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추가)애 봐주는 대가로 200을 달라는 시어머니

ㅇㅇ (판) 2020.09.28 02:55 조회144,405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새벽에 갑자기 남긴 짧은 글에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공감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시어머니가 애를 봐주지 않겠단 뜻이든, 정말 200을 받겠단 뜻이든 그 어떤 의도여도 참 씁쓸 하네요.
본인 딸 육아는 봐주려고 벼르고 계시던데 며느리인 제겐 저렇게 못을 박는 걸 보니 역시 시어머니는 시어머니인가 봅니다.
애초에 저도 기대한 적은 없어요.
다만 저렇게 먼저 선수 치시는게 참..기분이 좋지만은 않네요.
고부갈등을 유발하고자 하는 의도는 아니었습니다.
날도 쌀쌀해 지는데 모두들 감기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


저희는 아직 아이가 없습니다.
얼마 전 시어머니가 200받고 애를 봐줄 의향이 있다 선포를 하시네요.

근데 죄송하지만 저는 맡길 생각이 없는데요.ㅋ
굳이....?
속으로 좀 안타까웠어요.
뭔가 본인이 할일도 생기고 돈도 벌꺼란 기대감에 들떠 보이셨거든요.

곧 출산 예정인 본인 딸 아이를 그렇게 봐주면 되겠네요.
돈 받나 안받나 지켜보려구요.

좀 어이가 없어서 글이나 적어 봤습니다.
722
2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대결]
77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남자 ㅋㅋ 2020.09.28 03:05
추천
522
반대
9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어머니 애 봐 주고 있는데
200달라 하셈ㅎ
답글 49 답글쓰기
베플 에휴 2020.09.28 07:33
추천
191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어머니한테 200주느니 내가 키우고 말지 200이 200에서 끝이 아님 애 기저기 간식등등 또 시어머니가 애 봐주니 외식비용에 거기다 애봐준다는 유세까지 봐줘야 되는데 2.300씩 돈 들이면서 시어머니비위까지 맞춰주고 잔소리 들어가며 그짓을 외함?그리고 애 좀 커서 그만 애봐달라고 하면 지금껏 준돈을 갑자기 끊으면 어떡하냐 등등 골지아픈 문제가 하나 둘이 아님 고로 시어머니가 애 봐준다고 하면 애초에 초장에 잘라야됨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ㅡㅡ 2020.09.28 02:59
추천
162
반대
2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이도 없는데 벌써부터 200정해놓고 선수치는 거 보니까 시누이 애 봐주면서 돈 안 받아도 받고있다 거짓말 할 듯. 할머니들이 애 오냐오냐 하고 키워서 그런지 할머니들한테 자란 애들은 진짜 특유의 티가 나던데 미쳤다고 시어머니한테 200주고 애 맡기나ㅋ
답글 12 답글쓰기
찬반대결 바부팅 2020.09.28 16:55
추천
19
반대
2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가 어이가 없어요 200이면 사실 거저예요. 사람써보세요 그래도 그가격주고 햇는데 자꾸 바뀌지 그것또한 힘들어요 시부모나 친정이나 그것또한 힘들고 200주면 무슨 애보고 돈벌고 호사부릴수 있는 돈인지 아시는거같은데 적당한 돈이예요 그리고 왜 애기를 그냥 맡길꺼라 생각하시나요. 님은 그런 시모 얄미웟던거 같은데 이해는 되는데 님도 이상한듯
답글 4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09.29 14:0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런 시어미의 아들, 남편 데리고 살거에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강철비 2020.09.29 13:05
추천
1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옛날 어르신들은 성 다른 외손주보다 성 같은 친손주를 더 물고빨지 않나? 왜 아들자식보다 딸자식이 먼저지ㄷㄷ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20.09.29 03:11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어머니가 그리 말할때마다 남편이 육아휴직쓸거라고 안봐주셔도 된다고 해봐요ㅋㅋㅋㅋ 시어머니 깜짝놀라서 공짜로도 봐주실듯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더원 2020.09.29 02:53
추천
5
반대
1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똥인지 된장인지 모르는 며느리네.... 네 시어머니께서 애 안보겠다는 것을 돌려 친 것을....그렇게 판단하자니..쯧쯧..머리하고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9 02:29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어머니들은 약간 그게 있더라구요. 부부둘중에 육휴써야되면 반드시 며느리가. 근데 며느리가 육휴안쓰면 '며느리몫의' 육아를 대신 해주는거니 돈 씨게 받아챙겨야 한다는 마인드? 이런게 있던... '200 넘 비싸네요~ 전 출산휴가써서 복귀해야되고... 육휴는 남편이 써야겠네~' 이런식으로 시모가 안보면 남편이 육휴쓴다는 식으로 나가봐요. 한 100정도로 적정가 부를걸요?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2020.09.29 00:53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 님이 더 안타까운듯.. 애초에 봐주실 생각도 없는것 같은데요 ㅋㅋㅋㅋ200정도라도 주면 생각해보는거지 굳이 어머님도 봐주시긴 싫으셔서 그렇게 말씀하신듯.. 그리고 봐주신다고하면 보통 100은 드리지않나요 제 주변은 다 그정돈 드리던데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9.29 00:51
추천
1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애맡기지 말라고 돌려말하는거잖아 . 판녀들을 왤케 시애미를 싫어하냐.

