이유가 있기때문에 그런거라고 봄

솔직히 보고만 있어도 귀엽고 기분좋아지는데 이유없이 어떻게 싫어함?
20
94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2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7.16 11:17
추천
9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자가 엮이면 피곤해진다니까 그 모임이나 단체에서 지가 좋아하는 남자가 그 여자만 쳐다보는 걸 느낄 때 그 여자 의식하는 걸 느끼기만 해도 엄청난 시기질투가 시작되는 거 몰라? 한 사람 매장시키는 거 순식간이던데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ㅋㅋ 2020.07.16 10:46
추천
7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기질투로 모함과 함정에 빠질 때도 수없이 많던데...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7.17 13:32
추천
53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쓴이 딱봐도 궁디 평퍼짐하고 얼굴 넙대대한 왕주먹코 변태유부아저씨일듯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20.07.25 12:4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유없이 사람하나 망치는 경우도 있잖아 왜 꼭 이유가 있을 거라고 생각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ㅅ 2020.07.22 23:54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은인정 이쁜데 성격나빠서까면 이뻐서 질투 까는거라고 무조건몰아가는것도있는것같아..근데 성격진짜나빴었음
답글 1 답글쓰기
ㅎㅎ 2020.07.18 01:21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변사람들이 자신감없는 사람있거나, 나이든추녀있거나.. 뭐 사람들이 부러움이란게 상대성이다보니 별의별일이 다 있지 인생이 다 꽃길이지만은 않아. 예쁘면 다 좋아한다는.. 상대와 있을 때 박탈감이 들지않는 사람. 자신의 어떤모습 부족함이 느껴지지않는 이쁜여자일 경우 그럼~~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07.18 00:14
추천
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얼굴이 아무리예뻐도 눈치없으면 주위에남자는 많을지몰라도 동성친구들은 점점떨어져나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7 17:06
추천
1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자 안엮어도 주변에 굳이 이성관계뿐만 아니라도 그냥 예쁜애들이 여초공간에 있으면 왠만한 야무지고 독한애 아니면 못살아남음. 특히 얼굴 예뻐서 새학기때 예쁘다고 예쁘다고 칭찬듣는데 성격도 착해빠져서 소심하고 착하면 걘 그냥 무조건 허위소문 뒷담 거짓매장 분명히 당함. 예쁜데 이유없이 욕듣는경우 수도 없이 옆에서 봐왔음. 글쓴이 여잔지 모르겠는데, 그냥 학창시절에 봤던것만해도 불쌍한 애들 개많음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7.17 15:12
추천
4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부서에는 신입사원이 존예에다가 성격 좋고 눈에 뛰고 인기많아서 다들 좋아해 그신입이 과장이랑 설전 벌였어 물론 내용은 직원 복지에 관한 건의였는데 과장이 감정적이고 직무유기한 부분이었어 그신입은 빽이 있다는 말이 나올정도로 정의로워 그래서 과장이한테 신입이 주장을 굽히지 않았어 그런데 놀라운건 직원들이 남녀 구분할것 없이 심지어 간부급도 모두 그신입 편들고 행여나 젊은 혈기에 나갈까 노심초사 붙잡는거 있지 이쁘고 능력있고 성격까지 좋은면 모두가 동경함
답글 2 답글쓰기
2020.07.17 14:58
추천
3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외모 뛰어난데 성격도 좋으면 누가 까내림..다 좋아하지
답글 0 답글쓰기
2020.07.17 14:34
추천
7
반대
1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초집단에 남자가 없거나 존못 남자만 있는곳은 레알 평화롭다가 존잘남 들어오는순간 지옥 시작임. 시기 질투 모략 암살까지.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7.17 13:32
추천
53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쓴이 딱봐도 궁디 평퍼짐하고 얼굴 넙대대한 왕주먹코 변태유부아저씨일듯
답글 2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7.17 10:04
추천
1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외모가 좋거나, 재능이 뛰어나거나 하면서 기가 약하면
성질 더럽고 기 쎈 놈의 밥이 될 수 있다.

당하지 않아야 하므로, 성질 더럽고 기 쎈 놈을 알아보고
차단하거나, 자신의 기를 키워서 더러운 수작을 눌러버려야 한다.

본인의 나쁜 성격과 품행 때문에 미움을 받는 건 자업자득이니
자신을 깨달아야 해소가 되고,

본인의 상황파악 능력 부족과 못된 것들의 악행에 대응하지 못해서
받는 미움은, 지혜를 키우고, 스스로의 힘을 강화해서 극복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희생당하고, 꺽여버린다.

