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근데 이거 ㄹㅇ인것 같음

ㅇㅇ 2021.03.01 16:47 조회9,206
팬톡 NCT즌

차라리 지금 터졌음 바로 고소들어갔을텐데 동창이고 뭐고 봐주지 않고 봐주니까 지금까지 몇년째 머리채 잡히는거잖아

94
1
태그
8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21.03.01 16:51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초에 지금 이 난리일때 갤련 말고는 태용 언급하는애 한명도 없음ㅋㅋ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1.03.02 12:3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놈들 카톡 봤냐 티와이새끼 매장시켜버린다 돈 더 뜯어낸다 어쩐다 ㅈㄴ 씹스러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12:2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늦덕일 때는 사건 전말 모르니까...좀 흐린 눈이었는데, 막상 입덕하고 찾아보니까...너무 조작 많아서 충격받음. 근데 진짜 일반인들은 ㅌㅇ이 그런 줄 아는 사람 많을 걸...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21.03.02 02:2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솔직히 주작하는 속도나 방식을 봤을 때 지금 폭로글 올라오는 사람들 중에서도 갤에서 몰려온 것 같은 사람들 꽤 많이 있는 것 같던데.. 작정하고 여러사람 붙으면 한 사람 인생 어떻게 뒤흔들 수 있는지 충분히 봤잖아,, 예전에 터졌건 이번에 터졌건 그다지 다르지 않았을 것 같음..... 태용이도 예전에 터졌지만 추가폭로 계속 올라왔고(거짓말이었지만) 인증해달라니까 갑자기 2차가해 하지말라고 입막음 당했었잖어..; 이건 악담하는게 아니라..... 어쨌거나 무고한 일로 일단락 됐는데 너무 괴롭게만 추억하진 않았음 싶어.. 나는 확실히 태용이 일 겪고 난 뒤에 인터넷에만 떠도는 말로는 사람 함부로 판단하지않게됐음,, 나한테 보여주는 모습을 보고 판단하게 되더라고,, 내가 뭐래냐.. 걍 우리 모두 다 수고많았고 타연옌도 폭로글이 올라왔다는 이유로 한 사람의 단면만 보지말자구.. 그것만으로도 나는 그 시간이 의미 있었다고 생각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1 17:14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태용이 마음고생했을거 생각하면 그냥 가슴 찢어진다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1 17:01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무 잘난게 죄지,,, 그냥 조카 안쓰러움 애초에 잘못도 안했는데 왜 아무말 없이 그냥 사과했는지ㅠㅠ 고소 때리지 본인은 몰랐겠지 중학교 남동창이 남연갤이었던걸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1 16:51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초에 지금 이 난리일때 갤련 말고는 태용 언급하는애 한명도 없음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1 16:49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ㄱㄴㄲ ㅋㅌㅋㅌㅌㅌㅌㅋㅋㅋㅋ 지금 터지는 연예인들 학폭 수위랑 수준 보면 저런 말장난 하나에 비할바가 아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3.01 16:4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ㅇㅇ,, 증거부족으로 다른 학폭 연예인들한테 묻히고도 남았음
답글 0 답글쓰기
1
톡커들의 선택
  1. 1 5개월동안 양다리였던 대구의 .. (120)
  2. 2 김정현 김세정이랑은 엄청 잘지.. (100)
  3. 3 극단적인 생활 추반하자 2탄 (101)
  4. 4 예비새언니 빼고 가족사진 찍어.. (225)
  5. 5 애들아 나 지금 단둘이 짝남집.. (162)
  6. 6 이부 고등학생 동생 제가 데려.. (134)
  7. 7 후쿠시마 원전수 방류 결정났어 (316)
  8. 8 아니 근데 이거 ㄹㅇ 서예지 맞.. (231)
팬톡쓰기

즐겨찾기

설정
다양한 팬톡 채널을 즐겨찾기에서 이용해 보세요!

팬톡 카테고리

팬톡채널
숨김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