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다이어트 후기( 186cm/ 94.8kg) 사진 有

abcd (판) 2020.08.06 15:06 조회57,486
톡톡 건강/다이어트 채널보기
다이어트 후기( 186cm/ 94.8kg) 사진 有
안녕하세요. 아직 다이어트 중 이지만 포기하고 싶을때마다 네이트판, 유투브 등등 다이어트 후기 보면서 많이 자극받아 도움이 되어 다이어트 중이시거나 시작하시는 분들께 작게나마 도움드리고자 몇 자 적어보려합니다. 
시국이 시국인만큼 마스크 끼고 운동할 자신도 없을 뿐만아니라, 에초에 가질 않을 것 같아서 헬스장말고 홈 트레이닝으로 시작하고 끝내보자는라는 생각으로 시작했습니다.
따라서, 제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후기라 전문적이거나 체계적이진 않습니다.. (뼛속부터 공대라 필력이 좋지않은점 이해 부탁드립니다!) 
-----------------------------------------------------------------------------

계기
1. 몸이 너무 무거워서 그런지.. 지하철에 서있기만 해도 땀이 비오듯 나더라구요 .. 겨울엔 패딩입고 대중교통 타면 지옥이였습니다..  혼자만 땀흘리고 있으니까 뭔가 눈치(?) 보이기도 했구요 
2. 약 4월경 봄 치곤 다소 더운 날이였나요.. 바로 그 날 여자친구가 쇼핑 데이트 하다가 제가 그 날 짙은분홍색(?) 티셔츠를 입고 있었는데 돌아다니다 보니 몸에 땀이 난 상태였습니다. (가슴라인으로 땀이 젖은 상태였습니다...흑흑) 그 모습을 보고 고릴라라고 놀리기 시작해서 싸웠습니다. ( 뭐가 다르냐 하시겠지만.. 자기는 고질라라고 했는대 분명 고릴라였습니다.)
3.  약 10년전 얘기지만 70kg 초반일 땐 쇼핑할 경우에 기장만 신경썼지 사이즈는 크게 염두하지않고 고르고 샀었거든요 .. 그런데 이제는 바지가 허리 34inch는 입어야 간신히 낑낑대고 들어가거나, "들어갔다!" 해도 피팅룸의 거울속에 옷을 입은 저의 모습이 참 .. 고릴라 같더군요..    
4. (가장 중요) 여자친구랑 가족말로는 제가 자다가 젤리랑 과자(비x즈, 왕x틀이, 포테xx칩 사랑합..했..었습니다.) 를 먹었다는 데.. 저는 정말 기억이 안납니다 . . 놀리는 건가 싶어서 그냥 넘기려했는데 눈떠보면 제 방에 과자봉지가 있었습니다.. 몽유병이 생긴건가 싶기도하고 건강도 나빠지는 것 같고.. 걱정되기 시작했습니다.  

운동(직장인이고 출퇴근이 왕복 3-4시간 걸리는 관계로 퇴근 후 운동진행했습니다.) 

1주차 
1.  숨쉬기운동 말고 먹으면 바로눕는 습관이 베어있던 몸을 깨우기위해서 운동장 달리기 시작했습니다. 
처음엔 힘들었지만 나중엔 더 힘들었습니다. 무릎도 아프고 체력이 좋아진다는 느낌이 없었기 때문일까요 무엇보다 매일 체중계에 올라갔지만 숫자는 야속하게도 변함이 없었습니다. 이 때부터 체중계는 멀리하고 너무 성급하게 생각하지말자 라고 생각하고 무리하지 않으면서 꾸준히 하기로 마음먹었던 것 같습니다.

2주차 
2. 집 앞 고등학교 운동장 트렉 10바퀴 + 계단 오르기 2회 12층 
 -> 코로나로 인해 학교가 폐쇄되어 전국민 빨래 걸이 실내 자전거를 타기 시작했습니다. km 수 관계없이 무조건 30분 ! 

