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초등학교쌤 알림장보고 눈물났어ㅜㅜ

dd (판) 2020.10.14 07:21 조회30,065
톡톡 사는 얘기 채널보기
서울 어떤 초등학교쌤이 알림장 쓴게 돌아다니더라...

난 정말 초등학교때 선생님들께 크고 작은 상처를 많이 받은거 같은데, 정말 이런 선생님을 만났으면 내가 더 나은 사람이 되었을것만 같아ㅜㅜ

아직 어리고 남자친구도없는 나지만...애를 낳으면 이 선생님 찾아가서 담임해달라고 조르고 싶어져ㅎ후ㅜㅜ









48
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20.10.15 19:00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 초등학교선생님들 다 이렇게 좋으셔. 옛날 우리어릴때 그 시대가 아님. 진짜 친절하고 힘들게일하시고 바쁘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10.15 11:19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금 교대 다니는 학생인데, 진짜 좋은 선생님이 되기 위해 많이 노력할게. 더 나은 선생님들을 만났으면 더 나은 사람이 됐을거같다는 말 진짜 공감해. 학생들이 부모님 다음으로 많이 만나는 어른이니까, 나는 그 어떤 직업보다 더 큰 책임감을 가지고 임해야하는 직업이라고 생각하거든. 그래서 좋은 선생님은 커녕 상식 밖의 행동을 하는 교사들을 보면 진짜 화가 너무 많이 나.. 사실 나는 좋은 선생님들을 정말 많이 만났지만 우리 세대도, 우리 윗세대는 더더욱 안좋은 선생님들 많이 만난거 알아. '선생님'을 떠올리면 쓰니랑 비슷한 생각이 드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안타깝고 부끄러운 마음이야. 그치만 요즘에는 선생님 되기 더 힘들기도 하고(물론 성적으로만이지만..), 정말 사명감 가지고 교대 들어온 학생들이 많아. 생각보다 많이 고민도하고있고, 노력하고있으니까 앞으로 교사가 될 사람들 조금만 잘 지켜봐주라ㅠㅠ 너랑 비슷한 사람들이 적어지도록 많이 노력할게.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10.15 20:57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 쌤들은 자기 세대때 꼰대 버럭 선생님을 워낙 싫어했어서 그런지 아이들의 컴플렉스를 건드리지도 않고 전체적으로 현명하더라고요. 공과 사 구분도 명확하고. 진정한 선생님들이 이제 막 배출되는 느낌이라서 전 손해 본 느낌 들지만ㅋㅋ... 감사한 선생님들이십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10.24 12:5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하아 전말 라~~떼는 알림장을 손으로 한글자 한글자 따라 옮겨 적어야 했어서 정말... 라~~떼 저 알림장이 올라 왔음 감동이고 뭐고 계기다가 혼나서 눈물을 쏙 뺐을거야<<<<~~~!~!~~!
답글 0 답글쓰기
쓰니 2020.10.16 02:4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태어나 3 명 만 잘 만나면 그게 인생성공 하나 부모 둘 선생 셋 배우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15 20:57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 쌤들은 자기 세대때 꼰대 버럭 선생님을 워낙 싫어했어서 그런지 아이들의 컴플렉스를 건드리지도 않고 전체적으로 현명하더라고요. 공과 사 구분도 명확하고. 진정한 선생님들이 이제 막 배출되는 느낌이라서 전 손해 본 느낌 들지만ㅋㅋ... 감사한 선생님들이십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20.10.15 19:00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 초등학교선생님들 다 이렇게 좋으셔. 옛날 우리어릴때 그 시대가 아님. 진짜 친절하고 힘들게일하시고 바쁘셔!
답글 0 답글쓰기
행복하게 2020.10.15 13:04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초5, 초2 아이들 있는데 선생님들께 늘 감사한 마음이 있습니다. 한명한명 연락해서 무슨일은 없는지 요즘 생활은 어떤지.물어봐주시고 챙겨주시고 세세하게 신경 써주시니 학부모로썬 너무 감동스럽고 감사하죠. 저 글에 저도 눈물이 나네요. 아이들이 억압과 통제속에서 얼마나 더 버틸 수 있을지 저도 속상합니다. 주말이라도 야외에서 마스크없이 실컷 놀게 해주고싶어요. 언제 가능할런지..아이들 안타까워요.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10.15 11:19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금 교대 다니는 학생인데, 진짜 좋은 선생님이 되기 위해 많이 노력할게. 더 나은 선생님들을 만났으면 더 나은 사람이 됐을거같다는 말 진짜 공감해. 학생들이 부모님 다음으로 많이 만나는 어른이니까, 나는 그 어떤 직업보다 더 큰 책임감을 가지고 임해야하는 직업이라고 생각하거든. 그래서 좋은 선생님은 커녕 상식 밖의 행동을 하는 교사들을 보면 진짜 화가 너무 많이 나.. 사실 나는 좋은 선생님들을 정말 많이 만났지만 우리 세대도, 우리 윗세대는 더더욱 안좋은 선생님들 많이 만난거 알아. '선생님'을 떠올리면 쓰니랑 비슷한 생각이 드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안타깝고 부끄러운 마음이야. 그치만 요즘에는 선생님 되기 더 힘들기도 하고(물론 성적으로만이지만..), 정말 사명감 가지고 교대 들어온 학생들이 많아. 생각보다 많이 고민도하고있고, 노력하고있으니까 앞으로 교사가 될 사람들 조금만 잘 지켜봐주라ㅠㅠ 너랑 비슷한 사람들이 적어지도록 많이 노력할게.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20.10.15 05:38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울컥..저 선생님 반 학생들은 진짜 좋겠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14 10:06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감동이다 선생님,,ㅜㅜ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