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새벽에 윗층 사람이 내려옴

가까이오지마 (판) 2021.05.05 04:53 조회31,280
톡톡 엽기&호러 채널보기
본론말하겠음.


본인은 현재 혼자 자취하는 30대 여자사람임


코로나로 출근과 재택을 번갈아가면서 하고 있는데 재택근무를 하면서 내가 살고 있는 이 오피스텔의 방음이 매우 취약하다는 걸 알게 됨.


사방의 벽에서 울리는 소음때문인데 말하자면 무거운 의자나 쇼파, 식탁과 같은 무게감 있는 원목 가구를 바닥에 끄는 드르륵 끼익 과 같은 소리임.

심할 땐 아침 7시 반부터 새벽 2-3시까지 이어짐.



문제는 그 빈도가 한,두시간에 한 번 들리는게 아니라
2~3 분 간격으로 15시간 이상씩 그냥 하루종일 끄는 소리가 들림.


어느집인지도 모르니 엘리베이터에 양해 좀 구하겟다고 써붙인 이후론 한동안 잠잠하다가 몇달전 저녁 9시 넘어서쯤 며칠째 계속 들리는 소음에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서 윗층에 찾아감 (건물 경비원이 없음 ㅜ)


5~60대쯤 보이는 부부셧고
늦은시간이라 무례한건 알지만 부탁좀 드리자고 왔다니까 아주머니께서 집안으로 들어와보라고 하심. 근데 그 소리가 여기서도 남.



아주머니도 이 소리때문에 본인집 윗층에 올라도 가보고 몇번 말도 해봣는데 자기들도 시끄러워서 못살겠다고 했다함.
(이 후에 아주머니가 그 윗층분한테 들은 바로는, 요새는 아주머니 아래층 아가씨(쓰니)가 그 소리 들린다고 안하죠? 물어봤다함)



이후 출근 복귀하면서 소음에 노출되는 시간이 줄어드니 그럭저럭 참고 지내다가, 최근부터 다시 재택근무 중이였는데
바로 어제, 쓰니집에 윗층 아주머니가 찾아오심.
문 열고 나갓더니(인터폰으로는 통화가 안됨) 얘기좀 하자며 밀고 들어와서는 요즘 이상한 냄새 안나냐, 화장실 환풍구로 냄새가 들어온다 못느꼇냐고 하심.


알코올, 기름, 코가 찡해지는 매운 냄새가 몇달째 새벽마다 화장실 환풍구에서 나는데 그 냄새를 맡으면 머리가 띵하고 몸이 경직된다 함. 키우는 강아지는 기절까지 했나봄.


쓰니는 아랫층 담배연기때문에 환풍기 팬을 막아놔서 잘 모르겠다햇더니, 아주머니 생각에는 그 소음도 그렇고 냄새도 본인 윗층에서 나는게 맞는거같다하심.


아주머니는 몇달째 정체 모를 냄새랑 소음이 수상해서 경찰에 신고하고 싶어도 본인 윗층집에 수시로 건의 하는 바람에 얼굴을 터버렸으니 보복당할까 무섭다며
새벽에 냄새 날때 한번 자기집에 와줄 수 있냐함. 자기 얼굴 아니까 밤중에 쓰니집 벨 눌러도 놀라지말고 한번 와달라고.

그때는 쓰니가 근무중이라 얘기가 길어지는게 신경쓰여서 예예 하고 대충 빨리 보내버렸는데


방금 진짜옴;;;


낮에는 별생각 없었다가 이 새벽에 진짜 찾아온게 무서워서 티비 다끄고 조용히 없는 척 했더니
안가고 문앞에 서있다가 계단으로 나감.


그 때 아주머니가 한 얘기중에, 며칠전 여기 구급대원들 오고 난리났었다, 아가씨 바로 아랫층 사람도 실종됐고 아직도 못찾았다더라함.


쓰니가 최근 재택근무 하면서 주말엔 당직까지 하느라 2주 가까이 편의점 외엔 외출을 안했는데 구조대가 오가는 소란은 전혀 못들었음.


밤에는 맞은 편 상가 창문에 썬팅때문에 쓰니가 사는 건물이 훤히 비치는데 쓰니집 아래층 불이 켜져있는걸로 보아 사람있는것도 같음 ;;


난 충간소음 외에는 별탈 없이 잘 지내고 있었는데
윗층 아주머니한테 휩쓸렸는지 괜히 아래층 불 켜져있는것도 무섭고 강아지가 기절할만한 알 수 없는 화장실 냄새도 무서워짐;;;


새벽에 냄새를 내가 대신 맡는다고 별 수도 없는데 왜 오라는건지, 아주머니 아저씨는 어쩌시고 굳이 날 찾아오는지 모르겟음.
두번밖에 본적 없는 사람인데..;;