3주차 (+ 웨이트 트레이닝)
3-1. [유산소] 슬슬 실내자전거를 시간 상관없이 10km 채웠습니다. 
  인터벌 : 800m 속도 30 /  200m 속도 최대 (거의 저는 40~45정도 되더라구요) 
  이렇게 하면 약 15km 하는데 27분 정도 탄거 같습니다. 

3-2.  유투브 몸짱 선생님들 이것저것 보면서 실내자전거 이후 추가로 10분 유산소 운동 진행했습니다.
팔벌려뛰기, 버핏테스트, 마운틴 클라이머, 플랭크, 스쿼트 펄스 etc...
 
3-3. [웨이트] *아령(조립형 20kg 덤벨 ) 이 도착했습니다.
몸짱 유투브 선생님들 말씀으론 헬린이는 원하는 부위에 자극을 주는 방법부터 익혀야 한다고 가르침을 주셔서 중량에 신경쓰지않고 저중량으로 감각 익히기에 집중했습니다.  
(태생적으로 굉장한 어좁이에 얼굴이 말상이라 어깨 운동이 절실했습니다.) 
월 ~ 금 : 어깨 
화, 목: 이두 삼두
하체운동은 실내자전거와 계단오르기로 대체 할 수 있다고 자기합리화 했던 시기입니다.

4주차 
 월 ~ 금 : 어깨, 복근 , 스쿼트 50개
 화, 목: 이두 삼두
 + 술배 인지 변배인지 아랫뱃살이 유독 빠지지않는 것 같아서 복근운동은 화수목으로 늘렸습니다. 웨이트 운동시 이악물고 마지막 하나를 더 하기 시작했습니다. 

5주차
 월 ~ 금 : 어깨, 복근, 스쿼트 60개
 화, 목: 이두 삼두
 + 술을 끊은지 5주가 되어서 그런지 아니면 생체리듬이 맞춰졌는지 평일 주말 모두 23시 취침- 6시 기상 하게 되더라구요. 아침에 일어날때 개운하고 출근시 전철에 서있을때나 걸을때도 몸이 가벼워진것을 느꼈습니다. 

6주차
 월 ~ 금 : 어깨, 어깨, 복근, 스쿼트 70개
 화, 목: 이두 삼두

7주차
 월 ~ 금 : 어깨, 어깨, 어깨, 복근, 스쿼트 100개
 화, 목: 이두 삼두
 + 슬슬 몸에 라인이 잡히는 것 같아 보이기 시작해서 운동 중간중간 땀에 젖어 반짝이는 저의 모습을 보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인 시선음흉)

8주차- (현재 시기)
 - 운동량은 계속 유지 중입니다.
 현재는 84.4-84.7kg 유지 중 입니다.  

식단 (물 2L 매일 먹기) 
[평일]
 아침 : 집밥 (주로 된장찌개)   
 점심 : 닭가슴살 관련 요리 (아침마다 일어나서 후라이팬에 살짝 볶아갔습니다.)
 저녁 : 닭가슴살 1팩, 바나나 1개 (퇴근 30분 전 섭취)
 운동후:  단백질 쉐이크 1잔, 물 3컵 
 간식 : I'm(저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슬라이스 치즈
    
[주말]  
 토일 모두 치팅데이 (일요일 저녁 제외) 

처음엔 몸무게 숫자에 연연했지만, 지금은 운동 중간에 조그마하게 빰삥되는 근육을 보면서 눈바디 즐겁게 하고있습니다. 여자친구 앞에서 나름 몸자랑한다고 생쇼하면 힘줄때 으~ 이런 요상한 소리나 내지 말라고하고 감탄은 잘 하지 않는 것 같네요.. (아무래도 시력보다 청력이 뛰어난 여자인가봐요) 그래도 많이 빠진 것 같다고 칭찬도하고 요샌 고릴라라고 안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꾸준히 운동은 하려고 생각중이구요! 언제가 될 지 모르겠지만 선명한 근육이 보일 때까지 해볼 예정입니다! 운동은 정말 운동법, 식단 중요하지만 꾸준함이 정말 정말 중요하다는 걸 깨달은 것 같습니다. 다이어트하시는 분들 남녀노소 모두 힘내시구 코로나, 장마로 인한 안전 건강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쓰다보니 길어졌네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화이팅~~!  

