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집단폭행,협박으로 스무살 청년이 스스로 생을 마감했습니다. (나들목 사망사건)

(판) 2020.09.16 14:43 조회251,848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링크는 누르시면 바로 이동됩니다. 따로 복사 붙여넣기 안하셔도 돼요

청원 링크: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92772
사건 관련 영상: https://youtu.be/xv8vs3XdiDA
아버님 페이스북: https://m.facebook.com/profile.php?id=100001733152128&tsid=0.7426907650821988&source=result
————————————————————————
청원자 수가 아직 턱없이 부족합니다..
가지고 계신 계정 최대한 다 사용해주시고 주변에도
많이 알려주세요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맘카페든 블로그든 아무데나 상관 없으니 공유 많이 부탁드립니다
아직 수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도 않고 있습니다..
가해자는 불구속 됐으며 술 먹고 기억 안난다고 모르쇠로 일관하며
아직도 중간에 가해자가 피해자에게 어떤 말을 하였는지도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고 합니다. 청원 20만명을 넘어야
답이라도 받을 수 있는데 소중한 시간 한 번만 내어주세요. 감사합니다
————————————————————————
아버님의 청원글과 관련 영상을 바탕으로 적은 글 입니다.

이 사건은 동갑친구의 폭행과 협박으로 인해
공포감을 이기지 못한 스무살 청년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건입니다.

2020년 1월 6일, 피해자 이중경 군은 아르바이트를 마치고
자신의 친구들 2명과 술을 마십니다.
중간에 친구들 중 한 명의 지인인 가해자 A군이 합석하게 되고
이 넷은 택시를 타고 구미의 한 노래방으로 가게 됩니다.

사건은 이 노래방에서 시작됩니다.
노래를 부르던 이군이 던진 빈 페트병이 실수로
가해자 A군의 머리에 떨어지게 됩니다.
그 순간부터 A군은 이군을 폭행하기 시작했고,
이군은 연신 사과하며 무릎까지 꿇어가며 빌었다고 합니다.

잠시 후, 가해자 A군은 이군과 단둘이 할 이야기가 있다며
나머지 두 친구들에게 나가달라고 했답니다.
이 후 A군이 이군에게 무슨 말을 했는지는 모르지만,
이군은 겁에 잔뜩 질린 모습으로 방을 나왔다고 합니다.

그 후 가해자와 피해자를 포함한 네 사람은 모두
노래방 밖으로 나오게 되는데, 밖에서는 가해자 A군의
친구들 3명이 기다리고 있었고, 또 한 번의 폭행이 시작됩니다
또 다른 장소로 옮겨 또 폭행을 하였고 피해자 이군은
무릎을 꿇고 또 빌었습니다.

그리고 나서 또 제 3의 장소로 이동하게 됩니다.
이 때부터는 피해자 이군도 조금씩 반격을 합니다.
그러자 가해자의 친구들이 몰려와 이군을 또 폭행했습니다.

이군이 달아나려고 하자 이군을 잡아와 다시 폭행합니다.
피해자는 반격조차 제대로 하지 못 하고 계속 폭행을 당했습니다.

택시를 타고 집에 가려는 이군을 붙잡아 가해자와 처음에 술을 같이 먹었던 2명의 친구들이택시에 동승합니다.

택시기사분의 말을 따르면, 피해자는 겁에 질린 모습으로
조수석에 탑승하였는데 입 주변에는 피가 조금 묻어 있었으며 다급한 것이 느껴졌다고 했습니다.
또한, 가해자는 굉장히 분해보였고 택시를 타고 가는 동안에도
계속 욕설과 협박을 했다고 합니다.

얼마 뒤 피해자 이군의 집 근처가 아닌 가해자 A군의
집 근처에서 내리게 되었고, 가해자는 또 다시 나머지 두 친구들에게 가해자와 피해자 둘만 있게 해달라고 하였고,
두 친구들은 멀지 않은 곳에서 자리를 피해 기다리고
또 가해자와 피해자 둘만 남게 되었습니다.
이 때의 시각이 새벽 5:24이었습니다.

이 과정에서 가해자가 피해자에게 어떤 말을 했는지는
모르지만, 불과 3분여만인 5:27에 피해자 이군은
전속력으로 달아나기 시작합니다. 친구 중 한 명인 김군이
이군을 따라갔는데 그 때 이군은 “더는 못 버티겠다”, “너무 힘들다”, “죽고싶다” 등의 말을 했다고 했습니다.

이러한 말들을 하고 피해자는 패딩과 휴대폰을 길에 버려두고
고속도로쪽으로 달립니다. 이군의 모습이 보이지 않자
A군 친구들은 이군을 찾게 되는데 결국 찾지 못하고
친구들은 A군을 집까지 데려다 주었다고 합니다.
그 때 A군은 친구들에게 “이 군을 내일 데려오지 않으면 너네도 같이 죽는다”라고 협박을 했다고 합니다.

