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토마토 계란밥 해주는 형.....gif

ㅇㅇ (판) 2020.09.25 11:18 조회77,788
톡톡 결혼/시집/친정 방탈죄송




265
8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6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09.25 12:12
추천
344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 애기가 저렇게 익숙할정도로 저런걸 한건데 다들 ㅜㅜ 긍정적이시네요 난 보면서 너무 슬픈데.. 불난 인천형제도 저 아이들보다 컸지만 애들이 밥해먹다 사고난건데 ㅠㅠ
답글 9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09.25 13:08
추천
14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ㅠㅠ 기특한데 짠하고 귀엽고 ㅠㅠ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2020.09.25 12:17
추천
13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떡해..ㅠ 진짜 짠하다 저어린게 나보다 더잘해..ㅠㅠ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ㅋㅋ 2020.10.01 04: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네살 아들 키우는 엄마로서..... 하는 제스쳐나 등등 성장환경에 따라 8-9살까지도 될수 있을거라는 가정하에... 암만 그래도 저 자연스러운 행동은 정말 리얼이고 너무 애가 똑똑하고...너무 익숙한듯....ㅠㅠ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9.27 01:4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무 사랑스럽고 대견한대 짠해 ㅜㅜ 아니 인생2회차야 무슨애기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7 01:3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정도면 아빠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7 01:1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왜이리슬픈거지? 슬프게보여. 애기야~!! ㅠㅡ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20.09.27 01:0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기름 둥글게 두르는거하며,,,첨엔 뭐지? 신기하게보다가 볼수록 근데 둘다 애아닌가 왜케 익숙하게하냐ㅜㅜ 생각이 바뀜ㅠㅜㅠ
답글 0 답글쓰기
ㅅㄴㄹㄴ 2020.09.26 22:4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제 네다섯살 되었나 동생이 두살정도 되보이는데..엄마가 해준밥 먹을 나이인데.. 불앞에서 자기만한 솥에 기름부어 밥 볶아가며..중간중간 동생입에 토마토도 넣어주고..자긴 바닥에 쭈그리고 앉아서 동생 의자에 두고 먼저 한입주고 불편하게 밥먹고..그냥 안쓰러워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21: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생 2회차인건가.. 몇살인데 저걸 저리 하누ㅜㅠ 9살짜리 큰 아들 이제 라면 한번 끓여보라고 체험 시키면서 옆에 붙어서 하나하나 다 지켜봤었는데. ㅜ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21: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짤 처음 봤을 때 난 욕했는데. 많이 컸다 생각해봐야 4,5살일텐데 그 어린게 저리 익숙하게 요리하는 거 보고 부모 욕 엄청함. 4,5살 애한테 2살(?)짜리 밥하게 시키는 게 잘하는 건가. 애가 익숙하게 한다고 기특하다고 해야되는건가? 오히려 아동학대로 보이는데
답글 0 답글쓰기
아니 2020.09.26 17:3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 외가가 2남2녀인데..이모랑..엄마는 초등학교 2학년까지 밖에 못다녔어..외삼촌들은 다 음대 나오고.. 시골이라서 여자는 한글만 배우면 학교 안다니고 농사지었대..엄마는 또 막내 딸이라서 초등학교때부터 공장에서 경리했었음.. 이모는 5살때부터 외삼촌들 학교 마치고 오면 먹을 수제비 끓여놨었단다...저런거 보면 슬프다...엄마가 돌아가셔서 더 그런걸수도 있는데.. 50대까지는 시골에서 살던 사람들은 남존여비 심했었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20.09.26 17:27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전에 기부방송에서 초딩1학년이 된장찌개 끓이는거 보고 가슴이 미어지던데...
이건 더 하네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15:4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가 너무 능숙하다 ㅜㅜ 만들어낸 건 줄
답글 0 답글쓰기
2020.09.26 13:45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걍 안쓰러움... 한창 어리광 피울 나이인데ㅜㅜ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20.09.26 11:36
추천
1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왜 맘이 아프지.. 한 많이먹어봤자 대여섯살 같아보이는데...후..
답글 0 답글쓰기
ㅁㅁ 2020.09.26 11:08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이고.. 인천라면형제 생각나서 눈물나네..ㅠㅠ 부모없이 외롭고 무서운 시간들 둘이 의지하면서 힘들게 버텼을텐데, 하늘도 무심하다 진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11: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10:52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짠하다 애기가 애기답게 커야되는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10:3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중국인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10:3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린 아기가.. 가슴 아파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10:07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짠하다 저 도구가 너무 위험해보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6 09:55
추천
3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중국인 거 같은데 애들이 피부가 까무잡잡하게 타서 그렇지 기아상태도 아니고 이발상태도 깔끔한 걸 보면 그래도 빈민이라기보단 그냥 평범한 애가 천성이 야무지고 요리를 좋아하는 거라고 믿고 싶다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