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추가)상견례 선물받고 잘받았다고 잘먹었다고 얘기해야 하는게 예의인가요?

ㅇㅇ (판) 2020.10.19 03:08 조회117,752
톡톡 결혼/시집/친정 댓글부탁해

와.. 톡이라니.. 하루아침에... 새벽에 잠이 안와 끄적였던건데..놀랬습니다 ㅎ.ㅎ;

전화부분만 중점적으로 쓰다보니 내용 많이 빠졌는데

그 상견례 당일 저희 가족 적어도 20분 전에 도착해서 기다리고 있었고

남친 부모님은 길 잘못 들었다며 정각에 오시더군요

상견례 장소는 남친부모님께서 원하시는 장소로 하였고 남친집에서 길어야 15분 거리입니다

(그 날 저와 저희 식구도 처음 가보는 초행길이라 늦을까봐 한시간 전부터 출발했구요)

가까운 장소라 해도 가보지 않은 곳이면 길 헤맬수 있으셨겠다 싶어 그냥 넘기고,

그 떡케잌 주실때도 불필요한 말 진짜 많았어요 이건 제 주관적이 아닌

제 언니도 그렇게 느꼈더군요 왜 그런거 있잖아요 '뭐여 누가 사달라 그랬나 웬 생색이야;;'

그날 저희 부모님은 미처 준비를 못했는데 이렇게 선물 주셔서 감사하다고

거듭 인사드리고 잘먹겠다고 인사 다 하셨습니다

 

무튼 그 전화왔던 날 남친과 싸웠었어요

예의를 그렇게 따지시는 분이 서로 초면인 자리에,본인들이 정한 장소에 그리 늦게오나?

이유가 어쨌든 늦게 왔으면 제대로 인사라도 하던가,

그것도 그렇고 누가 떡케잌 사달라 했나 기분좋게 오고가면 된거지 뭘 더 어떻게 하라는거냐

남친은 그냥 기분 상했으면 풀으라고 본인 어머님 성격 좀 유별나서 자기도 힘든 부분이라고.

알아서 할테니 화 풀으라고 하더군요

추가적으로 쓰긴 썼는데 뭐가 또 빠졌는지 모르겠네요 ㅠ_ㅠㅋ;;

여러분들이 댓글 주신거 다 읽었어요 !! 공감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대신 욱해주셔서 제 속이 다 뚫리는 기분이었어요

그리고 저 그렇게 미련하지 않습니다 판단 잘 할께요 ㅎㅎ

글 읽어주신 모든 분 좋은 일만 가득하시고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안녕하세요 결혼준비중에 있는 여자사람입니다

한달전 상견례를 마쳤는데 제 입장에서는 좀 당황스럽고 화가 나는 일이 있어서요;;

 

상견례 당일 식당 들어가기전 남친어머님께서 저에게 말씀하시길

요즘은 상견례할때 선물사가는게 예의라더라 그러시더군요

그래서 그렇게 생각하시는 구나 라고만 혼자 넘겼죠

안그래도 결혼관련카페 보면서 요즘 선물 준비하는 추세인거 같아

예의까지는 아니더라도 그냥 양가족 처음 뵙는 자리이니 선물 가볍게 하는것도

괜찮겠다 싶어 저도 도라지정과 준비하였구요

남친부모님께서는 유명하다는 떡집 가셔서 떡케잌 맞추셨다고

아침부터 거기 갔다 오느라 부랴부랴 움직였다고 맛있게 드셨으면 좋겠다고

말씀하시며 상견례는 화기애애하게 잘 마무리 되었습니다

 

그렇게 며칠이 지나고 주말에 남친과 같이 있는데 남친 전화로 어머님께서 전화하셔서

하시는 말씀이 걔네 아버님께서는 떡케잌 잘 드셨다니? 잘 먹었으면 잘 먹었다고

전화를 해주는게 예의인데 왜 아무말이 없니??

그랬더니 남친이 화를 내며 아오 알았어 쫌;;; 그러고 끊었습니다

전 제가 준비한 정과드리면서 그런말 들을 생각도 없었고 잘먹었다고

얘기 듣지도 못했는데 순간 당황스럽더군요

남친에게 물어봤더니 원래 저렇게 예의 따지는거 좋아한다며 그냥 신경쓰지 말라고 ㅋㅋ;;;

일단 제가 전화해서 저희 아버지가 잘먹었다고 하셨어요 감사합니다 라고 말씀드렸는데

돌아오는 말이 그래 그렇게 전화해주는게 예의다 앞으로 꼭 지켜라 그러시대요..

제가 전화먼저 했어야 하는 부분인가요?

