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깍두기 배역으로 시작해 대상까지 받은 김수미

ㅇㅇ (판) 2020.08.04 15:13 조회6,102
톡톡 엔터톡 채널보기

 

요즘 케이블에서 다시 재방송 되는 드라마 <전원일기>

나도 가끔 본 적 있어 ㅋㅋㅋ

거기서 '일용엄니(엄마)'로 나온 김수미



그 때가 스물 아홉이었대 ㄷㄷ


 

자세히 보니까 옛날에는 잘 몰랐는데,

지금 보면 당시 일용엄니가 젊다는 서장훈.

머리만 하얗고 자세히 보면 되게 젊다고



 

그리고 극 중 아들로 나오는 '일용이' (박은수)분이

김수미 보다 나이가 더 많다고 함 ㄷㄷ  


아들이 선배고 엄니가 후배인 셈ㅋㅋㅋ



 

 

연기할 때는 일용 엄니로 폭풍 잔소리하고

끝나면 바로 공손하게 선배님~ 수고하셨어요~ 이랬다곸ㅋㅋㅋㅋ



근데 그렇게 한 10년을 하다보니까

선배로 안 보이고 아들로 보인다며 ㅋㅋ


 

 

 회식을 하러 가면 선배인데

"너 한 잔 더 먹어!!" 이런다고 ㅋㅋ


 



 

그 배우분도 처음엔 놀라더니

아무렇지 않게 "어! 줘! 엄마!"이런다고 ㅋㅋㅋ

선배분 센스 장난 아니다 ㅋㅋㅋㅋㅋㅋㅋ 

 

근데 29살 배우한테 할머니 역할인

일용 엄니는 어떻게 하게 된거임??  


 

그러자 김수미

"이상하게 나는 사극이 안 되는 얼굴이야.

내가 사극을 하면 서양 전도사 같대!" 

ㅋㅋㅋ 

 

촬영 나왔다가 잘린 적도 있대 ㅠㅠㅠㅠ


 

와..진짜 예쁘다 ㅠㅠ

당시 서구적인 얼굴 때문에 배역 찾기가 힘들었던 김수미




그리고 김수미 본인은 애교가 없고,

그 때도 좀 특이했다고


당시 선배님들을 볼 때마다 무조건

인사를 해야했는데

 

 

김수미가 인사를 안 하니까

선배가 넌 왜 인사를 안 하냐고 다그치자

김수미가 "하루에 몇 번을 해야돼요? 아까 했잖아요!" 이렇게

말대답을 했다고 함 ;;


그래서 다들 당시 김수미를 미워했다고..



 

 

그러던 어느 날 

농촌 드라마에서 배역을 받게 됐고,



현장에 가 보니까 아무도 없고

박은수(일용이)만 있었대


 

그래서 김수미가 

'선배님~ 우리 부부 역할인가 봐요!' 이랬더니,




박은수 (일용이) : 네가 내 엄마야!!  

ㅋㅋㅋㅋ

 

 

 

그 때 김수미는 미모보다 연기로 가자!

스물 아홉에 60대 노인 역을 멋지게 해내자! 라는 생각을 했다고 함


(여기서부터 멋지다고 생각함

만약 나였으면 나이가 29살인데 

60대 할머니 역할 하라고 하면

기분 나빠서 안 한다고 했을지도...)



 

 

 

그 후, 시장에서 할머니들을 보며 연구했다고 함



근데 행동은 그렇다 쳐도

목소리 톤은 어떻게...?????? 



 

얼굴 분장만으로는 안된다고 생각한 김수미는

목소리를 바꾸자! 라는 생각을 했다고


 

군산 시골에 동네 할머니 한 분이 계시는데

독특한 할머니의 목소리를 벤치마킹함 


그 목소리를 드라마 연습 때도 안 들려줬다가

대망의 첫 녹화날!!


 

그 때 대사가 딱 한 마디였는데

 

속으로

'이 깍두기 역할을 배추김치(항상 있는 반찬)로 만들어서

본상을 받을거야!' 라고 다짐했대


 

 

'일용아 이놈아 일어나. 해가 중천에 떴어!' 라는 이 대사를

"아이고 일용아 일어나 이 썩을놈아! 해가 중천에 떴어!!!"라고 함



 

당시 김수미의 연기에 제작진들이 웃음이 터졌고



 

 

담당 PD가 오더니

"수미야! 너 그 목소리 어떻게 냈어?

이야~ 기가 막히다. 이렇게 나가!" 라고 말했고

김수미는 속으로 '해냈다!'라고 생각했다고 함 

 

스물아홉 같지 않은 리얼한 노인 연기로

드라마가 한 10회쯤 넘어가자 

분량이 점점 늘어났대


 

그렇게 <전원일기>에서 연기 대상까지 받았다고 함 


 

 

 

 

 대단하고 멋지다!! 



39
0
태그
신규채널
[ㅤㅤ] [신인상] [동구램] [방탈미안함] [및힌]
4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진짜 2020.08.07 05:3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촬영장 식구들 밥 먹이는게 취미시라네요.
입담 구수, 인심 좋고.
내 소원 중 하나가 저 분 김치 맛 보는 거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6 20:3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대단하다
답글 0 답글쓰기
현직유부남 2020.08.06 17:1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의외로 보수적이어서
남편을 하늘같이 여긴다는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6 14: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멋있다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