넷상에서 오지게 시애미질 하는것들이 본인이 당하는건 겁나싫어함 ㅋ
답글 0 답글쓰기
로코코리 2020.09.29 00:44
추천
8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럼 애를 그냥 봐줘요? 그게 얼마나 힘든건데? 나도 며느리 입장이지만 댓글들 뻔뻔하네 진짜 ㅋㅋ 니애는 니가 보세요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9 00:20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200달라는건 그냥 애 보기 싫단 소리를 돌려말한거 아니야? 뭐 본인 딸 아이는 어떻게 하나 지켜본다 어쩐다 하는데 그건 시어머니 마음이지 뭘 또 지켜본다면서 벼르고 있음 에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9 00:17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손주를 돈벌이로 보는 거 아닌가요? 굳이 먼저 꺼내지도 않았는데 스스로 말하는 거 보면 이미 계획하신 듯ㄷㄷ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8 23:3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왜 혼자 김칫국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8 23:1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럼 뭐하러 애기 맡기노?? 우리 시누가 애기 2돌 된 아기 키우는데 나 일하라고 하면서 시누한테 150씩 달라하더라 신랑이 그럼 뭐하러 돈벌러 나가냐고 말도 안되는 소리하지 말라 하고 신랑이 육휴 써서 애기 봄 좀 더 키워서 어린이집 보내고! 어린이집 요즘 다 지원되서 돈 들어가지도 않고 좋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8 22:5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베댓 대박이다 이글은 베댓이 살렸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20.09.28 22:48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일 장볼것
1. 계란
2. 우유(굿모닝우유 1╋1)
4. 쿠크다스
5. 소고기 (국물용)
6. 다이소 형광펜 1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저건 2020.09.28 22:16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건 진짜 돈달라는것보다 미리 애못봐준다고 선수치신거같은데요..?
답글 0 답글쓰기
O 2020.09.28 22:06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몇천 맡겨놨데요? 웃기는 시어매네
답글 0 답글쓰기
2020.09.28 21:1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버는돈이 150이어도 애맡기는비용이 200이고 직업이 유망하면 빚내서라도 맡김. 근데 남한테 맡기는건 중단(10여년간 경단안되고 월급은 100이었던게 250이 되고 애는 커서 케어가필요없어지면 그때부터 육아비용 세이브)이 가능한데 시모는 좋으나싫으나 그냥 평생임. 애 다 커서 밥 안차려줘도 되서 시모한테 돈 끊을라치면 "엄마 실컷 부려먹고 늙으니 내팽개치는" 천하의 패륜아 되는거임. 꼴랑 10여년 도움받는 댓가로 3~40년을 월 200씩 쳐부어야됨. 이게또 "효도"가 아니고 시모가 노동(?)을 지불해서 응당 받아야하는 댓가성 비용이 되는 격이라 생색도 안남.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09.28 20:38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사실 맡기려면 저정도 돈은 드리고 맡기는게 맞죠. 싫으면 돈주고 시터 쓰면 돈 더 들거구요. 다만 쓰니 시어머니는 혼자 선수쳐서 말한게 어이없는거고 쓰니도 맡길생각없다하니 시어머니 혼자 저러는거라 어이없는거지만 . 댓글중에 부모님한테는 돈 안드리고 맡겨도된단 건 좀 아닌듯. 진짜 손주보는거 힘들어요. 저도 시어머니가 애낳기도 전부터 우리애 봐줄거래서 너무 짜증났는데 만약 멑긴다면 돈은 드리는게 맞다 생각함. 근데 맡길 생각없고 제가 키울거고 맡기더라도 친정에 맡길거에요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20.09.28 20:38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돈이면 전문인 고용하지 ㅉㅉ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