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모성애가 안생겨요

ㅇㅇ (판) 2021.04.19 02:50 조회24,755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조언부탁
오늘부로 아기 딱 100일되었어요
주위에서도 그렇다하고 제 눈이좀 객관적인데 아기가 정말 이뻐요
크게 별난 것도 순한 것도 아니고 적당히 울때 울고 그래요
근데 제가 아직 모성애가 많이 부족한것 같아서요
저는 아기가 울면 바로 달려가지 않고 하고있던일을 마저하고 가요 하던게 급한일이라서가 아니라 그냥 먼저 하고 있었기 때문.
그리고 아기가 울면 시끄러우니까 달래줘야겠다 시끄러우니까 울리지 말아야겠다 하는 감정이 더커요
또 아기 걱정되는 마음이 잘 안들어요 예를들면 토를 많이해도 소화가 덜되서 저렇구나 밥잘먹으니까 이상없는거야. 정말 이상없는건 맞는데요 보통 그래도 걱정이 되지 않나요
아기한테 애정표현도 하지만 TM이에요 그냥 형식적으로 해야하니까 하는기분.
그냥 내 아기야 너무 소중해 이거보단 내가 낳았으니 책임져야지 이런게 더 큰거 같구요
아기랑 남편중에 택하라면 고민도 안하고 남편이에요
내 배로 낳았는데 이럴수 있나요? 그래도 책임감에 정말 최선을 다하지만 이런 생각이 들면 괜히 회의감이 들고 그러네요 키우다보면 모성애가 자연스레 생겨날까요?
72
22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팩트]
8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21.04.19 04:23
추천
58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성애는 선천적인 거 아니에요. 자책하실 필요없어요. 많은 엄마들이 책임감에 버거워하며 100일 200일 보내고 정이 쌓이면서 애틋해지고 그래요. 근데 아기 울면 즉각 빠르게 & 변함없이 일관되게 달려가줘야 정신적인 발달장애 없이 잘 클 수 있어요.
답글 5 답글쓰기
베플 인생의진리2021.04.19 13:38
추천
50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성애가 낳자마자 뿅 생기지는 않는 것 같아요. 왜냐하면 아기랑 초면이잖아요.
어색하고 신기하고 그렇죠.
키우다 보면 아기가 방긋 웃어주고 나를 알아봐주고 하면서 점점 관계가 쌓여가고, 아기가 아플때 아기 잘못될까봐 걱정되어서 전전긍긍하고 병원 뛰고 하면서 자연히 사랑이 쌓이는 것 같아요.
백일때보다는 돌때, 돌때보다는 세돌때 점점 함께하는 시간이 길어질수록 더더욱 사랑스럽고 돈독해지고 그런 것 같아요.
키우는 정이 더욱 크다고 느끼는 애 둘 아줌마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ㅁ2021.04.19 22:06
추천
39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정상이니까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저도 비슷했어요 근데 아이가 말을 하기 시작하고 대화가 되니까 달라지더라고요 소통하면서 더 많이 사랑하게 되었어요 그리고 키우면서 느낀 거지만 아이가 어릴 때는 부모가 주는 사랑보다 아이에게 받는 사랑이 더 커요 부모에게 무한의 신뢰와 사랑을 주거든요 아무 근거 없이요. 그저 내 부모라는 이유만으로 무조건적인 사랑을 받게 돼요 너무 걱정 마시고 많이 사랑해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늙줌마2021.04.22 17:5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기죄송한데.. 왜낳으셨나요.. 그냥 강요로 낳으셧나요.? 정말 원하는 부부에게는 진짜 못된말이네요.. 저는 두번의유산을 경험하고.. 겨우가진 아기인데.. 진짜.. 왜낳으셨나요.. 이해가안되네요.. 모성애가 당연한건아니지만 그 10달동안 느끼셨을텐데 님은 또 낳을리없지만 낳지마세요. 피임 추천! 둘다 묶으세요!^^
답글 1 답글쓰기
qqqq2021.04.22 14: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성애는 선천적인게 아니란거 저도 경험해봐서 압니다. 지금 큰애 7살인데, 말로 의사소통하는 단계에 와서야 조금 친해지고 정붙였네요. 다만 아이들은 사랑을 주는 만큼 또 돌려준답니다. 일부러라도 아이와 친해지려고 노력해보세요. 애기 우는 거에 민감하게 반응하지 않는거는 전 긍정적으로 봐요. 그러면 애도 무던~하게 큰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영영2021.04.21 12: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지금 100일이라서 그래요ㅋㅋ 저는 100일전까지는 이쁜지도 몰랐다는
지금 6살인데 남편하고 아이 고르라면 잘모르겠어요. 그전에는 남편이였거든요....
