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제가 그렇게 천벌 받을 짓 했나요?

ㅇㅇ (판) 2021.02.25 19:36 조회8,917
톡톡 결혼/시집/친정 댓글부탁해




지금까지 저한테 언니 노릇 1도 한 적 없고
되려 지 심기 거슬렸다고 머리 쥐뜯기고 ㅅㅂㄴ ㄱㅅㄲ ㅁㅊㄴ 욕 듣고
지 자살하겠다고 자해하고 있다고 시간 불문하고 전화와서 사람 감정쓰레기통으로 사용해서

저도 살고자
연년생인 언니 번호 차단하고 집에 일절 저한테 걔 얘기하지 말라고 했다가
천하의 나쁜 년, 동생 맞냐는 소리 들었어요 ㅋㅋㅋ

저한테 아무리 힘들게 한대도 가족을 내버리는 게 말이냐고
아무래도 불쌍한 언니인데 저라도 받아줘야 되지 않겠냐고 이러시더라고요
언니가 전번 바꾸고 잠수타자 저한테 언니랑 니가 더 친했어야 했는데 이 말까지 들었습니다

저도 대학생이라 제 할 일이 태산이고 과가 과인지라 종일 공부해야 하는데
저한테 언니 연락 왔냐고 했냐고 물어보고
얘가 사고치면 저한테 토로하시고 저한테 언니 어떤 반응이겠냐 심정이겠냐 어떻게 해야 하냐 해결될 때까지 물으시고... 정작 제가 하지 말라는 자극되는 행위 다 해서 상황 악화시키시고...

가족들 모두가 언니 이야기로 저한테 다 묻고 확인하고 그래서
제 생활에 집중하고 싶어서
저도 신경 쓰다 보니 피 토하고 잠도 며칠 못 자고 해서 단절하겠다는 건데... 그렇게 천벌 받을 짓인지

언니나 너나 똑같이 부모 가슴 피 나게 하는 년들이라는 소리를 들어야 하는 건지 정말 모르겠네요...









26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ㅇ2021.02.26 01:20
추천
2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형제사이 저렇게 틀어지고 언니가 설치는거 다 부모가 판을 그렇게 깔아줘서임 ㅋ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2021.02.26 00:52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도 컨트롤못한 언니를...동생이 컨트롤하라고?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2021.02.26 14:00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 주위에 쓰니랑 비슷한 케이스 있었음. 세부적인건 다르지만 위에 오빠가 정신병자라 동생한테 저런 부담 다 껴안게 하는 집구석있었는데. 지금 그 집 어떻게 된 줄 앎? 그 동생 오빠뿐 아니라 가족 전체랑 연 다~~끊음. 부모랑 연 다 끊고 잠적하다시피해서 사라짐. 부모는 참 웃긴게 한 명이 온전치 못하면 나머지 한명한테 그 몫의 효도, 책임감 이런걸 원한다는거야..그러다 나머지 한명까지 없는 자식 되는줄은 모르고 ㅋㅋㅋㅋㅋㅋㅋㅋ저런 부모는 나한테 걸려봐야 되는데. 나같으면 아~ 나는 자해도 안하고 그래서 엄마가 살기 좀 편한가보다? 그러면 나도 같이 자해한다고 칼춤 추면 나도 좀 놔둘거냐고~ 그렇게 한마디 하겠음. 착하고 순한 딸 감정쓰레기통에 지들 화풀이 대상으로 쓰는 부모면 정신좀 차려야 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2.26 08: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부터 살아야죠. 가족들 다 정상 아닌거 같은데 다 끊어요. 천벌 안받아요. 저런 사람들이랑 가족인게 천벌인거 같은데 다 놔버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2.26 07: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식 둘중 하나라도 사람구실하고 사는거 보고싶으면 제발 그만하라고하세요 님도 미쳐 날뛰고싶은거 겨우참고 살고있다고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2.26 07: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도 못하는걸 동생이 어찌해요. 받아주니까 더 막대하는 경향도 있음. 부모님 연락오면 더 길길이 날뛰면 됨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2.26 04:52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부모 웃기네. 자매가 할일이 아니라 부모가 할일인데, 왜 지네 자식을 딴자식 희생물로 만들어? 자해 하는 자식 정신과 치료를 받게 해야 해야지 왜 동생이 그 쓰레기통이 되야 하냐고!! 하던대로 해요. 자식 둘 다 정신과 드나들기 전에 언니나 알아서 챙기라 해요. 누구한테 떠넘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2021.02.26 01:20
추천
2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형제사이 저렇게 틀어지고 언니가 설치는거 다 부모가 판을 그렇게 깔아줘서임 ㅋ
답글 0 답글쓰기
2021.02.26 00:52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도 컨트롤못한 언니를...동생이 컨트롤하라고?
답글 0 답글쓰기
쓰니2021.02.25 20:0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언니가 진짜 힘든 상황인지 어떤지는 모르겠지만 님이 대학생이면 언니도 다큰 성인이네요.가족들이 어릴때부터 언니성격 다 받아줬나봐요. 그러니 자살하겠다고 보고하고 사라지죠. 진짜 자살하는 사람은 그렇게 일일이 보고하지않죠. 자신인생은 자신이 책임지는거에요. 님 잘못하는거없어요. 지금 해야할 본인일에 최선을 다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2.25 19:4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감정쓰레기통이 아니라고 내가 당한거 기다른 가족들이 한번이라도 당해보고 얘기하라하세요. 진짜 가족들이 님만 희생하면 된다 심버인거 같은데 그런 가족 없다 생각하는게
답글 0 답글쓰기
1
웹툰오늘은 너로 정했다
만화봄날의 로맨스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