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추가) 저희 엄마가 맘충인가요?

ㅇㅇ (판) 2020.08.13 18:00 조회135,232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조언부탁

안녕하세요
먼저, 방탈 죄송합니다.
오늘 있었던 일이 너무 억울한데 많은 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실지 궁금해서 글 올리게 되었습니다.
편하게 음슴체 쓸게요.


우선 글쓴사람은 학생이고 오늘 엄마와 동생과 함께 한달에 한두번 가는 식당에 갔음

메뉴를 시키고 기다리다 메뉴가 나왔는데 음식에
견과류가 잔뜩 뿌려져 있었음

쓰니는 견과류 알러지가 있어서 견과류를 먹지 못하고 항상 먹던 메뉴임에도 갑자기 견과류가 있어서 많이 당황스러웠음,,

메뉴판에도 일절 공지되어있지 않았고 심지어 예시 사진에도 견과류는 없었음.

기다린게 짜증은 났지만 그래도 차분하게 점원한테 가서 말함

점원은 막 뭐라뭐라 하다가 요리사를 부름

요리사가 요리가 시간이 좀 걸리는 요리고 다른 손님들이 많아서 오래 기다리실 것 같다고 그냥 걷어냐고 먹으시면 안되냐고 했음
엄마는 부당하다고 느끼시는 것 같았지만 너무 길어져서 그냥 내가 괜찮다고 그냥 먹자고 함

그렇게 테이블로 가고 있는데 주변 테이블에서 맘충이라고 수군거리고 뭐.. 또 맘충이야? 대충 이런 말들을 했음

점원도 요리사랑 얘기하는 내내 눈치주고 나갈때도 인사를 안함

되게 사소한거라고 느낄수도 있지만 기분이 많이 나빴음
더군다나 엄마도 그 소리를 들으셨을텐데 너무 속상했음

동생이 그 후에 물을 쏟았는데 저희가 치우겠다고 하니 됐다고 자기가 치운다고 하고 치워주는 내내 투덜투덜


엄마도 식사 내내 제 눈치보시고 진짜 너무 속상했어요
다른 사람이 보기에도 저희 엄마가 잘못하신건가요??
결국에 견과류가 음식에 붙어있고 그래서 엄마랑 제 메뉴를 바꿔서 먹었네요..
저희 엄마가 맘충인가요?
최대한 객관적으로 썼어요.


+ 적은 댓글이지만 잘 봤고 저희 엄마 태도를 말씀하시는데 평소에 조용한 분이셔서 막 진상을 부리고 그런건 아니였구요.. 오히려 점원 측에서 소리를 좀 크게 내서 사람들이 좀 쳐다본겁니다

그리고 애초에 시킬때부터 말하라고 하셨는데
저희가 한달에 한두번 간다고 말씀드렸고
이미 먹어봤던 메뉴입니다..
제가 보기엔 요리사분이 바뀌시거나 레시피를 추가한 것 같네요.
견과류가 없는걸 확인했었단 뜻입니다


++ 써주신 댓글 잘 봤습니다! 일단 자작이라는 댓도 있는데 제가 굳이 시간을 내서 이런 글을 지어서 쓰진 않습니다.. 그리고 궁금해 하시는 분들 좀 있으시길래,, 파스타 먹었습니다

+++ 식당 많이들 물어보시길래.. 일단 저는 서울 안살고 지방에서 살아요! 그래서 똥밟지 않으시는 이상 가실 일 없을 것 같아요 ㅠㅠ

++++ 자고일어났는데 댓글이 ㄷㄷ.. 충고나 조언 해주신 분들 너무 감사합니다 ㅠㅠ 그리고 자작아니에요. 자작이라고 느끼신다고 써주신 분들, 그만큼 제가 불합리한 대우를 받았다고 해주신거리고 생각하겠습니다

