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명절을 어떻게 보낼지 의견을 내래서 내 의견을 말했더니 화를 내는 남편

어쩌라고 (판) 2020.09.20 10:19 조회8,969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시댁은 4남매고 남편은 막내입니다. 홀시어머니세요.
저는 친정부모님 모두 돌아가셨고 형제없어요.
시댁은 같은 서울이고 차로 30분 정도 떨어진 곳에 있습니다.

남편이 어제 이번 명절을 어떻게 보내면 좋겠냐고 묻더군요.
제가 내 의견이 무슨 의미가 있냐고 대답을 안했더니
남편이 나에겐 너의 생각도 중요하다고 계속 물어보는 겁니다.

몇 번을 묻길래 이번 명절은 사회적 거리두기 하라고 하는데
아들들이나 며느리들이 나서서 사회적 거리두기 해야하니
각자 집에서 명절 보내자고 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으니
어머님이 나서서 이번 명절은 각자 보내자고 말씀하셔야하는데
어머님은 절대 그럴 분이 아닌데 뭘 어쩌겠냐고 솔직한 제 생각을 이야기 했습니다.

그랬더니 남편 표정이 굳더라구요
아예 안 만날 생각을 했냐며 80 노인 어머니 사시면 얼마나 사신다고..
길어야 10년인데 어쩌고~~ 하며 시어머니 60살 때부터 말했던 언제까지 사실지도 모른다는 레파토리를 또 시전합니다.

그러면 같이 장에 가고 그런거 하지 말고 각자 집에서 형님이랑 음식 나누어서 해 가서 어머님댁에서 먹는건 어떠냐?
반찬 몇 가지 사서 가도 되지 않냐고 했더니..
명절에 음식을 살 생각을 하냐며 또 승질을 내는 겁니다..

제가 뭘 어쩌라는거냐고 달라질게 아무것도 없는데 무슨 의견을 내라고 하냐면서 짜증을 냈습니다.
이미 마음에 답을 정해 놓고 내 의견을 뭐하러 묻냐고
내가 내는 의견이 의미가 있냐고 어차피 어머님이 이렇게 하라면 이렇게 하고 저렇게 하자면 저렇게 할꺼..
의견을 묻고 본인이 생각하는거랑 다르니 화는 내냐고..
니가 생각하는 건 뭐냐고 물었더니..
제 이기적인 생각에 화가 난다네요..
89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ㅆㅂ것들] [되돌아올것]
1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9.20 21:40
추천
2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명절레 니 면상안보는게 의견이라고 해주지 그랬어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20.09.21 10: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일흔 중반이신 내 홀시어머님은 8월부터 추석때 오지말라셨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1 10: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정남 ㅋㅋㅋㅋㅋ 진짜 피곤하실 듯하네요 우리 엄마~어머니~ 거리는 마마보이들은 평생 엄마 모시며 살지 왜 결혼해서 상대 피곤하게 하는지 ㅉㅉ
답글 0 답글쓰기
2020.09.21 10:1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말잘했다 니어미 살면 얼마나산다고 니손으로 효도좀 해라 쯧
답글 0 답글쓰기
쓰니 2020.09.21 07: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지리라 지 의견이 없어 그러니 상대의견에 태클이나 걸지 붕신들 천지...팔팔 끓여버리고 시프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1 01:03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머니 살면 얼마나 사신다고 아들이 손수 차례음식좀 해서 한상 차려봐요 좀!!! 인사갈 처가도 없으면 아내에게 잘 해라 쫌.
답글 0 답글쓰기
빡치네 2020.09.20 23:2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 씨부랑 진짴ㅋㅋ 아니 뭐 싸우자고 지금 수작거는거야? 말 안한다는 사람한테 나에겐 니 의견이 중요하니 뭐니 해놓고 의견 말하니까 사사건건 딴지걸면서 나중엔 이기적이라고 화내고. 아니 그럼 사람다 이기적이지. 지는 이기적 아니야? 쓰바__ 그럼 박애주의자 찾아서 결혼하지 그랬냐.
답글 0 답글쓰기
2020.09.20 22:3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80노인 어머니 사시면 얼마나 사신다고..?? 가는데 순서없다 젊은 자식이 명절에 노인네 뵈러 왔다갔다하다가 코로나로 먼저갈수도 있는거다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에스해 2020.09.20 22:2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답정너...

와이프가 알아서 즈그 엄마한테 효도한다는 말을 하길.....바라는데

어이없음

앞으로 시모가 하는 소리도 듣지 말고....그냥 글쓴이 맘대로 해 버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0 21:40
추천
2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명절레 니 면상안보는게 의견이라고 해주지 그랬어요
답글 0 답글쓰기
오오 2020.09.20 20:20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정너 새끼라고 해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0 15:35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자 심보 고약하네 진짜ㅡㅡ 지도 지가 얼마나 이기적이고 못난지 아니깐 저러나
답글 0 답글쓰기
ㅋㅋㅋ 2020.09.20 15:00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은 자기가 원하는 답 들을때까지 화낼거임 ㅋㅋㅋ 다녀와서 뭔가 문제라도 생기면 네가 가자 그랬잖아 라고 회피할 수도 있고. 어느쪽이던 자기는 책임에서발빼고싶은것~ 그러거나 말거나 그냥 님 의견 주장하세요. 명절 다가오면 똥줄은 남편이 탈 것~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0 13:3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엄마랑 알콩달콩 이번기회에 자가격리 같이 하면 되겠네. 쓰니 편하겠어요 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0 12:59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얼마나 더 사시겠냐 하시다가 더 빨리 가실수 있다는걸 생각은 안해봤나보네요 코로나 노약층에 더 위험하다든대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