내가 재택근무하는걸 알아버려서 낮에 또 찾아올거 같은데ㅜ 이젠 나도 아주머니한테 무슨 변이라도 당할까 무서움 ㅜ


신종 납치수법인가, 방심하게 하려고 몇달동안 밑밥 깔아놓은 빅피쳔가 오만가지 생각 다하면서 네트 글 올리는데 윗층 방금 꽝 하는 소리 나서 오들오들 떨림 ㅜㅜㅜㅜ


계속 없는척 할까....ㅜ

101
0
태그
2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실화탐사대2021.05.05 17:22
추천
6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안녕하세요. MBC실화탐사대 프로그램 제작팀입니다.
올려주신 글과 관련해 조금 더 자세한 이야기를 들어보고 싶습니다.
언제든지 상관없으니 연락부탁드리겠습니다.
010-3097-7893 / 02-789-1514 / silhwa@mbc.co.kr
카카오톡채널: @mbctruestory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궁금한이야기...2021.05.05 11:26
추천
6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안녕하세요, SBS 궁금한 이야기 Y 제작팀입니다. 겪으셨던 상황에 너무 당황스럽고 놀라셨을 것 같습니다. 자세한 이야기를 유선상으로 여쭙고 싶습니다. 바로 방송화되는 내용이 아니니 편하게 전화주셨으면 합니다. 전화번호: 02-2113-5555 / 010-3194-5197 카카오플러스: 궁금한이야기Y 위 연락처로 연락주신다면 감사하겠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2021.05.06 13:59
추천
54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소리가 윗집에서도 난다면서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2021.05.09 14:5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무섭다 ㄷㄷ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5.07 08:55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층간소음 피해 당해본 사람으로써 윗집 아줌마도 너무 억울하고 답답하니까 와보라고 한 걸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듦... 근데 밑에집 실종하고 구급차 왔던 내용같은건 확인해봐야함. 출동한건 근처 관할 소방서에 문의하면 되지않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5.07 02:1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윗집 갔을때 소리 났다며 윗윗집에서 소리가 쓰니한테까지 나는거면 윗집은 정신병 날 정도일텐데 어떻게 살아? 걍 윗윗집을 낮에 가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5.07 01:4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드.. 후기 부탁해요
답글 0 답글쓰기
2021.05.06 23: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2021.05.06 22:5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없는척하세요..계속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5.06 22:54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2021.05.06 22:3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독립하면서 원룸 사는데(주인 아래층에 거주. 주인층이 제일 꼭대기층이고 옥상없음) 드르륵거리는 소리랑 고함소리 때문에 주인분한테 전화온적 있었음. 고함소리는 똑똑히 들었고(남자 성인 목소리였고 엘리베이터와 같이 있는 계단쪽에서 났었음) 드르륵거리는 소리는 제대로 못 들었는데 그때 전화 이후로 한동안 무서웠던 기억이 남.. 그런데 몇 주 후에 자려고 할 때 덤벨같은 무거운 물체가 굴러가는 소리를 들음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5.06 22:24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윗집갔을때도 소리가 났다면서요! 그 소리가 윗윗집에서 들리는게 맞다면 아주머니 말은 맞는말 같은데 나라도 찝찝하긴 할듯...ㅠㅠ; 그리고 쓰니 말 이해 잘되는데..?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5.06 22: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작이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5.06 21:59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딴집인데 왜 윗층아붐마를 무서워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5.06 21:50
추천
1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윗집이 아니라 쓰니가 조현병임 글도 이상하고 앞뒤 하나도 안맞고 본인 지칭하는 것도 이상함. 글을 잘 읽어보세요...
답글 2 답글쓰기
ㅇㅇ2021.05.06 21:49
추천
2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가 조현병 초기같은데요?
답글 0 답글쓰기
비질란떼2021.05.06 20:11
추천
8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뭔말인지 이해가 가나???
답글 3 답글쓰기
ㅇㅇ2021.05.06 19: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래서 탑층에 사는게 답인듯
답글 3 답글쓰기
ㅇㅇ2021.05.06 17:5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무섭겠다
답글 0 답글쓰기
ㅁㅁ2021.05.06 16: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근데 윗윗집에서 물건끄는 소리가 들리나? 아무래도 윗집 수상한데,
답글 0 답글쓰기
ㅁㅁ2021.05.06 16:09
추천
3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본인을 호칭할때 '나'라고 했다가 '쓰니'라고 했다가 왜이리 왔다갔다함?
그리고 베댓 추천수봐.. 짰음? 댓글 하나 없는데 저기서 반응 먼저 왔다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5.06 15:13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절대 엮이지 마세요! 조심! 집에 찾아와도 아무 반응도 하지 말고, 당분간 편의점도 가지말고, 택배로 받으세요. 주문자 이름은 남자이름으로 문앞배송 시키시고 , 문단속 잘하세요. 어쩌면 택배시켜서 배송원이 자주 드나들게 해서 만일의 경우에 증인(?) 또는 목격자 확보가 될 수도...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1 2
웹툰전체대여 10% 포인트백!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