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외도 발각 후 11일째..

잠도안오고 (판) 2021.03.17 20:50 조회39,673
톡톡 남편 vs 아내 꼭조언부탁

3월 7일 처음으로 외도했다는 사실을 알고

10여일이 지났네요.

미칠것같은 시간이 지나고

아이들과 저한테 잘하는 모습을 보면서

지금은 그일이 진짜있었던 일인가싶을정도에요..

그래도 순간순간 올라오는 감정때문에 너무 힘들어요

2년동안이나 저를 기만했다는 사실만 생각하면

사람으로도 안보였다가 참아야지 참아야지하고 있습니다

왜 가정을 버릴정도로 사랑하는것도 아니면서

2년이나 그랬냐고 물어보니 정때문에 한번에

확 끊을수가 없었다네요

제가 몰랐다면 지금도 현재진행형이었을테구요.

이와중에도 무슨 생각을 하고있을까..

외도 기간을 생각하면 습관적으로 그여자 생각이 날텐데

그걸 생각하면 또 화가 치밀고..

남자는 어떤가요?

2년을 만낫는데 이제 끝! 하면 말처럼 그렇게 정리가 되나요?

제가 추궁하면, 그여자 생각하면 다른 생각은 없고 그저

앞으로 잘 살았음 좋겟다고하네요

저말이 사실일까요?

이혼은 못한다고 햇다는데 어떻게 2년이나 유지가 되었을까요?

전 이해가 안되네요 이래저래 모든 일들이..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혹시 같은 일때문에 힘드신분 잇으시면 쪽지주세요

번호알려드릴께요ㅜ

3
105
태그
신규채널
[현명한조언]
5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21.03.18 10:22
추천
6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2년? 한 사람하고 2년요? ㅋㅋㅋ 절대 못잊어요. 사랑을 했네 아주.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2021.03.18 10:07
추천
55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애가 있으니 사는건 상관없는데, 남편의 감정,생각,상황 등 남편에 대한것들을 남편에게 물어보는거 무의미해요. 사실대로 이야기할것같으세요? 몰래 2년씩이나 바람핀 사람이?ㅎㅎ 그냥 쓰니님 바램일뿐이죠.. 지금 문제생긴 그여자랑 끝났다고 보시는지.. 끝났어도 이 바람 한번으로 끝이라고 보시나요. 바람을 핀다는 행위 자체가 일반 사람들에겐 쉽지 않은 일이에요. 내 불륜행위 한번으로 가정이 파탄날수가 있는데? 그게 어떻게 쉬울까요. 그런 행동을 하는 사람들은 다른 의미로 진짜 평범한 사람들이 아님. 님 남편 분명 바람 또 핍니다. 그런걸 고려하셔서 모든걸 판단하셨으면 좋겠어요. 헛된 희망 갖지 마세요.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ㅇㅇ2021.03.18 15:26
추천
2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 때문에 그냥 사는건 님이 아니라 남편임...2년간 만났으면 단순한 아랫도리 사랑이 아님..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판관포청천2021.06.15 13: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빨리 헤어지세요 자 다음
답글 0 답글쓰기
002021.06.15 13: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쓰니님의 남편은 그저 마음은 콩밭에 있는 빈껍데기일 뿐
처음이 힘든거지 두번 세번은 누워서 떡먹기입니다.
남편 얼굴 볼때 마다 자꾸 그 일이 떠오를텐데 평생 감내하고 살 수 있나요? 믿음도 깨진 마당에....
이혼할거 아니시면 한번 더 발각 되면 어떻게 어떻게 한다는 공증 각서를 받던지 강한조치를 안하면 남편은 어~~울 마누라 그냥 넘어가주네? 님을 쉽게 보시고 함부로 할껍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15 12:5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2년만났는데 이혼을 안할거라고요,,??왜????
답글 0 답글쓰기
글쎄요2021.06.04 16: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__ 파트너가 아니였을까요.
당연히 정상적인건 아니지만
그런 부류도 많습니다.
그냥 몸정이라는거
답글 0 답글쓰기
하하2021.05.29 14: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도 같은 경우네요.. 기간은 짧지만 글 읽는 내내 제 글인줄 알았습니다. 상간녀에 대한 언급은 없으셨지만 저같은 경우는 상간녀가 이혼녀이고,.. 아주 뻔뻔해서 진짜 세상에 다 알리고 싶을 정도에요..
남편은 다신 안그러겠다 하지만.. 뭐 믿지도 못하겠고... 애들 좀 더 클때까지 참아보려 하는데 제 멘탈이 버텨줄지 모르겠어요..
답글 0 답글쓰기
사치2021.04.29 14: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자가 댓글달기 뭐하지만....

많은 남자들이 저딴짓을 하고있습니다.
저 또한 몇년전 그래봤고요.
가정을 깰 생각은 전혀 없었고, 그냥 욕정였습니다.

