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삶이 너무 지치네요 원래 이런 건가요?

(판) 2021.01.19 00:48 조회4,710
톡톡 사는 얘기 꼭조언부탁

안녕하세요 올해 22살 여자입니다.
제 가정은 형편이 어려워서 고등학교 시절부터 알바를 해왔고, 성인이 되어서는 두탕을 뛰며 대학교를 다녔어요

21살 편입을 결심했고 일을 하며 모아둔 돈으로 학원을 다니게 되었어요 그럼에도 알바는 그만할 수 없었어요 식비, 생활비, 교통비 모두 충당해야 했기에..

알바와 편입운동, 전공공부, 대학교 학점까지 챙기려 하니 몸이 너무 힘들어져서 운동 슬럼프와 인생 슬럼프가 한번에 오더라구요.. 그렇게 8월달부터 3개월 동안 운동성적이 점점 떨어져 최하점을 찍고 말았어요 게다가 재능있는 친구가 학원에 왔는데 친구의 기록이 느는 모습이 보였고 저보다 훨 잘했기에 괜히 혼자 비교하며 열등감이 생겼던 것 같아요 그냥 정말 모든 면에서 많이 지쳤었어요
그래도 참아야지, 견뎌야지 하며 '시즌' 중반까지는 잘 버티려 노력했는데

사실 시즌이 들어간 후 아빠가 급격히 아프셨어요 갑자기 결장암 3-4기 판정을 받으셨고 엄마 아빠 두분이서 24시 매장을 운영하셨기에 나갈 돈이 많아 알바를 쓸 수 없는 현재 상황에서 저는 엄마를 도와줘야 했죠..
아빠가 했던 시간을 채워야 했고, 그 시간은 새벽이고 낮이고 매번 바뀌어 학원도 이-삼일에 한 번 나가는 둥 도저히 운동을 꾸준히 할 수 없는 상황이 와버렸어요

저의 사정을 학원 사람들이 대충은 알고있었는데 뒤에서 제 얘기를 하고 다닌 것 같더라구요
'쟨 편입이 안 절박해?' '쟨 왜 여유로워?' 이런 말들이요.. 강사님들도 저를 포기하신 것 같았어요 정말 속상했어요 여유로운 게 아니라 상황이 안 따라주는 것 뿐인데..

또 엄마는 항상 저가 있어서 다행이라는 말을 하셨는데 그게 저에게는 큰 부담으로 다가오더라구요

그래서 우선 6-700만원이라는 큰 돈을 쓰고, 원서도 썼지만 편입을 포기했어요 실기있는 학교는 다 포기했고 면접 몇 개만 준비하고 있어요.. 잘 한 걸까요

이렇게 계속 살다보니 너무 무기력하고 지치고 우울하고 괴롭고 힘들어서 여러 글을 찾던 중 '번아웃'이라는 말을 들었어요 제가 딱 그 상황이더라구요 ㅋㅋㅋㅋ
하지만 저는 일을 해야 하는 이 상황을 벗어날 수 없어요 지금도 일을 하는 중이고 ㅎㅎ 아빠 병원비와 대출비, 무엇보다 힘들 엄마를 계속 도와줘야 하니까..
근데 너무 지쳐요.... 저 어떡하죠 어떻게 하는 게 옳은 걸까요 ㅠㅠ

10
0
태그
신규채널
[윤석열지지] [임산부좌석] [고양이젤리] [연예인학폭]
10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1.01.20 15:0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안타까워요. 힘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20 13:3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너처럼 그렇게 고생하다 병까지얻었어 몸이랃ㅎ 잘관리하고 힘내라. 삶은 원래 불공평하고 힘든데 잘이겨내면 더 성장된 너가 있을거야 나는 지금되돌아보면 내가 참 대견하고래 힘내라
답글 0 답글쓰기
갈까마귀 2021.01.20 12:59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어린 나이에 참으로 대견하고 장하네요.
그 모든짐을 짊어 지고 갈려니 번아웃이 안 오면 이상할정도네요.
뭐라고 위로를 해 드려도 너무 힘들것 같아요. 하지만 절대 포기 하지 마시고 시간이 조금 지체될뿐이라고 여기시고 한걸음 한걸을 내 딛기를 바랍니다.
분명 찬란한 미래가 기다릴거예요. 절대 포기하지 말고 기운내세요.
응원 할게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20 12:07
추천
0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 팔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20 12:02
추천
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때로는...힘들고 지치고 괴롭고 고통스럽고 아플 거에요... 그치만 그 아픔도..슬픔도...괴로움도..잠시 뿐 입니다. 힘들다면 잠시 쉬어 가는 휴식 타임을 가져봐요. 너무 빠르지 않아도 됩니다. 급하지 않아도 됩니다. 천천히 가도 그 목적지에 다다를수 있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20 11:5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든걸 한번에 다 하려니 더 힘든거 같아요~ 매우 부지런하고 성실한 것 같은데 일의 우선 순위를 정해보세요~ 나이가 어려서 우선 해야하는 것부터 차근차근 하다보면 언젠간 이뤄낼 거에요~ 인생은 기니깐 조급해하지 말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20 11:38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현실을 받아들이고 최선을 다해서 살아가는 방법... 가족을 등지고 혼자 열심히 살아가는 방법... 어떤게 답인지는 모르겠으나 일단 본인이 선택한 길을 정해서 최선을 다해서 살아가세요... 응원합니다. (가족을 등진다고 해서 나쁜 선택은 아닙니다. 님도 사셔야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20 11:10
추천
0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때려치우고 공무원 공부해 독서실이랑 인강만 들어도 합격한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19 17: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어쩌겟냐? 남 얘기 의식하지 않는 훈련을 좀 해라 그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거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19 12:04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것도 내인생이고 내삶이라고 생각하시고 받아들이면 마음이 평온해 집니다
답글 2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