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나보다 더 비참한 사람 있어?

ㅇㅇ (판) 2021.03.01 03:14 조회95,674
톡톡 10대 이야기 댓글부탁해
엄마 남자친구 생기고 계속 집에 안들어와서 나혼자 빨래 설거지 집안일 다 해. 엄마가 술마시고 토 한 자국 다 치우고. 방학이라 집에서 다 마른 밥에 고추장이나 케찹 비벼서 먹는다. 나한테 계속 욕하고 화내는게 일상이니까 괜히 엄마만 보면 목소리 작게 내고 식은땀나고 방 들어오면 눈물만 나고. 엄마 술마시고 자살한다는 거 내가 다 말리고 구급차 부르고 해도 난 결국 그냥 썅.년 시;발년, 죽일년임 지엄마 죽는다는데 독한년 이러면서 친척들도 나한테 욕해 엄마가 뭐라고 얘기했는지도 모르겠다 내가 뭘 잘못했는지도 잘 모르겠고 아빠가 엄마한테 생활비 천만원 줬다는데 그거 다 지 남친이랑 노는데에만 붓고 난 정작 얼굴에 바르는 스킨로션도 안사줘서 엄마 샘플 화장품 하나씩 가져다 바르고 쌀이랑 샴푸 다 떨어져가는데 이제 곧 개학이고.. 그냥 학교도 가지 말까 고민중이다ㅠ 보니까 살도 6키로 빠졌음.. 지금도 엄마 남친이랑 히히덕 거리면서 전화하는 중인데 나 오늘 어제 공복이라 기운도 없음 차라리 남자친구 없었을때가 더 나은듯






+) 나 자고 일어나서 댓글 하나하나 천천히 다 읽었어 그냥 너무 서러워서 쓴 글이였는데 너무 고마워서 뭐라고 말해야할지 모르겠다 다들 아빠한테 연락하는데 아빠도 딱히 나 걱정해주지 않을거야 그냥 참고 살아라 이 소리만 할거같고 지금도 물론 엄마 집에 안들어왔지만 그냥 차라리 안들어오는게 나을거같아ㅋㅎ.. 밥을 먹어도 계속 토하고 식욕도 없어 다들 고마워 나 사실 진짜 힘들었거든? 근데 누구한테 이 얘기를 하겠어. 그냥 익명이라도 위로받아서 좋은거 같아 나 몸에 상처도 많이 냈고 옥상도 수차례 올라갔다 내려왔다 했는데 그래도 지금까지 살아있는거보니까 뭐...
그리고 몇몇 사람들이 돈 보내준다고 했는데 그냥 돈 받았다고 생각할게 너무 고마워

