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전화업무 ...ㅠㅠ

ㅇㅇ (판) 2020.08.06 17:01 조회20,685
톡톡 회사생활 채널보기

안녕하세요.
저는 평소에도 말을 잘 못해요.
사람 상대하는것도 싫어하구요.
근데 전직장에서는 업체랑 전화하는거라 긴장되거나 문제는 없었는데 이번 회사는 고객님하고 전화를 해야되는거라 전화만 띠링띠링울렸다하면 긴장이 되고 안그래도 어버버거리는거 더 어버버버버버벅거려요. 뭔가 을이 돼서 전화받는 느낌이랄까..ㅠ
예를 들어서 제가 이런 전화가 왔는데 뭐라고 해야되나요? A한테 물어봤어요.
A가 "그럴땐 고객님한테 ~라고 말해"라고 저한테 알려줬어요.
근데 다른 사람들같으면 바로 전화해서 말하란대로 유도리있게 말을하잖아요? (어떻게 저렇게 받을수 있지? 정말 신기하더라고요.)
근데 저같은경우엔 A가 알려준걸 메모장에 적어논다음에 그걸 보면서 전화를 해요.
메모장에 안적어놓으면 전화할때 머리가 하얘져서 또 어버버버거려요.
저처럼 전화업무하시는분 계신가요..
지금 신생기업이라 하루에 전화 많이와봤자 3통정도? 오는데 이것조차 너무 스트레스예요.
다른거 힘든건 다 참겠는데..
지금 매출이 점점 오르고 있는데 벌써부터 매출오르면 전화가 더 많이 오겠지? 지금 3통 오는것도 힘든데 내가 나중에 버틸 수 있을까? 이런 생각이 자꾸 들어요.
지금이라도 퇴사를 하는게 나을까요?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

솔직한 조언들 너무 감사드립니다!
힘들때마다 님들 댓글 읽고 힘내겠습니다!( _ _ )!!

