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상간녀가 술먹고 전화왔어요 ㅋㅋ

ㅇㅇ (판) 2021.06.23 15:57 조회152,068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2년반전에 이혼한 여자사람입니다ㅎㅎ
제목처럼 남편이 바람펴서, 상간녀의 임신으로 이혼 했어요
과정은 너무 길어서 생략~~ㅠㅠ

그런데 상간녀가 어제 술취해서 저한테 전화로
다짜고짜 어떻게 버텼냬요 ^^ㅋㅋ

모르는 번호라 그냥 받았는데 목소리 듣자마자
상간녀인줄 딱 알았어요

혀 꼬부라진 목소리로

이사람이랑 살면서 어떻게 버텼어??네???
네???나 미치겠어 어떡해??

그 외에는 횡설수설 발음 뭉개져서 뭐라는지 모르겠고
바로 끊어버렸어요

이렇게 뻔뻔할수가 있나요?

번호를 안바꾸긴 했지만 전남편도 아니고 상간녀한테
다시 연락을 받을줄은 몰랐네요

그런데 기분 나쁘기보다 너무 웃기고 통쾌하달까요?ㅋㅋ

저도 처음엔 몰랐어요
좋은 사람이라 생각했으니 결혼도 했죠

근데 완전 마마보이+시월드까지
결혼생활 2년동안 정말 개고생 다 했어요

완전 옛날분이라 며느리는 종이고
시어머니는 하늘이다,
너는 남편과 시어머니에게 납작 엎드려야하고
신처럼 모셔야한다
가 기본 바탕에 깔린 분이였고
전남편은 그런 자기 엄마한테 잘해주는걸
당연하게 생각하는 사람이였어요

아무튼 그래도 사랑한다는 마음 하나로
2년을 버텼죠

참고로 그 중 1년은 시어머니 사고로 허리랑
다리 수술하시는 바람에
제가 병수발 다 들었어요
물론 일도 하면서요^^
일하는 시간도 월급도 제가 더 많았는데
시어머니 병수발도 제가 다 했어요
거의 반년동안 제가 기저귀까지 갈았으니
얼마나 고된지는 아시겠죠?

근데도 남편이란 쓰레기는 같은 회사 여자랑
바람이 났고
임신까지 시켰더라구요ㅋㅋ

처음 그 사실 알고 시어머니한테
말했더니
자기가 혼내준다 어쩐다 하더니
결국은 제가 잘못해서 남자가 밖으로 돌았대요
그리고 뱃속에 자기 손주라면서
상간녀 편을 드네요?

더러운 꼴 다 보고 나서야
똥이 똥인줄 알았고...
이혼하게 됐어요

그렇게라도 알아서 다행인거죠

그래서 사실 마지막엔
상간녀한테 원망보다는
이제 정말 나를 위한 내 인생을
살아야겠다
더이상 호구같ㅇㅣ 살지않으리라
생각해서 좀 후련하기도 했어요


그런데 상간녀가 저보고 어떻게 버텼냐고
다 죽어가는 목소리로
오죽했으면 전 와이프한테 전화를 했겠어요?