470
13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고삼쥬겅] [우이씨] [뉴비들봐라]
12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1.03.01 12:25
추천
21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빠한테 가는건 안되나..?
답글 9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21.03.01 21:20
추천
141
반대
4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ㅋ두번째 배댓 당사자입장에선 위로안됨 그렇게 말한다고 지금 놓여있는 상황이 달라지는것도 아니고.쓰니야 진짜 열심히 살아라 아무리 인생ㅈ같아도 길은 다 있음 그걸 발판으로 삼아서 더 단단해질거다 영악하게 사셈 뽑아먹을거 다 뽑아먹고 철판깔고 자본 모아서 도저히 안되겠다 싶을때 집에서 탈출해 아빠는 어떤사람인지 모르겠는데 어떻게든 손벌리고 알바해서 돈 모아놔 공부도 꼭 하고
답글 18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1.03.07 02: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 나랑 사정이 너무비슷해서 쉽게 지나갈수가없다... 훗날 엄마 신경 쓰지말고 너가 하고싶은거 꼭 이루겠다 생각하고 성인돼서 독립하쟈 파이팅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3 02:2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치겠다......힘내 쓰니야 진짜 힘내 너 꼭 잘 될거야 뭘 해도 성공할거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22: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ㅠㅠㅠ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17:2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힘내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16:2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얼마나 힘들었을까... 쓰니야 힘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14:5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떻게든 돕고싶지만 같은 학생입장에서 현실적으로 도움줄 수 있는 게 없네.. ㅠㅠ.. 꼭 끝까지 버티고 20살되면 알바해서 돈 모으고 집 탈출해 그 집 나가고 엄마랑 연락 끊어야 너가 살아.. 응원할께 진짜 파이팅해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14:0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안녕 쓰니야 내가 직접적으로 도움을 줄 수는 없어도 이거 하나만 말하려고 .. 엄마는 엄마 인생이고 너는 너 인생 살아야지. 그리고 필요할 때 도움받는거 민폐가 아닌거 꼭 알아둬. 밑에 몇몇분들 이메일 주소까지 밝히고 도움주신다고 한 분들께 연락 꼭 드려봐 ! 무교지만 너가 꼭 그 집에서 벗어나서 행복해지길 기도할게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12:2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발 공부해서 좋은 대학 가라 제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12:2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공부해 공부 너 엄청 독립적이라 대학 엄청 잘 갈 것 같아 뒤도 돌아보지 말고 무조건 공부해 알겠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11:22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증해라 종이에 판녀 ㅇㅇ이라고 쓰고
답글 1 답글쓰기
2021.03.02 09:45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야 술마시고 자살한다는걸 왜 말려 그냥 죽게 냅둬 뭐하는거야 딸한테 .. ㅠㅠ 얼른 성인돼서 독립해라 ㅠㅠ
답글 0 답글쓰기
꽃율하찡님팬 2021.03.02 07: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요즘은 많이 안 맞지만 옛날엔 숨이 안쉬어지고 피멍들때까지 맞아봤거든.. 그때 나도 죽을까 생각하고 매일 울었는데 시간이 약인 것 같아,어린 마음에 신고는 무섭고 엄마랑 같이 있기도 무섭고..그때만해도 하루하루를 단두대에 서있는 기분으로 살았는데 악착같이 버티니깐 이제 엄마도 안때리더라..근데 사람마다 다를순있는데 우리엄만 술때문에 그러신거라..일단은 힘내라는말이 위로가 될진 모르겠지만 지금도 충분히 넌 잘하고있어 많이 외롭고 무섭겠지만 내가 곁에서 늘 응원해줄게. 혹시 많이 위급한 상황이면 근처에 청소년 보호센터에 연락해봐 최대 9개월정도나 장기적으로도 있을수있엉 물론 숙식제공에 학비지원도해준댕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07: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ㅠ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ㅇ 2021.03.02 06: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이고 몸 다 버리겠다ㅠㅠㅠ그래도 학교는 가..엄마가 수업료나 급식비 같은건 내주시나..? 쓰니야 얼굴도 모르는 사람들한테 도움받는게 부담스럽고 싫을수도 있지만 너가 정말 도움이 필요한 사람이고 그걸 아무런 댓가 없이 베풀 수 있는 사람이 있다면 받아들이는것도 전혀 부끄럽거나 염치없거나 그런게 아니고 오히려 건강한거야..! ㅠㅠ무슨마음일지 이해가 된다..메일주소가 부담스럽다면 경기도 여주/ 경기도 이천/ 인천 부평..이런식으로 어디 사는지만 답글로 남겨주면 안될까 제발.. 난 22살 여자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03: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차라리 어디 기관은 어때...?
답글 0 답글쓰기
2021.03.02 03: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이 키우는 엄마로서 이렇게 예쁜딸을 방치하고 상처주는거에 너무 화가 나네ㅜ 그런상황에서도 쓴이가 잘큰듯.. 원망하고 엇나갈만한데 이렇게도 잘 커준거보면 내가 고맙네 쓴이야..이 악물고 공부하고 나중에 돈을 벌더라도 절대 뺏기지말고 악착같이 모아서 독립도 하고 쓴이를 위해서만 써 중간에 넘 힘들면 나라에서 무료로 하는 심리상담센터도 있을꺼야 혼자 삭히려하면 병나니 어디라도 털어놓고 맘을 비워. 그렇게 해서라도 멘탈 잘 잡고 힘내!응원할께! 진짜 도움이 필요할때 조금의 도움이라도 주고 싶은데 방법을 모르겠네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03:10
추천
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삼성장학재단이라고 올해 신청이 마감됐는지 아닌지는 모르겠다 장학금 필요한 가정 학생들한테 신청 받아서 장학금 주는 재단이야 삼성에서 주관하는거고ㅇㅇ 나도 여기 도움받고 처음으로 문제집 사서 공부해봤어 신청기간 지났더라도 꼭 알고있다가 내년에라도 신청해봐 쓰니 힘내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03: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 상황에서도 꿋꿋이 잘 살아내줘서 고마워. 성인 되면 널 위해서 독립하는 게 좋을 것 같아. 오늘은 어제보다 더 행복하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03: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프지 말고 힘내자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03:0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부모가 말만 부모지.. 자격없는 부모 정말 많아 네 잘못 아니야. 어쩌면 잔인한 말일지도 모르지만.. 이 경험들이 나중에 세상의 어떤 시련도 다 견뎌낼 수 있는 경험이 되어줄지도 몰라.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