깐다고 까이는 것도 자기책임이다. 막아내야지. (재미가 없지 않다.)
답글 2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7.17 08:3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외모도 상대적이라 ㅇㅇ 전체적으로 볼때는 특별하지 않은데 아무리 봐도 지네들보나는 잘난상황이면 그거만큼 열등감 자극하는게 없는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7 01:50
추천
2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기질투 열등감 자격지심 이유는 많음. 웃긴게 뭔줄앎? 50대가30대한테 질투함ㅋ 것두 몸매비교. 옷도 비슷한거 따라입고. 본인 자존감 낮은 사람들이 저럼 괜히 아무것도안했는데 질투하고 깎아내리고 험담하고. 외모가 안뛰어나도 그럼. 무리중에 주목받는 사람 있음 꼭 까내리는사람도 있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7 01:28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쓴이 말대로 주변사람들이 질투해서 은근 놀리거나 까내리는게 문제 아닌가요? 보통 상대방 까내리는 사람들은 별이유 다 붙여서 괜찮은사람도 문제있는사람으로 만들던데..? 그래서 난 그룹에서 한사람 몰아가면서 놀리고 까내리는 사람 단한명이라도 있으면 그 그룹에 안들어가거나 빨리나와버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6 22:56
추천
2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니가 예쁘고 잘생겨져봐 그럼 알겠지 얼굴 좀 생긴 것 뿐인데 사람들은 나한테 온갖 갑질을 해대 평가해달라고 한적도 없는데 외모에 대한 어떤 평가도 감사히 받아야 된데 그리고 나는 그 사람들 평가하면 안됨!ㅋㅋ 좋아해달라고 한적도 없는데 지멋대로 들이대고 왜 사람 마음 무시하냐고 싸가지없다고ㅋㅋㅋ 아주 상전들이 따로없어 이 상황에서 착하게 굴어봤자 호구밖에 더 되겠냐?
답글 1 답글쓰기
고빈 2020.07.16 21:56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사람들은 바쁘고 말 많은데, 정작 나는 태풍의 눈과 같다.
사람들은 웃고 떠들고 이야기하기 바쁘다.

하지만 나는 평온하다.

그정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6 19:52
추천
5
반대
1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솔직히 맞는말임. 여기사람들은 그냥 인정하기싫어서 망상에빠져서 그런거고 실제로 이쁜애들은 시기질투를 많이받는반면에도 금방풀리고 잘나감. 주변에 남자들도많고. 걍 여기사람들은 망상에빠져서 인정하기싫은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6 19:37
추천
2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보통은 너 같이 쟨 문제가 있을거야~~하고 정신승리 합리화하면서 자신의 추악한 열등감을 정당화 하는 게 많더라고. 똑같은 언행을 해도 그 사람한테만 엄격한 잣대 들이대면서 꼬투리잡으며 쟨 인성이 별로다~하고 계속 니가 질투하고 싫어하는 것에 대한 정당성을 부여하는 거지. 애초에 싫었으니 뭘 해도 싫고 나쁘게 보일 수밖에.
답글 0 답글쓰기
EJ 2020.07.16 14:51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건 네가 성격이 덜 꼬여서ㅇㅇ 정상적인 사람이면 기분은 좀 더럽지만 내가 수준 떨어지는게 싫어서 더 괜찮은 방향으로 도 닦음. 본인을 존중하는 부분이 크지 못한 사람들이 원래 남한테 실수를 많이 범함. 자신한테 관대하거든. 점검하고 그러면서 살아야 하는데 잘 몰라. 존중╋훈육 적절하게 잘 못받고 자라면 뭔가 그런 것 같았어. 뭔가 본인이 좀 마음에 안들어야 사람이 그걸 채우려고 발전을 이루기 마련인데, 자기긍정감이 너무 심하게 높거나, 자기부정감이 너무 심하게 높으면 훌륭한 빌런으로 성장해서 사회악이 됨. 너무 대다수가 그러길래 내가 이상한가 싶어서 기준 확실하게 만드느라 정말 오래걸리더라 ㅇㅇ 근데 만들고나면 어지간한건 계속 쳇바퀴처럼 반복됨. '나 사실 이상한 애 아냐?' 이거 좀 항상 생각해보고 살아야함. 그래야 사회가 더 건강해진다고 봄. 고민한다는 것 자체가 괜찮은 사람이라는 뜻임. 'ㅅ' 본인&타인 존중하려고 하는거잖아.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