37
12
태그
3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8.07 00:33
추천
2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전화업무를 거의 주로 하고 있는데요. 어느 회사를 가서 무슨 일을 맡던간에 전화받는건 항상 있어요. 전화 때문에 퇴사 생각이 있는거라면 그 생각은 접으시는게 좋을거 같고, 상대하고 전화로 말할 때 천천히라도 좋으니까 차분히 얘기하는 습관을 길러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쓰니 2020.08.09 10:33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는 대기업 심사팀 있었음 하루업무 시작 9시 전부터 고객전화와서 업무 끝나고도 하루죙일 돈 500원에 이*아 저녀나 난리도 아니였음. 심사업무도 벅찬데 전화도 일많을땐 야근 하면서 뻥쪼금 보태서 100통 받고 일했을거임 퇴사해서 어디든 전화업무 받지않는곳은 없을거같음. 하면 늠. 웬만하면 거기서 버티면서 오늘 3통만 제대로 받아보자 생각하면서 내 자신에대한 또다른 레벨업 하시길 . 그럼 나중에 혹시 이직할때 전화업무만큼은 레벨업 되어있지 않겠음? 이래서 회사옮기고 저래서 회사 옮기면 시간 지날수록 아 쟨 경력인데 왜 전화도 못받아? 많은 경험은 미래의 나를 더 단단하게 만들어줌 이럴거임 화이팅임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ㅇ 2020.08.14 09: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본인이 지금 하고 계시는 일에 자신이 없어서 그래요. 업무능력이 올라가고 경력 쌓이면 전화 받는 거 아무것도 아닙니다. 본인 일에 자신감을 가지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ㅋㅋㅇ 2020.08.10 21:46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것도 다 경험이예요. 1년만 지나면 프로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21: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지금은 힘들어도 나중엔 별거 아니에요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10: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정도 전화 통화로 힘들다면
직장 생활을 어찌합니까
머리가 하얘질일이 뭐있어요
아는대로 말하고 전달사항 있으면
메모 잘해놓으면 되지.....
멘탈부터 잘 잡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냠냠딱 2020.08.10 08: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거래처에 용건 있어서 전화 걸었는데 "아~ ㅇㅇ이여? 잠시만여~~" (말투 꼭 똑부러지게 안하고 안녕하세여~~ 네에~~ 잠시만여~~~ 이 ㅈㄹ 함 진짜 돌아버리겠음) 하더니 전화기 대충 막고 (다들림) 부장님~~~~ 이거 머라고 해여? ㅇㅇ 인데여? ㅇㅇ 하냐는데여? (반말인지 뭔지) 전화기 붙잡고 담당자 바꿔달라고 해도 안들음 ㅋㅋㅋㅋㅋㅋㅋ 진짜 미치고 팔짝뛰어요 전화 거는 사람도 용건있어서 한건데 그렇다고 그 회사가 메일업무를 하냐? 안함. 진짜 미쳐요 전화 거는 사람도 등 신 같이 받을꺼면 차라리 다른 직원을 돌려줘요.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20.08.10 04:5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끽해야3통가지고야.. 1년뒤면 별거아닌일됨 괜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심 나5년차인데 전화오면 내가받을꺼야!하고날라감
답글 0 답글쓰기
고달픈 2020.08.10 02:1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콜센타 다닐때 아파서 목소리도 안나오는데 180통 받아야했음 안그러면 실장이 조회때 개쪽줌ㅋㅋㅋ 인/아웃 다해봤는데 노하우 생기면 편해질거임.. 옛날에 비하면 요즘은 욕하거나 그럼 끊어도 되니 다행이지.. 그당시에는 욕을 해도 끊지도 못하고 다 듣고 있어야 했을때도 있음 용기를 갖고 열심히 해봐, 그래도 안되면 다른길 찾으면 됨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20.08.10 02:0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아...저 32살 백수 10년 여자인데요 저도 전화업무 스트레스 받았어요 저는 공공기관 계약직인데 돈이 적어서 알바라고 생각했죠; 근데 문제는 저도 님이링.비슷한 부류인뎈ㅋㅋ 그렇게 쉽게 포기하고 때려치면 저처럼 10년 백수될 수 있어요 겁나서 사회생활에 자꾸 자신 없어짐;; 극복해야함! 그래야 단단해짐;;
답글 0 답글쓰기
ㅇㅋㅇ 2020.08.10 01:5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넘 부담가지지 마세요.. 막 엄청 말실수할거라 생각하고 두근두근하니까 부담되는거에요 ㅜ
그까짓거 사고 한번 치지 생각하면 맘 편해지고 실수도 안합니당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01:4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금 하시는 거 보면 잘 배워나가고 있으신 것 같은데요? 사수한티 지시 들은거 외워서 응대하든 적어놓고 읽어서 응대하든 무슨 차이에요 받기만 하면 되죠. 지금처럼 모르는 거 있으면 물어보고 기억 안날 것 같으면 적어두고 하다보면 자연스레 전화 패턴이 몸에 익을 거예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00:1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공무원인데요. 동사무소있으면 하루에 전화 기본 30통은 받는거 같네요. 코로나 때는 100통도 넘었을거에요. 자기가 잘못해놓고 받자마자 쌍욕 박는 인간도 생각보다 많아요. 어딜가든 전화 업무는 본 업무에 따라오는 옵션이라 생각하심이 편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9 22:5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콜센터나 상담센터만 전화업무 하는거 아닙니다. 모든 회사원들은 전화업무를 해요. 하루에 3통으로 이정도 스트레스면 다른직장은 더해요. 차근차근, "잠시만 기다려주시겠습니까? " 혹은"죄송하지만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라고 말하고 안내해야하는걸 찾아보거나 말할 내용 정리해서 말하는것부터 시작해보세요. 업무상 통화하는 상대라면, 어지간히 급하거나 화나있는 상태만 아니라면 신입사원인가보구나 하고 다 이해해줍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ㅏㅏ 2020.08.09 21: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신생기업이라 하루 3통오는거면 사실 많은건 아닌거같고 앞으로 훨씬 더 많아질텐데 그냥 님이 직종을 잘못 선택한듯..직종을 바꾸셔야... 근데 저는 디자이너로 취직했는데도 받는 양과 상대의 차이일 뿐이지 전화받을 일은 계속 생기긴 하더라구여 그래서 아직도전화받을일 생기면 어버버버하고 자괴감에 빠짐..보이스 ai가 나의 유일한 희망이다...
답글 0 답글쓰기
ㅏㅏ 2020.08.09 21:3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확실히 하다보면 늘긴하고 긴장도 덜되긴하는데 난 진짜로 하기 싫어서 퇴사함ㅋㅋ 머 이것저것 사수가 엿같아서 퇴사한거도 있긴하지만 다음회사 옮길때 내 선택지중 큰 부분이었음 ㅋㅋ딴데로 이직할수있으면 옮기셔도 상관없죠 근데 원래 회사가 그런거예요 진짜 엿같은데 이직할수 없는 이유가 더 크면 참는거고 이직할수 있는 이유가 더 크면 옮기는거임ㅋㅋ
답글 0 답글쓰기
2020.08.09 19: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베플처럼 전화에 방점을 찍을게 아니라 전화에서 비롯되는 감정 노동에 포커스를 둬야 할 것 같은데.. 감정노동이 힘들면 퇴사 후 다른 업무를 알아보세요. 단, 맡고 계신 업무가 누구나 취업할 수 있는 수준의 업무인 것 같고 다른데로 가봤자 또 감정 노동의 굴레에서 벗어나긴 힘들 것 같은데.. 어떻게 해서든 최대한 감정 노동이 아닌 곳으로 이직하는게 최선일 것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9 17: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화받기 싫으면 전화받는일을 그만둬야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9 14:3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업체랑 하는건 괜찮은거 보면 cs가 어려운가봄
답글 0 답글쓰기
한숨그만쉬자 2020.08.09 13:1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하고계신데요? 시간이 지나다보면 문의전화 오는내용 거의 비슷비슷할거고 그러다보면 님의 메모장은 완성이 되어있을겁니다. 좋은방법으로 잘 하고계신것 맞으니 힘내세요 뭐든 잘하는 사람은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09 12: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배경지식이 있어야됨 자기계발 하셈
답글 0 답글쓰기
2020.08.09 12:22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하다보믄 ㅈㄴ배테랑 됩니다. 손님들 쥐락펴락 재밌씀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