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남편의 방귀때문에 부부싸움했어요.

ㅇㅇ (판) 2020.09.14 01:11 조회58,036
톡톡 남편 vs 아내 채널보기
제목 그대로 남편의 방귀 때문에 대판싸우고 남편이랑 각방쓰고있어요.
저희부부는 결혼생활 7년동안 싸운적이 거의 없어요.
근데 진짜 이런걸로 싸울줄은 상상도 못했네요.

남편 방귀냄새가 무척 지독해요.
근데 그 방귀를 일부러 저 있는곳에서 뀌어요.
선풍기나 에어컨 있으면 일부러 그 앞에서 뀌거나 자려고 침대에 누우면 제 머리맡에 서서 뀌고 설거지 같은거 하고 있으면 일부러 옆에 와서 방귀를 뀌고 가요.

길가다가도 방귀뀌고 싶으면 모퉁이로 끌고 가서 저를 못 도망가게 꼭 붙잡고 뀌어요.
이게 안 당해 본사람은 몰라요. 남편은 장난이라고 하지만 저는 머리가 지끈거리고 구역질이 나요.
그래서 제발 하지말라고, 약간 떨어져서 뀌든지 저보고 비키라고 해달라고 말해도 듣지를 않아요.
이게 하루에도 수십번을 그래요.

근데 오늘도 자려고 침대에 누웠는데 또 머리맡에와서 나온다 나온다~ 읔 이러면서 뀌려고 하는거예요. 그래서 저쪽 가서 뀌라고 했는데도 웃으면서 억지로 방귀를 짜는거예요.

순간 화가 너무나서 내말이 말같지 않냐고 악을쓰면서 화를냈어요. 뭔가 7년동안 부탁을 했는데 무시하고 있는건가 싶어서 이성을 잃었던거 같아요.
그랬더니 남편이 삐져서 지금 손님방가서 자네요.

제가 잘못한건가요? 이런일로 화내는게 저도 어이없지만 그렇다고 남편이 잘한건 아니라고 생각하거든요. 제가 사과해야하는건지... 아 ㅠㅠ 화가 수그러들지를 않네요ㅠㅠ
63
227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14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착각 2020.09.14 12:56
추천
16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도라인가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기쁘게 2020.09.14 10:34
추천
1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소리 소문없이 방귀 뀌어도 냄새때문에 집안이 썩은내 나는 것 같은데 일부러 저러는건 장난이 지나치다기 본다 정닌세계가 의심스럽네요ᆞ상대에 대한 배려도 기본 매너도 없는 아무너 가족 부부라도 기본적인 매너는치키는것이 예의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9.14 16:37
추천
2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임신했을 때 꽃돼지 때문에 싸웠어요. 자기는 이쁘다고 우리 꽃돼지~ 이러는데 듣는 사람이 싫다면 하지 말아야죠. 근데 님은.. 일주일에 한번만 뀌어도 360번쯤 되겠는데 그걸 어떻게 참으셨어요... 저는 진짜 토했을 것 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야오냐옹 2020.10.15 15: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담에 또 그러면 엉덩이를 발로 차버려요
답글 0 답글쓰기
1111 2020.09.26 17: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무 더럽고 소름끼치네요ㅠㅠ 처음 시작 했을때 확실하게 정색하고 싫다는 표현 강력하게 하셔야했는데 7년이라니...어떻게 참으셨어요 남편은 여지껏 괜찮다가 왜 이제와서 이러나 싶을껄요 저는 결혼 12년차인데 방귀 아직 안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4 22:3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진심 공감.. 을산랑은 일부러뀌지는 않는데 그래도 지나가는 길에 한 줄기 장귀냄새나면 구역질남. 난 임신했을 때 남편 방귀랑 체취가 너무 함들었는데.. 출산하고 몇 년 지나고 그 기억때문인지 방귀냄새에 엄청 민감해짐. 지금도 그런데 방귀냄새 지독하면 한약좀 지어 먹여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d 2020.09.24 16:12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편 뭐야 개귀여워 ㅋㅋㅋ삐져서 손님방 갔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잘 달래주고 한번만 더 내앞에서 그딴식으로 뀌면 엉덩이에 니킥 박고 같이 다이다이 ㄱ
답글 0 답글쓰기
냥이좋타냥 2020.09.23 17: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의견이 상대에게서 묵살당하면 화내는거 당연
한두번도 아니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3 13:4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초딩인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0 14:2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 진상....남자로도 안보이고 정도 뚝 떨어져서 잠자리도 안하게 될 때가 곧 올겁니다! 기본적인 매너와 예의도 없는 남자가 남자로 보일리가 없죠! 그넘의 방귀에 신물나서 각방15년 됐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6 04:19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오 썅... 읽자마자 너무 화가나요ㅠㅠ
답글 0 답글쓰기
정직한사람 2020.09.16 01: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사모님이 잘못 하신것 없습니다