 

 

 

 

 

 

 

 

5
395
태그
12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0.10.19 07:18
추천
225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화에서 물어봤어야죠. 제가 드린 정과 맛이 괜찮았냐고 말이 없으셔서 괜찮았나보구나 하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어머니가 떡케잌 물어보시니 저도 물어본다고.. 시어머니라고 대접받고 싶어하는거 같은데 그럴땐 바로바로 대응하세요. 도움도 안되는 남친 거치면 더 문제 생겨요. 웃으면서 할말 하셔야 조심한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2020.10.19 10:30
추천
20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친말대로 그렇게 예의따지시는분이라면 도라지정과는 왜 아무말씀없으시죠?ㅋㅋ첨부터예비시어머니가 먼저 도라지정과잘먹었다고 예비사돈댁은 떡케잌어떠셨냐고물었음 그정도는이해하겠는데ㅋㅋ그렇게예의따지신다는분이 본인한테는 그 예의가 적용이안되는가봅니다. 상견례만했을뿐이니 다시한번생각해보세요. 예비시어머니라는분이보통은아닌듯요. 그리고남친도 중간역할잘할사람같아보이진않네요. 저러면 십중팔구 결혼해서 난리납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0.10.19 05:00
추천
14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결혼전부터 시엄마노릇하네요 .물론 결혼하면 더하고요 한두번 그렇게 말한거 아닐껄요? 남친이 아 쫌 하는거면 이미 그런늬양스를 남친한테 풍겼을수도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0.10.21 15:4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친구도 음식 싸왔길래 잘먹겠다고 고맙다고 말하고 그날 집에서 놀고 갔는데 며칠후에 왜 잘먹었다는 말없냐고......받을때 고맙다 인사햇음됐지 또 뭘더하란거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1 00:1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은 상견례 선물도 주고받나?@@ 여튼 그건 차치하고, 남자쪽 집이 지각한게 아니고 여자쪽에서 일찍 온건데 자기내가 일찍 와놓고 그거갖고 욕하는건 아니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23: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너님은 잘 먹었냐?? 시모 우끼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ㄱㄹㅇ 2020.10.20 21:05
추천
1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비시모 편드는건 아니지만 10분이든 20분이든 일찍 와서 기다린건 님네 사정이고요 약속시간 맞춰서 정각에왔음 된거 아닌가요?? 그냥 안맞는 집안인것같으니 결혼 없던 일로 하세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9:31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친 어머니가 이상하긴 한데 상견례 때 남자 집안이 늦은건 아니잖아요? 정각에 왔다면서요? 그게 왜 지각이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9:0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결혼하면 장난아닐듯.... 결혼전에 아예 무섭게 하시던지 그게 안되면 결혼... 좀 하기 힘들듯한데요... 너무 싫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8:19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라면 지금 남친이 아무리 좋아도 저런 진상 내로남불 시어미에 지네엄마 유별나다면서 멀뚱멀뚱 보는 남자 믿고는 결혼 못 한다;; 글쓴님은 신중하게 생각할게요라고 하시는데 그냥 생각만 하시고 결국 이결혼 하실거죠?
답글 0 답글쓰기
2020.10.20 16:2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 자기는 잘먹었다 그 소리안해놓고 뭐라는거야... 남친이 방패막이도 안되줄거같고.. 왠지쓰니님 앞날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5:5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결론이 뭔가요? 남친은 우리엄마 유별나 근데 난 못이겨 인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4:43
추천
1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본인은 미련하지 않다고 하지만 미련한 짓을 할것 같은 느낌적인 느낌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20.10.20 14:31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내가 미련해서 결혼한거아니고 나만 대처잘하면되는줄알았더니 그게 아니더라 막아주려는 남편있고 왠만한거 할말다하는데도 말안통하고 사람안변해서 속터지고 홧병난다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20.10.20 14:31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예의좋아하고있네 ㅋㅋㅋㅋㅋㅋㅋㅋ지나잘하지..나참 노망난아줌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4:30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랑이 지 엄마 원래 유별나다고 하고 끝? 저 생색대마왕 아줌마 아들이랑 결혼을 꼭 하겠다는 겁니까? 상견례를 왜하는데요. 그런 어려운 첫자리에 저따위인 사람이랑 가족이 되는 거에요. 정신차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4:2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걸 아는 사람이 본인은 준것만 기억하고 받은 건 입 슥- 닦는데쇼?
답글 0 답글쓰기
말도안돼 2020.10.20 13:06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추가글보니 결혼하겠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0:42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반대가 335명인데 댓글들은 하나같이 왜저럼? 그냥 시댁이나 쓰니나 ㅄ같음 끼리끼리 만난 것 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10.20 10:25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추가글보니 결혼할 모양인데 중간차단 제대로 못하는 남친이나 그 시어미나 그냥 평생 안고사세요. 뭐 안봐도 어떻게 살게될지 뻔하지만
답글 0 답글쓰기
그냥 2020.10.20 10:19
추천
2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어머니나.. 그걸가지고 따지는 님이나 똑같은 듯..둘다 앞날이.. 신랑 될 사람이 엄청 피곤할듯..
답글 0 답글쓰기
2020.10.20 09:42
추천
5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당연히 그게 예의지. 여긴 무슨 예의 밥말어 먹은 애들만 모여있나? 베플 뭐지 너무 어이 없네? 어른이 전화 안했으니 나도 안했다? 전화해서 받은거 잘 먹었다고 다들 이야기 하셨다 감사하다. 당연히 아랫사람이 먼저 이야기하는거고, 그러면 답으로 이야기가 나오겠지. 이게 정석이지. 글쓴이야말로 결혼하기 싫은가본데?? 댓글들 진짜 멘붕이네?? 이상한 가치관 가진 이들이 모여있어 ㄷㄷㄷ
답글 3 답글쓰기
향기 2020.10.20 09:1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걸 왜 맞춰주고 있나요? 앞으론 남친선에서 해결하라고 해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