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25살인데 키 156cm인 남자 이야기

ㅇㅇ (판) 2020.08.09 16:11 조회1,419
톡톡 사는 얘기 이것좀봐줘
25살 남자인데 중학교1학년때 키 멈추고 156cm로 살면서 불편한점




1.한창 청춘이고 성욕도 생기고 이성을 만나고싶은데 여친 사귀기 힘듬


고등학교1학년때 딱봐도 내 스타일인 여자한테 거의 첫눈에 반하고


5년정도 좋아했어서 고백했었는데 차였음 이유 물어보니까 키 외모 소심하다고 싫다함


길거리 밖에서 여자한테 먼저 말도걸고 번호도 물어봤는데 50~80명정도?


어떤 여자는 진짜 개똥씹은 표정이었음 ㅋㅋ


대놓고 인상짓거나 왜 나대 소리들어도 계속 시도하다 아무도 못따고 포기함




2.사람들이 무시함

남녀공학을 다녔는데 전교에서 남자중에 제일 작은편이었음


반에서 제일 작은 여자애가 나랑키가 똑같았고

입학날 애들이 키작다고 놀리고 5등신이라고 비아냥댐

어떤 여자애는 나보고 키 물어보고 내키 듣는순간


베트남 국제결혼 알아보라고함 주변여자애들 웃음


반오십이지만 밖에나가면 어딜가나 반말 꼭듣고


최근에는 식당가서 밥먹고 나오는데 아줌마가


초등학교 몇학년이냐고 물어봄 5학년이라고 센스있게 넘어감



밖에 나가면 성인남자 또래들이랑 머리 한개 두개씩 차이나다보니까 자존감 떨어지고 열등감듬


여자 또래들도 웬만하면 다 나보다큼.


초등학교 지나가도 고학년이면 나보다 큰애꼭잇고


웬만한 할머니 보다 작음


다른사람한테는 자상하고 친절한사람들이 나한테는 짜증이나 화를잘냄




3.주변에서 운동하면서 자신감 갖으라고 운동시작했는데 자괴감들어서 포기함


1년 6개월정도 달리기 하루에 8km씩하고 풀업도하고 덤벨들고 했는데


키 183은 훌쩍 넘어보이는 훈남이 내옆에 앉더니


내 표정 내 덤벨 드는속도 덤벨드는 시늉하면서


이렇게 하면돼 친구야? 이렇게 하는거야? 라면서 조롱함 ㅋㅋ


뒤에 키큰 여친데리고 여친도 비웃어대고 야 그만해 ㅋㅋㅋ 거리면서 좋아함


그날 집가서 전신거울앞에 비친 내 육체보고 분노함
그 다음부터는 운동하러안감.



4.피해의식이 심해짐


주변에서 해주는 조언들이 기만처럼 들리고


내 키에대해서 별거 아니라고함


그런말 하는애들 다 170넘음


어떤애들은 여친사겨야지 너도 라고 말은 하는데


이제는 얘가 나 놀리나 생각듦


자기는 여친한테 고백받았어서 사겼다는말 자랑하고


너도 여자 사귀라면서 소개팅은 안시켜줌


그말 했던친구는 학창시절 나한테 키라던지 외모 놀렸다가 성인되서 안하는 케이스인데


잘 안믿음



5.부모 원망하게됨

어머니 155 아버지 160 할아버지 153~155정도

집안자체가 키가 작은유전자임


외모라도 ㅅㅌㅊ면 괜찮을텐데 얼굴마저 ㅎㅌㅊ로 태어났음



6.열등감 괴물이되버림

나름 희망가지고 운동도하고 번호따기도하고 꾸미려고 옷도사입고 머리도했는데 실패해버림


희망이 무너지니까 분노만쌓이고


밖에 안나감 길지나다니는거 자체가 스트레스가 되버림


못생기고 키도작다는걸 완전히 깨닫는순간 머리도 삭발로만함
4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개빡침이거] [타투메이크]
12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9.09 21:28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자키 160대도 작다고 보는데 키 156이면 사실상 장애인 취급에 연애는 고사하고 사회생활 취업도 힘든게 현실이다 조카 잔인한 소리지만 그냥 체념하고 적당히 살다가 자살하는게 제일 편할거다 애초에 키 커버하려고 온갖 노력을 했는데도 다 실패로 돌아갔다면 말 다한거 아니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3 21: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건 뭐...뭐라고 위로를 못하겠다 키 커버하려고 운동하고 꾸미고 온갖 노력을 했는데도 다 실패로 돌아갔다니 키수술 해도 그냥 좀 덜 작은 정도밖에 안될거고 그렇다고 그냥 이대로 살라는 건 사실상 평생 고통받고 살라는 말로밖에 안들릴거 같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2 05: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조카 슬픈 말이지만 저정도면 진지하게 안락사 허용해줘야 하는거 아닌가 하는 생각까지 든다 156이면 얼굴이나 돈 같은 다른 걸로 커버하기도 어렵고 사지연장술 해도 166도 넘기 힘들거고 거의 평생 키로 인한 고통을 안고 살아야 할텐데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23:06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183 헬스장 새끼는 진정한 남자가 아님 으휴..빈껍데기만 번지르르한 껍데기임 운동 하는 거 다시 추천함 아니면 지적인 수준 높이는 것도 좋고 책 많이 읽어서 마음의 양식을 쌓아보자 인생 한 번 살러 왔는데 행복하게 살다가야지 왜 계속 불행해?! 넌 할 수 있어 파이팅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15: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힘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03:3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렇게 힘들면 돈모아서 키 늘리는 수술 추천... 어떤 사람 7~8 센치 늘렸다는데 차라리 그렇게라도 하던가 자존감을 높여봐.. ㅠ 너무 안타깝다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03:27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 글 읽는데 내가 다 안타깝다... ㄹㅇ 힘내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ㅇ 2020.08.10 01:16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키작고 못생겨도 이수근 내 이상형 ㄹㅇ
답글 2 답글쓰기
까망 2020.08.10 01: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돈 모아서 성형하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0 00:24
추천
3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성욕이 생겨서 이성을 만나고 싶다 ...?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8.09 17:38
추천
2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눈 낮추고 끼리끼리 만나면 됨
답글 3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