너무 통쾌하네요 ^^

애 있어서 이혼도 쉽지 않을테고
인과응보가 아닐까 싶습니다~

전 남편도
한번 크게 호되게 당할 날이 오겠죠^^

뿌린대로 거두는게 맞나봅니다

상간남녀 둘이
평생 지지고볶으며 얼굴붉히고
살길 바래봅니다^^!!
1202
16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7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2021.06.23 16:54
추천
287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쓰니인생에 꽃길만 가득하길 바랍니다 ~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2021.06.23 16:27
추천
15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 남자의 여자에서 김희애가 떠오르는 군 ㅋㅋ 김상중 요리타박 하고 감자 안익었다 투정 부리고 ㅋㅋㅋ 김희애가 배종옥한테 어떻게 버텼냐고ㅋ
답글 6 답글쓰기
베플 ㅋㅋ2021.06.23 16:39
추천
10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인간말종 짐승때문에 다른년 만나는 꼴 보면서 본처자리에 앉아있던 그놈의 부인자리가 고대로 탐나서 가져갔고 ㅋ 이제는 소원성취되어서 그 자리에서 딴년 만나는 남편놈 바라보는 본처라는 자리가 고대로 실현되었는데 ㅋ 뭐가 부족해서 저래 ㅋ 일생의 소원을 이뤘으니 낼 죽어도 여한이 없어야 정상이지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찬반대결 ㅇㅇ2021.06.23 22:50
추천
21
반대
1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작도 좀 적당히 해 ㅋㅋㅋ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남자ㅇㅇ2021.06.26 10:5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남자ㅇㅇ2021.06.26 10: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라는 내용의 아침드라마 추천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5 18:2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주작같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5 15:5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인과응보가 다 있는게, 저 아는 사람이 전와이프가 자식이 있는데도 쫓아내고 들어와 살아서 자식을 또 네 명 낳은 사람이 있었거든요. (할머니세대)
근데 그분... 눈수술에 암에 난리나다가 자식들은 다 이혼하고 결국 심장마비로 죽었는데 1달동안 아무도 죽은 것을 몰랐다더군요;;; 근데 그 후에 자식들이 넷이었는데 둘은 심장마비로 한두달 안에 다 죽었어요... 그런거 보면서 진짜 인과응보가 있구나 싶더라고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11112021.06.25 11:33
추천
4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근데 왜 맨날 네이트판에 상간녀나 남편 문제 글 보면 공통적으로
본인이 남편보다 벌이가 많대 ㅋㅋㅋㅋ 그거만 빼도 주작티 덜날거 같은데
꼭 그걸 넣어야 되나 아지매들 발작버튼 같은건가??

내용도 약간 요즘 하는 광자매 그 거랑 좀 비슷해 보이고
주작을 할꺼면 창의적으로 참신하게 하세요 좀
답글 0 답글쓰기
ㅁㅁ2021.06.25 10:2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사실이면 통쾌할듯
답글 0 답글쓰기
남자ㅇㅇ2021.06.24 21:02
추천
2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적여
답글 0 답글쓰기
복을주는목사2021.06.24 20:37
추천
2
반대
1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본인이 아이를 못 낳은건 결혼생활의 파탄이 될수도있습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복을주는목사2021.06.24 20:36
추천
0
반대
14
신고 (새창으로 이동)
결혼은 하늘이 맺어주신 선물입니다.
하늘과의 약속을 깨버린.....건......상간녀라서가 아니라...처음부터 본인의
자리가 아니엿을지도 모릅니다.괜한 욕심을 부리셨네요.
답글 3 답글쓰기
ㅇㅇ2021.06.24 19:3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기다리고있다 ㅋㅋㅋ 나중에 상간년이 땅치고 후회할거같음 이혼안해주려다 매번 싸우는모습 그새키 눈치보는 모습 꼴보기싫어서 빨리 해치우는중 풉 쓰레기새키 잘 데려가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4 19:23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세상에 아무리 하소연할 사람이 없어도 그렇지 하다하다 전부인한테 술먹고 꼬장을 부린대요? 하기야 별 세기의 사랑인것마냥 남의 남편 뺏어서는 행복하고 아름다운 가정? 어림도 없죠 ㅋㅋ 통쾌하시겠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4 18:0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언니 앞으로 꽃길만 걸어요 <3
답글 0 답글쓰기
남자쓰니2021.06.24 17:45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흠.. 이런말 해도 될지 모르겠지만 상간녀의 모습으로 나타난 님의 수호천사인듯ㅋㅋㅋ 지나고서 보면 자신을 희생해 구해준거라고 할수도 있네요ㅋ
답글 0 답글쓰기
남자12342021.06.24 17:06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개주작아니면 숨쉴수없는 판녀충...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4 16:3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주작ㅋㅋㅋㅋㅋㅋㅋㅋ재밌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4 15:5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기없어서 다행이에요 정말 ㅜ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4 15:5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씨 샘통이다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4 15: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ㅋㅋㅋㅋㅋ개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2021.06.24 15:5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방생하지 말라고 말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ㅇㅇ2021.06.24 15:52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주작하면 생활 좀 나아지시나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웹툰전체대여 10% 포인트백!
만화설렘주의! 순정 만화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