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같은 병실 다른 연출.gif

ㅇㅇ (판) 2021.04.08 11:35 조회7,409
톡톡 엔터톡 채널보기

 


<펜트하우스> 주호민 감독 (펜트하우스1, 황후의 품격 등)








 

 


<시지프스> 진혁 감독 (푸른바다의 전설, 주군의 태양 등)









 

 

 


<빈센조> - 김희원 감독 (왕이 된 남자, 돈꽃 등)









병원 아니고 세트장인데 드라마팀이

돌아가면서 많이 쓰는 곳이라고 함


같은 장소이지만 연출자에 따라 달라보이는 게 신기함  

그리고 보면 조명차이도 큰 것 같음 





 

13
0
태그
신규채널
[요드림]
0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