사장님의 장난이 너무 지나치기 때문에


3자가 볼때에는 꼭 철부지같은 사람이라고 말해보고싶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20.09.16 00:3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번에 크게 터트렸으니 또 그러면 아예 반응 해주지 마세요. 표정 변화도 주지 말구요. 이삼일 참으면 재미 없어서 안할꺼예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5 23:0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혼 안하고 같이 데리고 살꺼면 리액션 절대 하지말고 정색하고 진지하게 싫다고 표현하고 그럼에도 계속 하면 각방 쓰고 사람 취급하지 마세요. 글쓴이 리액션 재밌어서 계속 하다가 지딴엔 고작 장난인데 저리 나오는것같으니 삐짐. 공감능력 부족해서 글쓴이가 정말 싫어한다는걸 인지하지 못하니 알 때까지 개무시해야 함. 사람 사이에 제일 기본적인게 좋아하는건 못해줘도 적어도 싫어하는건 안하는게 맞지. 아무리 가족이래도 생리현상 너무 오픈하면 더럽고 싫음. 더군다나 부부지만 남자 여잔데 어느정도는 그런걸 조심해야 긴장감 있게 사는거지. 똥꼬 조절 못하고 뿡뿡거리는 사람이랑 스킨십이 하고싶겠냐고ㅡㅡ;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5 22:29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오는건 또 어쩔수 없긴하고 예고없이 갑자기 나오는데 어떻게 할거임..
장에 좀 도움되는 유산균이나 음식들 좀 같이 드셔요 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5 22: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앞으로 또그러면 그냥 숫자욕 아주큰소리로 해버려요. 그다음에도 무조건경멸의눈빛으로 씨*!!!그래요. 계속그러면 개**야! 숫자욕 확 날리구요. 무한반복하세요. 욕을들어쳐먹어야 얘머지? 싶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5 22: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대수는 뭐지;;;; 저게 더 황당
답글 1 답글쓰기
ㄴㄴ 2020.09.15 21: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확실히 ㅈ지랄 하세요 풀어주지도 말구요 싫다면 안해야지 장난이라고 대놓고 트럼하고 방귀뀌고 고집부리는 남자들 많아요 진짜 정떨어짐 좋은말로하면 못알아쳐먹음
답글 0 답글쓰기
도라에몽 2020.09.15 21: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읏~썩네.......앞에서 그러면 헛구역질 해줘요~토를 해버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5 21: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로만 봤는데도 개토나오네요 ... 남편분이 상대방 배려 안하고 지 멋대로 하시는 분인가봐요 저였음 진짜 못살거같네요 웩
답글 0 답글쓰기
2020.09.15 20:1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이상한사람이랑 결혼하셨네요... 정말 싫다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15 20:1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더러워.....
답글 0 답글쓰기
ㅉㅉ 2020.09.15 20:0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공감능력없고 한심한 머저리임 먼저 풀려고 하지말고 이참에 그딴 머저리같은 행동을 하면 안되는지 알려줘야함 사실 알려주는것도 웃긴건데 못알아쳐먹으니까 어쩔수없죵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