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추가)27살 친구가 왜 그렇게 사냐고 묻습니다

쓰니 (판) 2020.08.21 00:28 조회58,072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조언부탁
+)추가
쓰니입니다. 응원해주시는 댓글들 다 읽어보고 가슴에 새겼습니다. 그리고 친구는 코로나핑계로 당분간 안 만나기로 했습니다. 이렇게 핑계대면서 안 만나다보면 서서히 멀어지지 않나 싶습니다. 또 공부가 더 중요하기도 하고..
오늘은 연차를 내고 집에서 공부 중인데
제 인생을 위해 정말 치열하게 살아가겠습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항상 건강하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화이팅!


안녕하세요.
먼저 저보다 더 많이 살아오신 분들의 조언을 받고자 이렇게 결시친에 씁니다.

일단 제 상황을 말하자면
27살 여자고, 22살때부터 중소기업에서 일하고 있어요.(간단 사무직)
25에 직장 다니면서 대학 졸업했고
이렇게 살면 안되겠다 싶어서 현재는 미래를 위해 필요한 자격증 2차 시험을 공부중입니다.
그래서 평일 퇴근 후 집에서 공부 주말엔 학원가서 하루종일 공부.
2달에 한 번씩 친구만남.


이렇게 살고 있는데 2달에 한 번 만나는 친구가 진지하게 인상쓰면서 물어보더라구요.
왜 그렇게 사냐고.. 뭔 재미로 사냐고..
그래서 저는 미래를 위해 투자하는 거다.
공부한다고 해서 직장을 관둘 수도 없는거고 충분히 직장다니면서 할 수 있다. 라고 말을 했는데, 자기는 도통 이해를 못하겠답니다. 또 적금은 무슨 왤케 많이 넣냐
30대부터 저축하면 된다 그래도 괜찮다면서 진짜 만날때마다 이러는데요.

