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언제부터 좋아졌을까

ㅇㅇ 2020.10.01 00:53 조회36
팬톡 이슈팬톡

별로 좋지 않은 첫만남에 자꾸만 부딫히고

괴롭히던 사람이 언제부턴가 날 좋아한다면서

주변 사람들 통해 이런저런 얘기 들려왔었어요


전혀 믿지는 않는다는 마음이였지만 설레였죠


그 땐 힘있고 빽있는 사람이라는 이유만으로

잠깐 그랬던 거 같구요


믿지 않았던 이유는 한동안 그 사람이 방황 아닌

방황을 하는 걸로 보였기에 얕은 마음으로

다가온다는 생각이 들었거든요


그런데, 저만 그런 건지 모르지만 누군가가 나에게

관심이 있다는 걸 알게되면 이상하게

한 번도 생각해 본 적없는 인물이여도 자꾸

내 얘기를 했다는 게 생각나고

아른거리더라구요


그렇게 저도 모르게 좋아진 건지 모르겠네요


그 사람은 제게 직접 다가오진 않았어요

항상 다른사람에서 전해서 그 사람의 속얘기를

듣고 남소 제의도 들어오고 그런 식이였죠


이런 것만 봐도 저에게 큰 마음 없이 찔러봤다는

생각이 드네요


이렇게 별 스토리도 없는 상황에서

제가 그 사람을 현재 이토록 좋아하고 있는

이유가 뭔가 싶네요


그 사람의 방식으로 다가왔던 때는 어느덧

제작년의 일이 되었고

현재는 외사랑 중이네요


사랑은 타이밍이라는 말을 제 상황에

써도 될란지

나를

잊지는 않았을까

가끔 내 생각은 해주려나

그 때로 돌아가서 내가 좀 더 낙천적이였다면

달라졌을까


애초에 그 사람이 나를 알아주기 전부터

나 혼자 좋아하고 있었는 지도 모르겠다


어디서부터 어디까지 나 혼자 좋아하고

엇갈린 걸까















0
0
태그
0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1
톡커들의 선택
  1. 1 친구가 저희 아빠를 신부아버지.. (256)
  2. 2 SM 전 연습생의 추가폭로글+)사.. (1058)
  3. 3 엑소 찬열 전여친이 올린 폭로글 (1731)
  4. 4 ✨ 찬열 로제 디.스.패.치 "합성.. (288)
  5. 5 박찬열 관련 남초 반응ㅋㅋㅋㅋ (393)
  6. 6 여연갤에 박찬열 여친이 폭로글.. (3707)
  7. 7 충격..다들 이거 보셨나요?? (248)
  8. 8 찬열 음악천재설 (93)
팬톡쓰기

즐겨찾기

설정
다양한 팬톡 채널을 즐겨찾기에서 이용해 보세요!

팬톡 카테고리

팬톡채널
숨김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