결론은 진심 반성하냐, 안하냐 입니다.
전 진심 반성하고, 평생 아내에게 짐을 지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제 짐은 아내의 배신감과 고통에 비하면 하찮겠죠

아내에게 변명할 필요도 해명할 필요도 없습니다
그냥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며 살아가면 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아지미2021.04.26 06:5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반백50입니다....저랑비슷한상황이네요..전 여러명인데다 30년가까이 짐까지유지하고있는 옛여자두 있더군요...어찌해야할지 아직두.미치는거죠.,가끔연락하고봤는데아무일두없었다는데...헐..왜살인이일어나는지 알껏같기도하네요..,.저두짐혼란스러워. 모르겠네요....엱락주세요..01092699251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05 08:4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지가 인기가 많은 스타일이면 짧게 짧게 바람 많이 폈을 스타일이지만
어디 하나 얻어걸려서 질질 2년이란 시간 끌고 간듯;;
결혼생활중 바람 다신 안펴도 그게 정신차린게 아니라
여자들이 안만나줘서 못피는거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2021.03.27 11:5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살림 차리고도 남을 시간이네요...제집 개놈처럼요... 이놈은 고양 덕양구 휴그린에 집 얻어주고 월세도 내주던 병신놈이죠...그년 딸 학자금대출도 갚아주려는지 매월 100만원씩 적금도 들고 있는 병신이예요..그치 현아?
답글 0 답글쓰기
2021.03.23 14:0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개가..똥을 끊지..
답글 0 답글쓰기
쓰니2021.03.22 16:02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랑 같으시네요 한달전 딸램이 생일에 알게됬어요 저두 2년 만났더라구요 항상 운동하러 가더니 거기서 만나서 그날도 그년이랑 운동갔어요 그래서 체육관 찾아갔죠 쪽팔리는줄 알아서 체육관까지 못오게하고 중간에서 만났는데 혼자오더군요 뒷날 그 여자 집 알아내서 찾아갔습니다 그 남편과 자식 있는곳에서 다 까발렸어요 내 자식 생일날 상처를 줬으니 너두 똑같이 니 자식도 알라고 둘다 아파트 놀이터에서 무릎꿇려서 동여상 촬영하고 각서 받아놓고 그집 남편이 미안하다고 사과하더만요 글고 왜 우리한테 이런일이 생기냐고 그남편분이 우시더만요 이제 한달 지났습니다 그뒤로 인스타,카드 내역서 지속 뒤지고 증거 모으고 토요일 그런일이 있었다보니 주말만 다가오면 제가 미치는거 같아요 자영업자라서 동생 부쳐서 하루종일 감시시키고 퇴근하고오면 집안일 다시키고 이제 제가 운동 다니면서 자유롭게 지내요 근데 잊을수는 없어요 남들앞에서는 그냥 평번한 모습인데 속은 미치년같아요 제가 미치질 않기만 바랄뿐 입니다 상간녀 소송은 그집 남편과 협의후 안합니다 10년까지 가능하다고 10년되었을때도 도저히 용서가 안되면 서로 소송하자고 그때 서로 소송하는거 도와준다고 협의했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3.21 13:45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업이라 이혼은 못 하고ㅉㅉ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3.20 09:37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상간소송으로 돈 뜯어내세요 같은 사람이랑 또 바람피다 걸리면 위자료 두배로 올라갑니다 세번 걸리면 돈 또 올라요 계속 돈 뜯어내세요 갈라서지 않을거라면 그게 최선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복숭아커피2021.03.19 19:22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결혼하고 2년이나 다른 여자 만났다면, 그냥 같이 사는 부인도 여러 여자 중에 1명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ㅠㅠ2021.03.19 16:45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자랑은 아니지만 진심을 담아 남깁니다. 저도 남편의 외도로 이혼했고 2년 됐네요.. 처음 발각되고 무릎꿇고 울면서 빌던 놈이 6개월 뒤에 또 외도 하다 걸리고 시부모님을 모시고 살고 있던데다가 친정부모님께 상처주기 싫어 또 봐주고 살았는데 다른여자랑 또 3개월 만에 바람나서 그때 결심하고 친정에 햬기 했었어요.. 제 말을 듣자마자 엄마 왈 "지금이 조선시대도 아니고 사람 고쳐쓰는거 아니다. 당장 이혼해라!! " 그말 듣자말자 시부모님께도 얘기하고 집 나왔네요.. 지금은 이혼하고 행복하게 정말 잘 살고 있습니다. 그때 헤어지지 않았다면 지금도 전 아마 지옥속에 살고 있었을꺼라 100퍼센트 장담해요.. 님 남편분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안피는 놈은 있어도 한번만 피는 놈은 없다' 라는 말은 진리인듯 합니다.. 앞으로 살아가야 할 날이 더 많으시다면 현명하게 잘 생각하시길 바래요.. 힘내시고 마냥 억울하고 화만내고 있지 마시고 냉정해 지시길 바랍니다!! 화이팅!
답글 0 답글쓰기
su2021.03.19 14:15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하 진짜 2달도 아니고 2년간 바람핀 것을 알고도 참고 결혼생활 유지하신다구요? 저라면 바로 귀책 잡아서 이혼하고 위자료 받으면서 재혼하든 뭐 할거 같네요. 저는 성격이 ㅈㄹ맞아서 그런건지 몰라도 못참아요. 생활이 걱정? 그냥 뭐가 됐든 하다 못해 식당서빙이 됐든 내가 내 힘으로 먹고 살지 ㅅㅂ 그 ㅅㄲ가 벌어오는 돈 받고 싶지도 않을거 같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3.19 02:51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맞바람 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3.19 02:25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정신차리세요!!! 끝났다고 생각하세요??? 쓰니 안심시키고 다시 만납니다!!! 한달만나고도 목숨거는데 2년 만나고 들켰다고 헤어졌을꺼라 생각하세요?? 순진하시기는 ㅜ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3.19 01:4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덮고넘어간 후 후회하더군요. 평생 안잊혀진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ㅋㅋ2021.03.19 01:23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외도녀 한테 연락하고있을 확률 100
답글 0 답글쓰기
1 2 3
웹툰최강 액션&스릴러
만화설렘주의! 순정 만화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