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출퇴근 이사 문제

Kk (판) 2021.04.23 05:08 조회15,434
톡톡 남편 vs 아내 조언과댓글
안녕하세요.

맞춤법은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제가 한국어가 좀 쓰기가 서툴어요.

사소한 고민이 있어서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저희는 외국에 살고 있습니다.

이번에 제가 직장을 옮기게 되면서 집과 직장과의 거리가 98km가 걸리게 되었어요. 고속도로를 타면 되서 1시간 10분 정도로 쭉달리기만 하면 되지만, 퇴근길에는 길이 막혀서 2시간이 걸려요.
한달 넘개 하다보니 도저히 못하겟드라고요. 너무 힘들고 지치고, 원래 생각으로는 둘중에 한명만 희생을 하자 였는데. 이게 막상 해보니 너무 힘들더라고요.

직장을 옮긴 이유는, 저의 새로운 직장이 영주권을 지원해주기 때문에 옮겻습니다. 그러면서 비자 문제도 자연스래 해결 되었고요.
고등학교때부터 살았지만, 비자 문제 때문에 좀 골치가 아프다 해결이 된다고 해서 거리를 감수 하고 옮긴 거에요. 부부에게 둘다 좋은 기회일거 같아서요.

여튼, 하다가 너무 힘들어서 남편과 상의후에 조금더 가까운곳으로 집을 옮겻습니다. 당연히 남편은 직장과 멀어지게 되었고요.

저는 새로운 집에서 직장까지 72km 약 50분 정도 고속도로로 걸립니다. 하지만 길이 안막혀요 - 아무도 없는 시골이라 그냥 운전 시간이 길뿐입니다.
남편은 새로운 집에서 직장까지 25km걸립니다. 고속도로만 타는게 아니고 국도도 타야해서 차가 안막히면 30분 (아침 출근 시간) 퇴근 시간엔 차가 많이 막혀서 1시간이 걸립니다. 남편은 시티에서 일해요

문제는, 남편이 너무 힘들어 해요. 저희 남편이 말을 할때 잘 돌려서 말하지 못하는것은 있지만 너무 다이렉트로 힘들어 합니다.
제가 퇴근 힘들지, 얼마나 걸렷어 하면 아 힘들어 1시간 걸렷어라고 말을해요. 정말 죽을 표정으로요.

근대 이게 제가 굉장히 미안해 지는 기분이 들게 해요. 뭔가 둘다 잘되자고 옮기고 저도 노력을 하는 건대.

그냥 말이라도 그래도 출근은 안막혀서 다행이야 이러면 좀 들 미안할탠데 그냥 말로 아 힘들어 죽을거 같아 하니까.
퇴근 때마다 제가 죄인이 된 기분이에요.

남편하도고 이야기를 하고, 내가 기분이 이상하게 미안하다 항상, 그냥 말이라도 좀 좋게 하고 서로 으쌰 으쌰 하자 라고 하면 알겠다고 하는데
서운한 맘과 미안한 맘이 안 없어 지네요.

한편으론 나도 고생하고 있는데, 내가 그 필요한 비자 문제도 다 해결했는데 나좀 잘 서포를 해주지..라는 서운함과.
가뜩이나 육체노동일을 하는데 1시간이나 또 운전을 하는거에 대한 미안함..

이게 조언을 받는다고 해결될건 아닌데. 그냥 하소연이나 하고 싶어서 글을 썻어요.
앞으로 1년은 넘개 해야 할탠데 참 어떻할까요.