친구는 20살때부터 일을 시작해서 자기는 못 놀아본 게 한이다 하면서 지금까지 놀고 있어요. (매일노는 건 아니고 7일 중 5일 정도는 노는 거 같아요)자기도 노니까 저도 놀으라는 식으로 말하는데 뭐지 싶더라구요.
한 두번 정도 말한거면 그냥 넘어갈텐데 만날때마다 말해서 싸우고 집에 왔습니다. 이젠 지치는데 이 친구마저 없으면 저는 진짜 만날 친구가 없어져서 이 친구랑 그만 만나야 할 지 아니면 그냥 잘 지내야 할 지 모르겠어요
.. 어떻게 해야할까요..?
39
56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대결]
7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8.21 00:31
추천
10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 혼자 생각없이 사니 불안해서 님까지 끌어내리는 거예요. 시험 앞두고 같이 공부하지 말자고, 공부하면 치사한 년 이러는 수준과 다를 게 없어요. 만날 때마다 쓰니 인생관과 노력을 비난하는 게 무슨 친구인가요. 그런 친구는 없어도 되고 안정되고 하면 그 주변에서 친구는 또 생겨요.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남자 아재182 2020.08.23 09:58
추천
5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 행복은 습관이에요. 규칙적인 일상의 일을 하면서도 행복을 느낄 수 있습니다. 제가 보기에 님은 앞으로 큰 일을 하실 분 같은데... 굳이 열등감에 사로잡혀 있는 친구를, 곁에 가까이 둘 필요는 없어 보입니다. 더 나은 곳으로 올라갈수록, 좋은 사람들을 정말 많이 만날 수 있어요. 30대, 40대에도 좋은 친구들 사귈 수 있습니다. 님의 수준을 과소평가하지 마시고, 지금처럼 정진해 나가세요!! 응원합니다 힘내세요!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남자 ㅣㅣ 2020.08.21 14:58
추천
49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가 좋은 직장에 들어가든지 좋은 배우자를 만나든지 하면 축하해주기는 커녕 님을 운좋은 사람으로 취급할거예요. 지금은 같은 위치이지만 님이 신분상승하면 배가 아프니 못하게 하는 훼방꾼이네요.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9.20 13: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조차도 성인된 자식 인생에 감놔라 배놔라 하면 안되는건데 지 따위가 뭐라고 남의 인생에 대해 지껄이는지. 예의가 없는 거예요. 저딴 말 하는 인간치고 제대로 된 인간 못봤음. 왜 남의 말에 귀가 팔랑거려요? 남의 말은 한 귀로 흘려버려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마스터 2020.09.20 13:1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같이망하자고하는겁니다 그친구랑손절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2020.09.20 12:5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살고 있구만 뭐가 재미없게 산다는건지...절교가 답이네요. 예로부터 친구를 잘 사겨야 한댔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0 12: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소소한 것에서도 재미를 느낄 수 있어요. 본인 미래, 부모 생각못하고 재미만 찾는 사람들이네요. 손절하셔요.
답글 0 답글쓰기
33 2020.09.20 12:4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지랖퍼 많이 만나봣는뎅 ㅋㅋ내가 이유대더라도 안듣더라ㅋㅋ 그래서 이제 그냥 앞에서는 가식적으로 우와 너 대박!!짱이다 !! 너처럼 살아야대는데 ㅜㅜ이러면서 뒤에서 내 패턴대로 하면 더 독기 생기고 잼더랔ㅋㅋㅋ (다이어트 방해하는 친구한테 많이 햇던 패턴..)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저런 2020.09.20 11:1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금 훌륭한 삶을 살고 계신겁니다 친구분의 미래가 더 불투명 ㅎㅎ 미래를 위한 20대의 노력과 실천이 남은 30대 이후의 삶의 차이를 만들어 낸답니다 남이 뭘하면서 살던, 어딜가서 놀았던 본인의 내면을 충실하게 살아가시면 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0 10: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28살부터 돈모으기 시작했어요 대학내내 놀고 24살부터 공부시작해서 28살에 합격했거든요 저는 제가 왜 그렇게 놀았을까 후회되요 대학때부터 시험준비해서 합격했으면 돈 더 많이 모으고 부모님용돈도 드렸을텐데 40살인데 올해처음으로 부모님용돈 드렸어요 쓰니도 공부하셔서 연봉도 올리고 더좋은직장 들어가셔야죠 힘내시구 항상 파이팅해요^^
답글 0 답글쓰기
ㄱㄱ 2020.09.20 10:0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걔는 그렇게 살아라그래요~ 왜 남헌테 이래라 저라래인지. 그리고 그런사람 옆에 잇음 더 피곤함 ㅡㅡ..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09.20 02:03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에 너무 연연하지마요 저런친구는 나중에 나이들고 생각해보면 내가 그인간을 걸러내서 맘편히살고있구나 할거임
답글 0 답글쓰기
11 2020.09.20 00:0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뭐든 적당히가 좋은거같아요 어떤인생이든 장단점이 있기마련이죠 정답은 없지만 제가 보기에는 저는 그친구 인생이 더 못해보여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9 23:0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그나이로 돌아간다면 미치게 놀아볼거야~ 청춘은 돌아오지 않더라~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매너굿 2020.09.19 21:04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무슨재미로 사나 인생진짜 노잼으로 사시네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ㄴㄴ 2020.09.19 19:5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 애들은 님이 잘되는거 싫어서 그런거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9 19: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수능 준비하는데 알면서 전화와가지고 왜 전화안받냐 그러고 뭐하냐 그러면 공부한다고 하니까 또 공부?~!!!!!!! 이러더라구요 정말 저랑 안맞는다 싶었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9 19: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헐 멋있다 쓰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9 19:0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니 인생이나 잘살라고 해요,
재미가 있는지 재미가 없는지 다 지 기준인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9 18: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전 직장에서 똑같이 물어본 동료가 있어요 도대체 무슨재미로 사냐고 놀아는 봤어???라고 무시하는듯한 반말을 영양제삼아 더 열심히 살았고 3년뒤 저는 제 가게를 가졌고 그이는 아직도 그곳 직원임 내가치를 멋대로 판단하는 인간들을 구지 상대할것 없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9 18: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88년남자 2020.09.19 18:09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본인의 미래를 위해 열심히 사는데 친구가 무책임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20.09.19 17:23
추천
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별그대 천송이 대사가 생각나네 정확하진 않지만 사람이 높은곳에 있으면 나도 저기에 가고싶다가 아니라 너도 내가 있는 구렁텅이로 내려와라 내려와라 손짓한다고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