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직장내괴롭힘대처방법

Da다다 (판) 2020.08.12 08:35 조회8,140
톡톡 회사생활 꼭조언부탁
안녕하세요 저는 24살 첫직장생활을 시작한 여자입니다.
많은 알바와 직장은아니지만 이곳저곳 매니저겸 주방홀을 보는식의 일을6년이란시간을 보내왔었죠 그러던중 가족이 운영하는 업장중 일반 조리원으로 입사하겠되었습니다 면접도 보고 형식적인 모둔건 다 갖춰서 입사했습니다 다른사람들과 다름없이요 그리고 직장생활을 하던중 절대 제가 가족이란 이름을 가론하면 사람들에게 함부로 한적도 없었죠 하지만 어쩐지 모르게 사람들은 저를 부담스러워 했지만 정말 인정받으려고 열심히 일을했습니다 제일이 아니여도 항상 더해주고 더 많이 도와주었습니다 문제는 여기있던 모든 관리를하던 과장님이 문제가 되었습니다 일을시작한지 얼마되지않아 과장님 밑에 관리를 하던 반장은 저만 콕 찝어 청소를 시켰고 청소중에는 눈에 들어가면 화상입을만큼 위험한 약이였지만 조심히 닦으라면서 일적으로 노동이 제일 힘든일만 지속적으로 지시하고 그런 모든 일을 그냥 혼자 삼켜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제가 일한지6개월이 접어들즘 사건이 생겼습니다. 일을 같이 하시던 여사님이 과장님의 괴롭힘에 대해 폭로 했습니다. 그일이 있고나서는 인사도 안받아 주시던 과장님은 친한척을하며 평소 무리하게 하던 지시들도 자기편을 만들기 위해 하지않았습니다. 하지만 저는 그동안 있었던일을 회사에 보고하게 되었습니다.저희 업장은 두군데이지만 같은곳에서 관리를 합니다 하지만 과장님이 항상계시는 업장에는 발도 못디디게 하였으며 밥먹는모습을 씨씨티비를 보며 희희덕거리기 일수 그뒤 반장에게 전화가오면 우리는 먹던밥도 먹다말고 일을하고 제가 나가거나 무슨행동을하거나 모두 감시 보고 받고 사람들에게 물어보고 다니기일수였어요. 그래서 회사에서는 시말서와 저희업장은 출입을 금했습니다.하지만 모든걸 거부했고 이사님이 와서 다시 맘을달래 과장을 다시 맡아달라하여도 사장님 말 무시하는거냐 사장님한테 사과받아야한다는식으로 일처리를 제대로 하지않았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뒤 해고 공고를 냈고 같이 괴롭힘에 가담한 사람포함 두사람이 해고가되었지만 노동부측에서 부당해고가 인정되어 다시 복직을 하게 되었고 저는 해고 기간동안 두업장의 일을 도우며 지내다 두사람의 복직 업장의 반장이 되었습니다.하지만 복직하자마자 근무중 휴대폰 사용 금지되었음에도 말한마디하면 전화를 해야겠다면 휴계실로 들어가 노무사에게는 자신들의 행동은 생각하지않고 전달하여 인권을 운운하며 심리적인 압박을 가했고 청소 식자재손질을 시키면 시범을 보여라 쉬다가와서 하나도 모르니 하나하나 시범을 보여라는식의 제업무가 할수 없을정도로 불렀고 해보라면 압박했습니다 시범이라도 보이면 "어이구 어이구"하며 조롱하듯 말을 하였습니다.이런사람들이 피해자다 회사가 시킨일이라며 노무사를 등에 업고 모든 일하시눈 분들에게 피해를 주기일수이죠 글이 두서도없고 핵심도없지만 한번 읽어봐주시고 조언좀 부탁드립니다.첫 사회생활에 나이 많은 사람들에게 이런 불합리한 일을 당하고도 가만히 있어야 하고 더이상 혼자 슬퍼하고 싶지않습니다..긴글속에서도 과장님의 더한 악행들이 담을수 없지만 간추려진 글속에서도 그사람의 인성은 다른사람의 인권조차 중요해보이지 않는다는 태도 어떡해 해야할가요..
3
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5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ㅌㅌ 2020.08.14 04:2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서 내가 하고싶은말은 그사람을 오로지 직급관계와 공적으로만 대해야한다는거야 중요한건 그사람한테 휘둘리면 안된다는거 그사람이 시범을 보이라고 하면 무시하고 명령시켜 "됐고 3시까지 일끝내주세요" 하면 돼, 그사람 경력직 아니야? 할줄 모르는거 아니잖아// (정확하지는 않지만 아마도) 명령 불복종은 해고 정당사유일거야 시범 안보여줘서 일부러 일을 제대로 안하면 이성적으로 정당하게 핀잔도 주고그래 업무 미숙으로 주는 핀잔은 직장내 괴롭힘이 아니니까 (과도한 트집은 물론 안되겠지만) 그리고 증거수집은 매우 필수! 저런 경력직 연륜있는 사람은 대하기 힘들겠지 물론 쓰니가 실력으로 기를 눌러버리는게 가장 좋겠지만 그게 힘든 상황이라면 직급을 이용해서 오로지 공적으로만 명령시키는게 방법이야 *절대 휘둘리지말기, 직급이용, 공적관계, 명령 이것만 생각하면 될듯싶다 말이 쉽지 실전에선 어려울지 모르겠지만 잘 이겨내길 바래
답글 0 답글쓰기
ㅌㅌ 2020.08.14 03:5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직장 상사한테 말도안되는 억지식 직장내 괴롭힘 당하고 도망치듯 퇴사했었는데 퇴사를 하고나서야 그 괴롭힘 당했던 당시 상황들이 객관적으로 보이더라 그 상황안에 있을때는 그 상사말이 다 맞고 대꾸할수없고 그랬는데 퇴사를 하고나서야 이성적으로 판단이 가능해지면서 제 3자 입장에서 그 일들을 보게되니까 뭔가 되게 허무하고 어이없고 화가나고 그러더라 그 괴롭힘들이 말도 안되는 억지였음에도 불구하고 내가 반박 한 번 제대로 못하고 그냥 당하기만 했던거지
답글 0 답글쓰기
ㄱㄱ 2020.08.13 21:5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 그냥 줫같이 싸워버려요 미칠 때는 와 저 새끼 돌아이다 정신병자 소리 나올 정도로...그래야 대가리속에 필터링들이 생기더라구요 좋은 게 좋은 거라고 이런 생각하지 말고 짤려도 상관없다 막 가자 하고 들이대면 돼요 시시비비는 위에서 판단할테지만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8.12 09:15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하...이래서 총대는 함부로 매는게 아님.. 쓰니가 처음에 본사에 보고했던 그 용기 그대로 증거수집해서 신고해. 솔직히 퇴사했으면 좋겠는데 그럴마음 없다면 한번 더 신고하는것밖에 답이없어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