저도 왕복 두시간 힘들지만 뭐 어찌 어찌 전 생각보다 괜찮아요 차가 안막혀서 그런지..
그냥 혼자 답답하고 서운하고 미안하네요 ㅠㅠ



7
17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육아우울증]
2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30대중반여...2021.04.23 11:00
추천
30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은 희생해도되고 남자는 왜안된다는거죠?
저라면 주말부부 하렵니다 지밖에 모르는 놈인데 왜 그걸 받아줘요?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ㅇㅇ2021.04.23 11:12
추천
27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비자문제를 한명이 해결한다는거보니까 남편이 학생이거나 OPT/H1B대기자거나 불체자같은데... 무조건 영주권 스폰해주는 사람이 편하게 해줘야하는거죠 ㅋㅋㅋㅋㅋㅋ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2021.04.25 15: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편은 님한테 출퇴근 힘들지, 운전 오래하느라 고생한다, 이런 말 안해요? 님만 남편 걱정하는거 같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4 00: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힘든 소리도 계속 하면 짜증남 너무 받아주지 마요 충분히 미안해 하고 있구만
답글 0 답글쓰기
ㅁㅁ2021.04.23 21:4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안해할필요없어요. 두분모두에게 적당하고 합당한위치선정입니다. 님이.괜히 자책하시는데 그럴필요없어요. 그럴땐 그치 나도 해봐서알아. 난 당신보다 한시간더걸렸었잔하로 이야기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3 21:11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편이 염치가 없네요. 아내가 그동안 장거리 운전한 것 생각하면 '당신 정말 힘들었겠다.' 하는게 정상반응인데... 오히려 자기 힘들다고 티내면서 아내 맘불편하게 하고 가스라이팅이 넘나 자연스러움. 지금은 서로 공평하게 고생중이잖아요. 진작에 아내 배려못한 남편이 미안해할 상황인데.. 게다가 아내 덕분에 영주권해결된거면 아내 직장 근처로 가자고 남편이 먼저 말해도 모자랄판이구만... 쓰니도 이 상황에 남편에게 미안하다고 하는거 보니 남편의 가스라이팅 대화법에 너무 익숙해졌나봐요. 남편 염치없는데 판단력 잃고 마음 불편한 자신이 문제인가 고민되서 이런 글 올린거 보니까요.
답글 0 답글쓰기
music2021.04.23 16:35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짝짝짝 박수 10번. 쓰니께서 좀 더 남편사랑 보임될거같네요 남편의 말투는 융통성없는 아이같은 화법 말형식이네요. 부인이 아마 엄마처럼 포근해서 편하게 느낌을 여과없이 말했는데 ..뜨끈한 생강차 주며" 여보야 미안하네 웬지" 하면 피로가 한순간에 화악 디서피얼드.
답글 1 답글쓰기
002021.04.23 15: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내분 원래 98키로에서이 이사후 72키로로 줄어든게 26키로 남편 25키로 운전이면 그전에는 남편은 직장 가깝거나 일을 안한거같은데 나같음 그나마 이사후도 남편신경써서 많이 못 옮긴거같은데 오히려 이사전이나 후나 고생하는 아내한테 미안해서라도 괜찮다하겟다 ㅋㅋㅋ뻔히 저런거 물어보면서 미안해하는 아내 모습 보일텐데 진짜 치졸한 ㅅㄲ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3 15:54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랑 상황이 비슷하네요 출퇴근 상황이
물론 저는 한국에 거주중이구요
이사 와서 새아파트라 좋긴한데 대중교통이 안좋은 상황이라..
남편은 자차로 출퇴근 편도 1시간 왕복 2시간 (이거나 조금 덜걸릴때도 있음)
저는 대중교통 출퇴근 편도 1시간 40분 ~ 2시간 왕복 3시간 20분~ 4시간
이렇게 지금 7개월째 다니고 있는데요
솔직히 많이 힘들긴한데
대신에 이사오고나서 남편이 집안일을 더 많이해요
저도 남편이 제조업이라 하루종일 현장직이구요
저는 IT업계라 앉아서 일하는데
어짜피 사무직도 똑같이 힘든건 마찬가지 아닌가요??;;
답글 1 답글쓰기
판로몬2021.04.23 15:3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에휴 서로 배려하면서 살아야지 남자가 엄살이 심하네요 ..
ㅈㄴ 패버리심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3 15: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혹시 남편은 미국인인가요? 백인? 흑인? 황인은 아닌듯합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4.23 14: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힘든건 당연한거고 각자 견뎌야지 혹은 힘들다고 하면 서로 다독이고 끝나는 거지 님은 위로해주면서 투정 안부리길 바라는게 이상함 걍 내둬요 님 영주권 해결되고 더 가까워졌으면 그만 아닌가요
답글 0 답글쓰기
풍경소리2021.04.23 14: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25 키로면 대충 15마일 인데 멀긴 하네요 그런데 뭐 한국오면 그정도는 양호한 편 아닌가요 요샌 외국도 재택근무 많아서 제친구도 남편이 텔레워킹 한다고 원래 코비드 전에도 하루이틀씩은 했었나보더라고요 한번 그쪽으로 알아보세요
답글 1 답글쓰기
ㅈㅇㅇㄷ2021.04.23 13: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근데 주제랑 다르지만 한국말을 어느부분에서 잘 못쓰시는지? ㅋㅋ 나보다 잘쓰는데? ㅎ
답글 1 답글쓰기
판녀대표2021.04.23 13:4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회사때려치려면 때려치고 이혼하자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552021.04.23 13:2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출퇴근 대화를 하지 마세요 ㅋ 다른 즐거운 대화하며 재밌게 사시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3 13:15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새기 졸라 포시랍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4.23 13:02
추천
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두 사람의 비자 문제 해결하려고 이렇게 된 걸
쓴이 남편은 조금도 고마워하지 않는 듯.
답글 0 답글쓰기
판관포청천2021.04.23 12:5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럼 헤어지세요 자 다음
답글 0 답글쓰기
ㅈㄴㄱㄷ2021.04.23 12:51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꼴랑 1시간가지고 왜 저런대요?... 나도 그냥 시내?도로랑 내부순환도로랑 해서 빠르면 40분, 퇴근 때 막히면 1시간 10분. 모두가 인정한 체력쓰레기인데도 잘만 다니는데 체력 좋은 남자가 겨우 그거가지고 매 번 힘들다 이러고 있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4.23 12:20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같은 강도의 통증도 사람에 따라 다르게 느껴집니다...비슷한 시간이지만 님은 전보다 짧아졌고 남편분은 길어졌으니 더욱 힘들어하시는데... 어쩔수 없는거 그만 미안해하고 물어보고 힘들다하면 그래. 힘들었구나 ..나도 그 정도 걸렸어 하고 끝내세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4.23 11:12
추천
27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비자문제를 한명이 해결한다는거보니까 남편이 학생이거나 OPT/H1B대기자거나 불체자같은데... 무조건 영주권 스폰해주는 사람이 편하게 해줘야하는거죠 ㅋㅋㅋㅋㅋㅋ
답글 2 답글쓰기
1 2
웹툰전체대여 10% 포인트백!
만화시간마다 무료+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