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건조기 구매 후 다툼

ㅇㅇ (판) 2021.06.22 13:46 조회7,841
톡톡 남편 vs 아내 채널보기
와이프 육아휴직중
저는 회사 근무중

어제 건조기 구매했는데 그걸로 점심시간에 쉬고 있는데 전화와서 얘기하는데

내 옷 하나랑 바지 하나 조금 줄어든거 같다고함
린넨이랑 스판 소재는 줄어드는거 같다고함
그래서 내꺼 줄어들만한건 내가 빨겠다고함
그랬더니 와이프 왈 '그럼 니껀 니가 알아서 빨아'
그래서 내가 '알겠어 줄어들만한거 바구니에 담아서 따로 빨게, 줄어들지 않는 건 원래 빨래바구니에 넣을게'
'아니 그냥 니껀 니가 알아서 빨아'
이러고 화나서 전화 끊음

난 줄어들만한거 신경쓰지말라고 내꺼 줄어들만한건 내가 빤다고 한건데
와이프는 내옷 줄어들게 했으니 건들지 말아라 라고 받아들여 내가 짜증냈다고 하는데
어이없었음

제가 말이 싸가지 없었나요?
7
4
태그
15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네네2021.06.22 16:11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두분 상황과 말투는 두분만 알수 있을거 같네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2021.07.14 19: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빨래 할 때 나누는건 기본 아닌가? ㅋㅋ 그리고 남편이 빨아준다면 땡큐지 그걸 왜 싸움을 걸고 있지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ㄱㄴ2021.06.23 13:4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울 아내하고 비슷한 스타일이거 같은데요.
남 말할때 제대로 안 듣고 맘대로 하다가 일 터지면 해결책 알려줘도 신경질적으로 반응하고 끝에는 하기 싫다고 잘하는 사람이 하라고. 이런 패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3 13:20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님 집안 사정은 자세히 모르지만 와이프분이 육아휴직 중이라는건 육아와 집안일을 같이한다는건데 어쨌든. 와이프 입장에서는 미안해서 전화한 건데 칼같이 자르면서 내건 내가할게 하면 빨고 건조기 돌리고 개고 한 사람 입장에선 기분 상할 수도 있지 않을까요? 그냥 집에 가서 쓰니 님이 앞으로 줄어들만한건 따로 빨자~~ 하고 좋게 얘기했어도 될 거 같아요. 그냥 글만 봤을때 상황으로 말씀드리는거에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6.23 12:0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상황에 따라서 와이프가 받아들인 것 처럼 느낄 수 있겠네요.
줄어들만한거 따로 할거면 내꺼 라고 왜 콕 집었죠?
앞으로 줄어들만한거 따로 세탁하면 돼~ 라고 한마디 했으면 끝날일을
앞으로 줄어들만한 내껀 내가 세탁할게~ 라고 했으니 기분이 상하죠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6.23 10:32
추천
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육아휴직이면 처노는것도 아니고 애보느라 바쁘지 않나요? 본인 빨래는 본인이 하심이.. 애보려고 일 못나가는거지 님 빨래해주느라 휴직하는게 아니잖아요~
답글 3 답글쓰기
어휴2021.06.23 09:05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꼬투리 잡아서 남자한테도 집안일 시키려는 얕은 수작이네 아내 양심없다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2021.06.23 02:28
추천
1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이프가 따로 돌릴거 구분해서 돌리는게 귀찮아서 짜증낸거 같은데 아닌가요? 이건 다른말이지만 건조기는 줄어듬, 옷감 손상 때문에 저도 안써요.. 대부분 옷들 백화점 좋은 브랜드인데 건조기 한번 돌리면 옷 다 망가짐..
답글 1 답글쓰기
23424332021.06.22 23:4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 여자친구랑 엄청 비슷하네 알고보면 같은뜻인데 여자친구는 다르게 받아들임. 이거 방법없어요 벌써 그렇게 커온걸 어떻게 고칩니까? 2시간 3시간 같은이야기 계속해야 난중에가서 이해합니다. 한 3년은 너 대화방식 문제있다 이해 시킬려고 노력했더니 지금은 덜합니다. 자기도 대화방식이 이상한걸 받아들이더라고요. 못받아들였음 갈라섰죠 피곤하거든요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네네2021.06.22 16:11
추천
1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두분 상황과 말투는 두분만 알수 있을거 같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2 15:1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건조기 줄어듬..면티는 백퍼 그래서 난 100인데 치수 더 키워서 산다..줄을거 생각해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2 14:4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같은 경우 왕왕 있더라구요. 육하원칙으로 말해야 하는것도 아닌데 같은말을 남자하고 여자하고 뜻을 다르게 받아들임. 그냥 받아들인 뜻이 다른것뿐이니 마음 상하지 마시고
난 내가 빤다는 뜻으로 말한거다 라고 한마디만 하시면 될듯.
답글 1 답글쓰기
rana2021.06.22 14:09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제가 건조기를 사지 않은 이유중에 하나가..백화점에서 아들 옷 사는데 다 똑같이 하시는 말씀 ..건조기 안됩니다. 입니다. 티를 사도 안된다하고..그래서 건조기가 굳이 필요하지 않구나...그래서 제습기 사서 습할때는 제습기로 옷 말렸어요...면빼고는 건조기 돌리면 안되더라구요..전 건조기보다는 제습기가 더 좋더라구요..
답글 3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1
만화아름다운 드라마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