[사진]

 

 

 

 

 

 

 

 

 

 

180
5
태그
4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쿠키엄마 2020.08.07 14:16
추천
2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멋있어요 앞으로 더 잘될까에요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8.07 14:28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멋지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ㄹㅇ 2020.08.07 14:03
추천
1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살뺀거보다 키가 부럽다...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8.10 21: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학생인데 자꾸 쳐먹고 안먹는다 해놓고 해서 1키로 쪘다 빠졌다 하네요 과거 정상체중으로 가고싶어요ㅠㅠ 운동도 미루는데 어떻데해야할가요ㅠㅠㅠㅠ흐엉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9 23: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186에 94면 고릴라도 아닌데....듣는 고릴라 기분 상하네요..
답글 1 답글쓰기
가나다 2020.08.08 12:5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듣기시른소리로 자극을준 여친이. 은인이네요 여친 평생 함께하세요
답글 1 답글쓰기
2020.08.08 11: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이어트중인데 자극받고가요 대단하세요 ㅜㅠㅜ 글 지우지 말아주세요...!!!!
답글 1 답글쓰기
Hi 2020.08.08 04: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귀욥다
답글 1 답글쓰기
도댕 2020.08.08 03:01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ㅊㄱㅍ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8 02:2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자친구 있는채로 다이어트 하는거 진짜 곤욕인데.. 대단해요 의지력 짱짱맨이네. 사랑을하면 긴장이풀리고 데이트를 하면 먹으러 갈수밖에 없는데ㅠㅠ 다이어트의 최대적은 귀차니즘이나 음식이 아니라 여자친구라고 말해요 전 ㅋㅋ 멋지십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8.07 23:58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여친 대박이다 찐사랑임
답글 1 답글쓰기
2020.08.07 23:37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 읽는데 밝고 긍정적인 분이시라는 게 느껴지네요ㅋㅋㅋㅋ 끈기가 정말 대단하십니다ㅠㅠㅠ!!! 저도 본받아야겠어용... 다이어트 성공까지 파이팅!!!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8.07 22: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운동하기귀찮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8.07 22:1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 다이어트 중인데, 쓰니님 시간되시면 드셨던 식단 공유 부탁드려도 될까요? 점심도시락이랑 저녁도시락 메뉴 준비가 제일 어려운 것 같아요.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20.08.07 22:0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형 멋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7 20: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김도인이라고 고릴라 같이 생긴 아줌마도 사는데 ..
답글 0 답글쓰기
ㅋㅎ 2020.08.07 20:0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대단하네여. 전 뱃살뺀다고 하고 지금도 떡볶이 먹고이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7 19:0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므찌네!!!
답글 0 답글쓰기
에엣 2020.08.07 17:4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다이어트해야지 생각만 하고 있지 실천을 못하고 있는데 ㅠㅠ 대단하십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8.07 17:37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니 진짜 너무너무 고생하셨고 힘드셨을텐데 부러운게 남자들은 확실히 근육 쉐입이 잘 잡히네요..저는 여자고 다이어트하며 근육 만드는게 목표인데 진짜 진짜 너무 근육이 안생겨요 휴ㅠㅠ 뭔가 진짜 부러워요..걍 부럽다..ㅠㅠㅠ
답글 1 답글쓰기
2020.08.07 17:1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대박!! 의지 강하시네요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8.07 17:0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간승리 ㄹㅈㄷ.....
답글 1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