382
38
태그
신규채널
[여러분들의] [사람심리] [주제로] [방탈안죄송]
9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8.13 18:12
추천
188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에 저게 왜 맘충임ㅋㅋㅋ 나도 견과류 알러지 있는데 심하면 죽어요 식당측에서도 메뉴판에 적어놨어야 하는게 맞는거 아닌가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8.13 21:53
추천
124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메뉴판이나 식당 안에 따로 공지가 없었으면 무조건 식당 측 잘못. 견과류같은 알러지는 알러지반응이 심할 수 있다보니 엄청 조심스러워야하는데, 메뉴에다 그에 대한 설명은 커녕 어디에도 알리지않고 주방장 마음대로 살짝 견과류를 뿌렸다면 그건 그 사람이 너무 배려없고 무식한 거예요. 시판되는 제품들도 뒷면을 보면 견과류를 다루는 공장과 같은 곳에서 만든 제품입니다 라고 알리면서까지 모든 사람들이 조심하는 알러지 중 하나인데.. 저는 알러지는 없지만 해외에 살고있는데 만약 여기서 저 주방장처럼 "걷어내고 먹어달라" 따위의 말을 했더라면 손님이 소송한다 하고 난리가 났을 거예요. 뒤에 대기손님이 얼마나 밀려있든 말든 잘못 올린 메뉴를 최우선순위로 다시 만들어줘요. 손님의 알러지 민감도가 얼마나 될 줄 알고 그걸 걷어내고 먹어달라니....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8.15 20: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 엄마 잘 위로해드리세요 ㅠㅠ 많이 속상하셨을 것 깉아요 여기 댓글도 보여드리고 두 분다 기분이 좀 나아지길 바라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5 19: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맘충이라고 하는 사람들이 이상한거고 견과류 알러지 있는 사람들 많은데 저런 건 주문받을 때 물어봤어야지.. 땅콩이 들어가는 메뉸데 괜찮으시냐고
답글 0 답글쓰기
나아 2020.08.15 15: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당대우가 맞아요. 어디서 맘충을 저런데에 갖다데고 ㅉ 쓰니 어딘지 차라리 공론화 시켜버려요 어이없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5 08: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진 보고 시켰는데 견과류 들어있으면 당혹스러움. 진짜 짜증남. 식당 지들이 해야 할 일을 안하고 손님한테 지롤이야.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ㄷㄷ 2020.08.15 05:53
추천
2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맘충 맞네 인정했으니 닥치고 밥먹고 나왔겠지 그걸 거기서 눈치밥먹고 여기다 똥싸지르고있네
답글 2 답글쓰기
withik 2020.08.15 01:02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넘에 맘충 맘충 누가 만든 단어인지 몰라도 애키우면서 그소리 들을까봐 참 여러모로 눈치보게된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8.15 00:40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견과류 같이 알러지가 있는 재료는 명확하게 알 수 있도록 하는게 맞는거다. 모지리 덜떨어진 것들이 할 일 없이 방구석 있다가 돈 벌려고 요리사가 되니 이 사단이 나는거. 진짜 배운 요리사는 그런거 다 신경써서 해주는게 후진국 제외한 전세계적인 룰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22:53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가 맘충인지도 모르고 쑥덕대는것들이 무뇌충이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8:45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식당이 싸가지가 없네 음식 팔면서 그런 기본 상식도 없나? 없던걸 뿌렸으면 충분히 얘기할 만하지. 요새 인간들도 뭐만 하면 맘충거리고 나도 맘충들 싫지만 여기저기 다 갖다붙이는 인간들도 문제임
답글 0 답글쓰기
쓰니 2020.08.14 18:21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국이면 수십억대 소송걸리고 가게 망했다 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8:12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작 아닌듯 ㅇㅇ 이런 일 많다니까. 무개념 손님만큼 무개념 알바, 무개념 요리사 많음 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8:05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새로운 레시피를 추가했다면 당연 공지를 해야하는 것 아닌가요? 특히 알러지 반응이 심한 음식일 경우 더더욱 더군다나 한달에 한 두번 갈 정도면 단골인데 단골 얼굴도 기억못하는 식당도 있다니 장사 할 마인드가 아니네요
답글 0 답글쓰기
2020.08.14 17:55
추천
5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쓰니가 엄마를 맘충으로 만들었다 생각함(물론 아니시지만) 잘못 된 일에 대해 엄마가 시정 요구를 함 > 식당측에서 잘못된 대응을 함 > 쓰니가 그냥 넘어가려하고 실제로 넘어감 > 주변 사람들은 무슨일인지 모르고 직원 목소리가 크니 쓰니측 잘못으로 비춰졌을 가능성이 큼 부당한 대우를 받으면 본인 권리는 본인이 찾으세요 그 권리 찾아주려는 사람을 그런 따가운 눈총 받게하지 말구요... 누가봐도 식당측 잘못인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7:2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는 치즈를 못먹는데 저번에 나도 비슷했던게 파스타에 갑자기 치즈가 잔뜩 얹어져 있어서 미리 공지를 해줘야 하는거 아니냐고 따지니까 다시 해주긴 했는데 시간도 너무 오래걸리고 배고파서 완전 짜증났었음,; (나도 먹어봤던 메뉴고 체인점이라서 갑자기 변경됬던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7:15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 진짜 이건 누가봐도 식당이 잘못한건데 여긴 죄다 난독증, 비비 꼬인사람들만 있음,? 글 좀 재대로 읽고 댓글 썼으면 ㅋㅋ 맘충이라고 하는 댓글 생각보다 많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7:13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기서 주작이라고 하는 사람들.. 세상은 넓고 미친놈은 많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7:01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음... 몇몇 식당 제대로 안 쓰여져 있는 경우 많아서 잘못 먹으면 큰일날 수 있겠다 생각할 때 많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6:4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식당 잘못이지 저건. 아무때나 맘충 갖다붙여. 요즘은. 저딴식당 가지마요 속상한 마음 털어내시구요. 엄마가 속상하시겠네요 잘해드리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6:4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니 애딸린 여자는 뭐만 하면 맘충이냐? 꼭 여자들한테만 이러더라
남자들이 똑같은 일로 항의하면 뭔데? 개열받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8.14 16:4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잘 모르는데 그 식품안전처? 뭐냐 그런데에 신고하면 안되나요?
요즘 음식에 들어가는거 다 고지해놔야 하지 않아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