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너무 안 꾸며서 친구가 창피하다고 하는데 조언 좀 주세요.

(판) 2021.04.14 01:44 조회51,783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조언부탁
ㅎㅎㅎ뭐 이런 걸 고민이라고 쓰기에 쑥쓰럽지만 뭔가 지혜로운 분들의 조언을 한 번 구해보고 싶어요.

40대에 아직 자라, 망고, 마시모두띠 온라인 쇼핑 말고는 옷 사입을 시간도 없고, 바쁘게 30대 살다보니 벌써 40대 중반이네요.

젊을 때는 명품 이것저것 핸드백은 명품으로 몇 개 가지고 다니고 옷 잘 챙겨입었던 것 같은데, 사업을 한 십년 하다보니 너무 바쁘고 다 덧없고, 또 IT쪽 일하다보니 다들 청바지에 운동화 차림이라 별 생각 없었어요. 게다가 창업자가 명품 티 많이 나는 가방 들고다니는 거 뭔가 건실해보이지 않아보일까봐 있던 명품들도 안 들고다녔어요.

뭐 변명은 이 정도하고, 현재는! 어릴 때 들던 백들은 다 유행지나고, 뭘 사 입으려해도 이제 뭐가 뭔지 잘 모르는 센스꽝인 아줌마에요.

오늘 시계나 바꿔볼까해서 애플 매장 갔다가 에르메스 에디션이 품절이라 못 샀다 했더니...돈을 좀 써 볼 요량이 옅보였던건지 이때다 하고 친구 하나가 안 그래도 너 후줄근하게 해다녀서 얼마전 친구 직장에 놀러갔을때 친구동료가 저더러 너무 초라하다 그래서 친구가 너무 열받았다고..ㅎㅎㅎ

그래그래 쇼핑 한번 가자고 했지만 친구 시키는대로 샀다간 가사탕진할 것 같고!ㅎㅎ 제가 지금 좀 심하긴 심하거든요. 적당하게 초라해보이지않을 정도만 이것저것 사보고 싶은데 막막하네요.

오늘 비즈니스 행사를 갔는데 다른 회사 이사님이 세련됨 고급짐 뿜뿜하는 아이보리색 트위드 자켓에 찢어진 청바지에 빈티지한 하얀 운동화를 신으셨던데 오 이쁘시더라구요. 저란건 어디서 사나 명함주고받다가 여쭤볼뻔!ㅎㅎ

40대 IT기업 여성 임원에게 어울릴만한 우아하믄서도 너무 각잡힌 느낌 들진 않는 멋스러운 옷은 어디서 사야하나요? 자유분방하고 일잘할 것 같아보이는 이미지 뿜뿜하고 싶네요.
32
7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9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으그2021.04.15 17:14
추천
115
반대
5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도 후레한 친구랑 다니면 창피하긴 함. 근데 본인은 그냥 검소하고 수수한지 알아서 그게 더 문제.
답글 11 답글쓰기
베플 2021.04.15 16:59
추천
89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꼭 명품을 둘러야 멋있는건 아니잖아요 적당히 깔끔하면서 내츄럴할때는 내츄럴하게 좀 차려입을땐 차려입고 그렇게만 맞춰입어도 잘입는거 아닌가? 난 명품 노래부르는사람들 노이해
답글 14 답글쓰기
베플 ㅇㅇ2021.04.15 16:53
추천
7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후줄근한 차림이 뭔지 모르겠지만 비싼 옷 아니어도 단정하게 입으면 되죠. 목 늘어진 티, 무릎 튀어나온 헐고 낡아빠진 츄리닝바지 이런게 아니면 말이에요.... 요즘 정장바지 편하게 나온것들도 많고 40대 이시면 위에는 티셔츠나 셔츠, 블라우스에 자켓, 마이 위주로 챙겨서 입으세요 이런건 적당한거 잘 사놓으면 유행도 많이 안타잖아요
답글 0 답글쓰기
찬반대결 ㅇㅇ2021.04.15 19:41
추천
21
반대
1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깔끔하게 하고 다니는게 많은 돈이 필요한 일인가요? 브랜드 안입고 명품으로 치장안하면 후줄근한 건가요? 본인이 센스없고 저기관리 못하는걸 참 어이없게도 변명하네.
답글 5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2021.04.17 11: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기 자신 그대로 만족하지 못하는 사람은 대체적으로 내 겉모습이나 외부에서 부족한 만족감을 채우려고 합니다. 여기까지만 말해도 님은 똑똑하신것 같으니 알아들으실듯.. 님은 문제없어요 친구가 문제지
답글 0 답글쓰기
oo2021.04.16 16:02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코스 (cos) 잘찾아보시면 이쁜거 많아요
셔츠에 슬랙스 이렇게만 입어도 이쁜데..
답글 0 답글쓰기
지현이2021.04.16 15: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푸른 바다의 전지현이라면 드라마에서처럼 다늘어진 티셔츠를입고 구멍난 양말을 신고 삼선 쓰레빠를신고 조개껍딱을 빽삼아 옆구리에 끼고 거리를 활보해도 엣지있어보이겠지만 그외는 방법없음
답글 0 답글쓰기
남자ㅇㅇ2021.04.16 10:36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왜 꾸미고 다녀요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2 답글쓰기
ㅡㅡ2021.04.16 10: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똑같은 싸구려나 똑같은 명품을 입어도 누구는 간지나게 누구는 후줄근하게 보이는거 사람 차이아닌가요. 예로 정우성이 내머리속에지우개찍을때 건설현장 일하는 먼지날리고 빈티나는 느낌을 내려고 다른사람들처럼 꾸며놨는데 그마저도 빛이나더라는. 없이보이게 만들려고 애썼다죠. 명품을 사지말라는게아니라 자기한테 어울리게 입고다니는게 제일중요한것 같네요.
답글 0 답글쓰기
잠이안와2021.04.16 10:25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리고 옷 대충입고 전혀 그래 보이지 않는데 알고보니 능력자??? 더 좋음. ㅋㅋ 보여지는게 뭐가중요해 내가 겁나 잘나가는데.
답글 0 답글쓰기
잠이안와2021.04.16 10:23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능력이 좋은데 옷이 뭣이 중한디... 언니가 잘나가서 질투났나봐요. 옷은 됐고 차한대 좋은거 뽑아서 기죽여요. 업계사람들은 별 신경도 안쓰는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8:33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ㅋㅋㅋ 스티브 잡스는 터틀넥에 청바지만 주구 장창 입고 마크 져커버그는 티셔츠 쪼가리에 청바지 입고 다니는데.. 실제로 IT기업 임원인 사람으로 이제까지 일해 온 40대한테 실례니 어쩌니.. 에휴..
답글 4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8:23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사람들이 익명이라고 말을 진짜 이상하게 하는 사람들이 많네.. 솔직히 정말 가까운 친구면 다른 사람이 그렇게 말했을때 내 친구가 IT기업 임원이라 얼마나 똑똑하고 능력있는데 라고 치켜세우겠다. 그리고 친구 사이라도 예의는 지켜야 하는거임..