몇 분 후, 사망 추정 시간인 5:32에 이 군은 고속도로에서
주검으로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이 군이 스스로 고속도로에 뛰어들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이 군은 고속도로 중앙 분리대에서 1차선으로 걸어 나오다 사고가 났고, 사고가 난 후 고속도로를 지나간 몇 백대의 차들로 인해 온 몸이 부서지고 피투성이가 되어있었습니다.

이렇게 또래 친구들의 폭행과 협박으로 인해 직업군인이
되고싶었던 꿈 많은 스무살 청년이 날개도 펼쳐보지 못하고
쓸쓸하게 하늘나라에 갔습니다.

가해자는 사고 후에 피해자 아버지께 직접 전화를 해,
그냥 단순한 몸 싸움이 있었다며 이군도 자신을 때렸다고
거짓말을 했습니다. 친구들의 증언으로 거짓말인 것이
들통났지만, 피해자는 술을 먹어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뻔뻔한 태도를 보입니다.

피해자는 반성의 기미 하나 없이 헌팅포차에서 헌팅을 하고
지인들과 연락해 자유롭게 지내고 있습니다.
심지어 피해자 아버지께서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리신 글들을
지워 달라며 적반하장이라고 합니다.

또 경찰의 미숙한 초기대응으로 인해
가해자는 불구속 수사를 받게되었답니다.
(이 부분은 청원 링크에 들어가시면 자세히 나와있습니다)

이 사건은 검찰로 넘어가 검찰에서 수사중이지만
법률 전문가의 말에 따르면, 집행유예 가능성도 있다고 합니다.. 폭행과 협박으로 인해 한 생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가해자는 글을 지워달라는 둥 술을 먹어 기억이 나지 않는다는 둥 반성의 기미를 전혀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또래 친구들과의 단순한 몸싸움이 아닌 한 사람의
일방적인 폭행과 폭언으로 인해 한 사람의 목숨이 희생당한 일입니다.

현재 청원자 수도 많이 부족하고, 수사도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고 합니다.

평소 이중경 군은 착하고 싸움 한 번 하지 않았으며
자신이 아르바이트로 번 돈을 아버지에게 드리는 등
심성이 곱던 친구였다고 합니다.

그러한 청년이 가족들에게 마지막 인사도 전하지 못하고
두려움과 공포에 떨며 고속도로에서 쓸쓸히 생을
마감했습니다. 이중경군을 위해 청원 한 번씩 부탁드리고,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혼자서 아들의 억울함을 풀기 위해 고군분투 하시는
아버님을 도와주세요.










2868
16
태그
신규채널
[ㅆㅂ것들] [되돌아올것]
57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9.16 15:05
추천
637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작 페트병으로 머리 실수로 맞췄다고 애를 패고 죽인다고 협박까지..? 싸이코 아닌가 이정도면 얼마나 무서웠을까 아버님 페이스북 보니까 피해자 친구가 권투도 5년간 했다던데 직업군인 하려고 참은듯..정말 안타깝다
답글 7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9.16 14:46
추천
48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이거 얼마전에 피해자 아버지가 올리신 글 보고 영상 봤는데 울면서 봤네요....ㅠㅠ진짜 가해자 사회에 못나오게 해야돼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힘내세요 2020.09.16 15:38
추천
46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자식키우는 엄마입장에서 이 글을 보고 너무 가슴이 아파 글을 적습니다.
아버님 뭐라 위로의 말을 드려야 할지..
이세상에 법과 정의가 존재한다는것을...
가해자가 지금 아버님의 그 고통보다 몇만배 더 뼈저리게 느낄수 있기를...
아버님 힘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00 2020.10.18 20: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잊지맙시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16 18: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14 05: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건이 끝날 때 까지 잊지맙시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12 02: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 싸지른 부모들도 신상털려야지?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10 23:0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 친구들도 신상 털어부려야제??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10 00: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새끼든 거해자싸지른 연놈들이든 할복이라도 해라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8 21: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 부모새끼들이 마시는 공기가 아깝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8 07:3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견찰은 뭐했던거야?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7 20: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네이버 기사 검색해봐도 예전 기사뿐이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7 06: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잊지 맙시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6 21: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황씨 설마 이직도 숨쉬고 있는건 아니겠지???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6 03: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황씨는 왜 사냐?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5 19: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황씨가 마시는 공기가 아깝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5 01:1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 황씨는 숨은 쉬고있나?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2 20: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조두순출소하면 황씨네집으로 보내자!!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2 17:1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랑 조두순이랑 무인도로 치워버렸으면 좋겠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1 18: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 황씨를 조두순의 연인으로!!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1 18:1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 황씨를 조두순과 같은방에 넣어주세요~~수준딱 맞는 둘이 감방에서 신혼차리면 될듯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10.01 14: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해자가 차라리 자살했음 좋겠다...
답글 0 답글쓰기
00 2020.09.30 18:1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https://youtu.be/mfAJlJ7eDOA 중경이 사건 유튜브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