답글 0 답글쓰기
보니2021.04.21 10: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걱정하지마세여..저도그랫는데 지금구개월이거든여,지금은 이뻐죽어요,웃어주고 뭔가의사소통하기시작하면 진짜이뻐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1 10:1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생겨요. 걱정마요ㅋㅋ 나는 임신한거 알았을때부터 내삶의 변화와 책임감에대한 걱정에 임신도 즐겁지않았고 태어난아기 버겁기만했어요. 귀엽고 예쁘긴했지만 님처럼 딱 그런마음. (그래도 난 아기울거나 칭얼거리면 바로 달려가긴했음) 기고 앉고 서고 놀고 배우고 모든순간을 함께하면서 쌓이 사랑이 결국 모성애가 되는거더라구요~ 날닮은 외형에 사소한습관들 나에대한 맹목적 사랑과신뢰를 보여주는 이 작은생명을 어떻게 사랑안해요.. 둘중에 선택이라면 남편이랬죠? 나도 그랬어요~ 지금은 애기거 과자라도 하나 뺏어먹으면 속으로 욕합니다. 그무엇하고도, 내생명하고도 바꿀수 없는게 내아이예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1 09:4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이와 남편중에 남편, 그 남편이랑 틀어지면 애 버리고 도망갈 듯
답글 0 답글쓰기
2021.04.21 09: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3~4살 무렵부터 모성애생겼어요 저도 애낳기전엔 낳기만하면 모성애가 장착돼는줄알았는데 그게 아니더군요
답글 0 답글쓰기
vv2021.04.21 08: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도 처음에는 내애맞나싶을정도로 그랬는데... 지금이 너무 이쁘네요~ 9살 아들입니다!!^^ 눈에 넣어도 안아플거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1 08:4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성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1 08: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기를 볼 때, 부를 때, 마음은 안그래도 말만이라도 예쁜아기, 사랑스런아기, 햇살아, 사랑아, 라고 불러보세요. 계속 하면 없던 애정이 생겨요. 말에. 힘이 있어요, 분명.
답글 0 답글쓰기
2021.04.21 08: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런 걱정이 드는 거 자체가 모성애입니다..ㅋㅋㅋㅋㅋㅋ 회의감에 약간의 미안함과 자책감도 섞여 있지요?ㅎㅎ 그게 모성애에요. 그맘때 저도 글쓴이처럼 모성애가 없어서 걱정 했는데.. 첫 째가 24개월 아기가 된 지금, 내새끼 대신 망설임 없이 죽을 수 있을 정도의 모성애가 생겼어요ㅎㅎ 트럭이 덥치거나 괴한이 달려들면 1초 망설임 없이 내 몸으로 방어하고 지킬 수 있을 정도? ㅋㅋ 걱정 하덜 마셔요~ 모성애도 시간이 지나 정이 쌓여서 생기는거에요..!! 지금 몸과 정신이 힘들고, 아기가 낯설어서 더 그런거니까, 쓴이 몸 잘 돌보고요. 응원합니다. 화이팅!!^^
답글 0 답글쓰기
란마2021.04.21 08:1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성애가 바로 생기진 않아요...저도 그랬어요.. 그리고 산후우울증도 옵니다..그런데 애는 울면 바로 가야합니다 모성애때문이 아닙니다.. 그시기에 애착은 평생을 좌우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21.04.21 08: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성애는 키울수록 느는것같아요 너무걱정 ㄴㄴ 그리고 엄마가 모성애를 키우는 것 처럼 아이도 엄마랑 애착을 키워나가요 그 애착과정중 하나가 울때 바로 달래주는 과정이니힘들어도 아이는 바로 달래는 게 좋아요 그런 시간도 흐르고 지나고보면 금방지나가는 시간이니 나중에 아이가 통잠자고 평온해지는 그날까지 힘냅시다
답글 0 답글쓰기
유진2021.04.21 08: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낳았으니 내가 책임져야지 도 모성애의 한부분이라 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ㅇㅇ2021.04.21 07: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그랬어요 우리 아들 백일때까진 귀엽고 이뻤지만 모성애는 없었는데 지금 17개월 걸어다니고 엄마 아빠 빠빠 말도 조금씩하고 이쁜짓많이 하니깐 요즘은 눈물나게 사랑스럽고 이뿌네요 내인생에서 우리아들 없으면 어쩔뻔했나 이런 생각이 드네요 낳은정보다 키운정이 무섭다고 하자나요 아기랑 차곡차곡 정을 쌓다보면 나중엔 없어서는 안될 내삶의 이유가 될꺼에요 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ㅋㅋㄱ2021.04.21 06: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모성애가 없는 건 선천적으로 생식을 많이 할 수 있기 때문에 그렇긴 해요 근데 애기가 울면 조금 예민해 져야 할 필욘 있어요 황달이나 기타 질병 오면 진행 된 상태로 가면 위험하잖아요 그런거만 애기때 예민해주면 괜찮을 거ㅅㄱ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2021.04.21 05:39
추천
0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그런대.. ㅠㅠ160일 아기 키우는대.. 강아지한마리 더 입양한느낌;; 원래 강아지 키운지 오래됐는데.. 한마리 더 입양한거같아용... 똥싸면치우고. 때되면 씻기고. 밥주고. 그냥 키우는거같음.ㅡㅡ; 그래서 그런가 애가 1시간씩 울어대면 화가남.. 빡치면 우는거 안달래구 언제까지 우나.. 빤히 처다만 볼때가 있네여... 나도모르게 정서적 학대할까봐 무섭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1 04:27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애한테 기본적인거만 해줘도 돼요.남편이 우선이어야죠 당연히..
답글 0 답글쓰기
남자ㅇㅇ2021.04.21 03:01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존재를 받아들일 시간이 필요합니다.. 관계를 형성하고 육아와 함께 소통하는 과정에서 모성애가 발현되는 것이지 뱃속에 품었다고 해서 무조건적으로 주어지는 것이 아니에요. 와이프도 그렇습디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1 02:54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소시오패스인 듯.. 나에게 도움이 되는 자와 안 되는 자를 구분하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웹툰전체대여 10% 포인트백!
만화시간마다 무료+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