솔직히 아주 큰 기업이면 임원급만 되도 스피치나 코디 같은거 컨설팅도 붙여줌. 이미지를 바꿔 보고 싶으시고 그게 일에 연관되는 일이면 스타일리스타한테 컨설팅 받아 보시는것도 괜찮을 것 같네요. 그런거에 오랫동안 관심 없으신 분이면 갑자기 잘 코디해서 멋쟁이가 되진 않아요.. 그것도 다 돈, 시간 노력이 필요하고 무엇보다 본인이 관심이 있어야 하는 일이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8:17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IT계열 임원이시라면서, 친구가 쇼핑하자고 갈정도로 너무 대충입고다니시면 그것도 실례예요.. 거래하거나 바이어들도 만나실텐데요.캐주얼하면서도 매니쉬한 세미정장룩 추천해요. 하의는 슬랙스같은 바지나 A라인 스커트에 상의는 블라우스나, 단정한 파스텔톤 남방같은거요. 신발도 힐종류말고 스니커즈로 신어도 단정해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그래도힘내자2021.04.16 07:57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말씀을 맛깔나게 잘하신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7:46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명품으로 꾸며야 있어 보인다는 마인드/ 주변 사람들이 챙피할 정도로 안 꾸미는 현실에서 센스 꽝인듯. 명품을 입어도 시장 옷처럼 보일거 같네요 ㅋㅋㅋ꼴값 떠는 스탈 혹은 주작...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7:04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생긴게 깔끔하면 그냥 흰티셔츠에 청바지만 입어도 고급스럽고 깔끔해보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6:48
추천
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안한 얘기지만 아줌마 옷걸이가 문제일지도 몰라 ㅠㅠ 살부터 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5:2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마 어울리지 않는 옷이나 너무 과한 캐주얼 차림이라 그런거 같아요 어떤 옷이 좋을지 고민이면 자라나 마시모두띠에 디피되어 있는거 중에 캐주얼 정장쪽을 먼저 입어보는것도 방법일 거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4:14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유튜브 보고 안목 키우면 됨요 패션유투버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4:0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직업에따라 사람바뀌는건 한순간이더라 나 옷장만 혼자 4개쓰고 (서랍장제외) 그 정도로 꾸미는걸 엄청엄청 좋아했는데 이직하고나서는 맨투맨or후드티만 입고 다님ㅋㅋㅋ솔직히 너무 편한데 경조사있을때는 당황스럽긴하더라 어색하고ㅜ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2:21
추천
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절친이랑 저. 나이 40중반이예요. 같이 발리여행 갔다가 정말 쪽팔려서 혼닜네요. 그냥 평범하게 반팔 반바지만 입었어도 진짜 이런생각은 안했을것 같은데. 본인 편하다고 다 늘어난 나시티. 고무줄 반바지 입었는데 그게 심지어 너무 엉덩이가 늘어나서 차마.... ㅠㅠ 솔직하게 말하면 상처받을까봐 돌려 말했더니 못알아들어서 사람이 아무리 편한게 좋아도 나이도있고 TPO가 있는데 내옷 빌려주랴? 했는데 1도 안먹힙디다 ㅋㅋ 정말 씻지도 않고 만사 귀찮아하고 ㅋㅋㅋㅋ 총체적난국이었어요. 삼선쓰리빠 끌고 다니더라구요. 하아... 그 이후 그친구랑 여행은 접았어요. 사람이 그래도 나이에 맞게 옷이나 악세사리를 해야합니다. 과해도 문제지만 너무너무 내츄럴하기만해도 문제예요. 옷입는것 꾸미는것도 다 연습과 센스가 있어야하구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4.16 02: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비슷한연령대라 세상귀찮고 내편한게 좋은 그맘 이해됩니다. 걍 기본 셔츠 기본 바지 깔별로 사서 돌려 입으세요. 운동화 하나사고. 걍 대충 입고살자.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웹툰툰앤북 Original 작품
만화신간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